How to discourage suicide?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How to discourage suicide?

A few years ago, I had a chance to visit the observation deck on the 86th floor of the Empire State Building in New York. I was expecting a romantic mood since it was the location of a rendezvous in the film “Sleepless in Seattle.” While the view of Manhattan from the observatory was breathtaking, the fence around the terrace was rather an eyesore. The three-meter (10-foot) fence was leaning inward at the top, and I thought it was too much to keep visitors safe. But I later found out that the cautionary measure was understandable. Since the observation deck opened in 1931 and until the fence was put up in 1947, more than 30 people have attempted suicide by jumping off from the building.

They may have wanted to end their lives at this beautiful place. Many suicide sites are known for beautiful scenery. French writer Martin Monestier’s 2007 book “Suicides” list the top 10 suicide sites, including the Empire State Building, the Eiffel Tower in Paris, the Golden Gate Bridge in San Francisco and the Nanjing Yangtze River Bridge. Six of the top 10 sites are bridges, and they are easily accessible and offer breathtaking views.

Korea is no exception. Suicide attempts are often made at bridges over the Han River. In 2012, the city of Seoul launched the suicide prevention campaign, “Bridge of Life,” starting from Mapo Bridge. As a person approaches the bridge rail, messages of consolation appear. “Have you had dinner yet?” “Are you worried?” The company that came up with the idea for this campaign won many awards.

However, the campaign led to the opposite outcome. In 2012, 15 people attempted suicide on Mapo Bridge. Then, it increased six times to 93 in 2013 and 12 times to 184 in 2014. Let’s discuss the white bear effect.

American psychologist Daniel Wegner divided participants into two groups, asking one of the groups to keep talking and not to think of a white bear. And the other group was instructed to keep talking but think of a white bear. In the end, the group that was told not to think of a white bear thought of it more. It is the irony of suppressed thinking. In human psychology, you are more likely to think of suicide the more you are discouraged. Also, the campaign garnered media attention and made Mapo Bridge associated with suicide.

This controversial campaign ends next month. And the city of Seoul has been holding a contest for suicide prevention ideas since Aug. 7. But an unverified idea may be a fancy campaign with no effect. Rather than some inventive ideas, physical measures such as higher fences and safety nets may be more effective. It is a matter of life and death, and it deserves extra attention and care.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JoongAng Ilbo, Aug. 10, Page 31

by NAM JEONG-HO




수년 전 미국 뉴욕의 명소인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86층 전망대에 오른 적이 있다. 영화 '시애틀의 잠 못 이루는 밤'에서 남녀 주인공이 운명처럼 조우한 곳인지라 로맨틱한 분위기를 기대했었다. 탁 트인 맨해튼의 광경은 그럴 듯했지만 시야를 가리는 높다란 철책이 영 거슬렸다. 높이 3m에 위쪽을 안으로 굽게 만들어 추락방지용치곤 과하다 싶었다. 알고 보니 투덜거릴 일이 아니었다. 1931년 개장한 이 전망대가 47년 철책 설치 전까지 30여 명의 목숨을 앗아간 자살 명소였던 거다. 삶의 끝자락이나마 아름다운 곳에서 끝내려는 게 인지상정인 모양이다. 세계적 자살 명소는 죄다 빼어난 경관을 자랑한다. 2007년 프랑스의 저술가 마르텡 모네스띠에는 자신의 책 『자살』에서 세계 10대 자살 명소를 소개했다.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파리 에펠탑, 샌프란시스코 금문교, 난징의 창장대교 등을 꼽았는데 이 중 6곳이 다리였다. 접근이 쉬운 데다 서정적 강 풍경이 시리게 아름답기 때문일 터다.
한국도 다르지 않다. 대대로 한강 다리에서 자살 시도가 많다. 이에 2012년 서울시는 자살 방지를 위한 '생명의 다리' 캠페인을 마포대교에서 시작한다. 다리 난간에 다가가면 "밥은 먹었어?", "무슨 고민 있어?" 등 위로의 말이 켜지도록 만들었다. 기발한 캠페인 덕에 아이디어를 낸 기획사는 세계적인 상을 휩쓸었다. 하지만 어이없게 결과는 정반대였다. 2012년 한해 15명이었던 마포대교 자살기도자 수는 13년 93명으로 6배, 14년엔 184명으로 12배가 됐다. '흰곰 효과'라는 게 있다. 미국 심리학자 다니엘 웨그너는 1987년 실험참가자를 두 패로 나눠 한쪽엔 "흰 곰을 생각하지 말고 계속 말하라"고 주문했다. 다른 쪽엔 거꾸로 "이야기하되 흰 곰을 떠올려도 된다"고 했다. 결과는 금지당한 쪽이 더 자주 흰 곰을 생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면 안 된다는 강박관념이 낳은 아이러니다. 자살을 말리면 말릴수록 더 생각나는 게 인간 심리인 거다. 요란한 캠페인 탓에 마포대교가 자살 자리로 소문난 탓일 개연성도 크다.
역효과 논란을 불렀던 이 캠페인이 다음달 끝난다. 이에 서울시는 지난 7일부터 자살 방지 아이디어를 공모하기 시작했다. 제대로 검증되지 않은 아이디어는 빛 좋은 개살구가 될 수 있다. 튀는 아이디어보다는 철책, 안전망 설치 등 물리적 대책이 더 효과적이란 지적도 많다. 목숨이 달린 만큼 신중에 신중을 기해도 과하지 않다.
남정호 논설위원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