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rst step toward peace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First step toward peace


Reunions of families separated during the 1950-53 Korean War are set to take place at a tourism resort on Mount Kumgang, North Korea, from Oct. 20 to 26./ 1950년부터 53년까지 한국전쟁 동안 헤어졌던 이산가족 상봉이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북쪽 금강산 관광 리조트에서 이뤄지게 되었다/ We welcome the long-awaited event, which was agreed to by South and North Korean officials after 43-hour marathon talks at Panmunjom last month./ 우리는 지난 달 판문점에서 43시간 동안의 마라톤협상 끝에 남북 당국자가 합의한 오랫동안 기다려왔던 상봉행사를 환영한다/ The resumption of the family reunions after an 18-month hiatus will serve as a priceless present for those families who lost hope amid tense inter-Korean relations since the land mine blasts at the border in August./ 18개월 동안 중단 되었던 이산가족 상봉의 재개는 8월 휴전선에서 있었던 목함 지뢰 폭발 이후 남북한 관계가 긴장되면서 희망을 잃었던 이산가족에게는 더할 나위 없는 선물이 될 것이다/

But there are many stumbling blocks down the road./ 하지만 앞으로 넘어야 할 산이 많다/ First of all, there is a possibility of the North test-firing long-range missiles or conducting a fourth nuclear test - pegged to the North’s 70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Workers’ Party on Oct. 10./ 우선 북한 노동당 창건 70주년 기념일인 10월 10일에 맞추어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발사실험을 하거나 네 번 째 핵실험을 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If Pyongyang resorts to such provocations before the Oct. 20-26 family reunions, Seoul will obviously face serious trouble pushing ahead with them./ 만약 북한 정부가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 가족 상봉 전에 그러한 도발을 자행한다면 남한 당국도 분명이 가족 상봉 행사를 진행하기가 상당히 어려울 것이다/

As it turns out, Tuesday’s working-level talks between the South and North to fix the date and number of families for the reunions reportedly was extended due to the North’s insistence on a date after Oct. 20./ 보도를 통해서 알다시피 날짜와 상봉 가족 수를 결정하기 위한 화요일에 있었던 남북한 실무접촉이 10월 20일 이후라야 가능하다는 북한의 주장 때문에 길어졌다/ Some North Korea experts speculated that the North has chosen the Oct. 20-26 period for the reunion to allow it to make a provocation shortly before or after the Oct. 10 Workers’ Party anniversary and avoid international criticism./ 일부 북한 전문가들은 북한이 국제적인 비난을 피하기 위해 노동당 창건일인 10월 10일 전후로 도발을 하기 위해 이산가족 상봉 일을 10월 20일부터 26일까지로 한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It is a shame our government could not reach consensus on other matters like regular reunions, video reunions, exchanges of letters and visits./ 상봉 정례화, 화상 상봉, 서신 교환과 교환 방문 등과 같은 다른 문제에 관한 합의를 이끌어내지 못한 것은 정부의 잘못이라 할 수 있다/ Even though both sides agreed to continue dialogue, North Korea was focused on three practical matters only - a date, place and the size of the reunions - which hints at the possibility of Pyongyang trying to hold the reunions as a one-time event./ 비록 양측이 지속적인 대화를 하기로 합의하긴 했지만 북한이 상봉 시기, 상봉 장소, 상봉 규모 등 세 가지 현질적인 문제만 초점을 맞춘 것은 북한 정부가 상봉을 일회성 행사로 끝낼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Of course, it’s better than no meetings at all, as both sides agreed to send 100 families each to the reunions./ 물론 양측이 100 가족씩 상봉하는 것으로 합의함으로써 전혀 만나지 않는 것보다는 낫다고 볼 수도 있다/ But there are too many separated families - a total of 65,907 - in the South and the clock is ticking fast as over 80 percent of those relatives are over the age of 70./ 하지만 남쪽에만 65,907명으로 너무나 많은 이산가족이 있고 70세 이상 되는 가족이 80퍼센트가 넘는 현실에서 시간이 너무 없다는 것이다/

There is no solution other than the demonstration of sincerity by the North./ 북한이 진정성을 보여주는 것 이외에는 해결책이 없다/ North Korean leader Kim Jong-un said, “Let’s respect the Aug. 25 agreement and make it bear abundant fruit.”/ 북한 지도자 김정은은 “8. 25합의를 소중히 여기고 풍성한 결실로 가꾸자”고 말했다/ He can prove the veracity of his words by controlling his appetite for provocations./ 김정은은 도발 욕구를 조절함으로써 자신의 말의 진실성을 입증할 수 있다/ At the same time, our government must persuade the North to take a path toward peace./ 동시에 우리 정부도 북한이 평화의 길로 갈 수 있도록 설득해야 할 것이다/ Candidness is the key to lifting the May 24, 2010 sanctions./ 진성성만이 5. 24제재를 풀 수 있는 키다/ Holding reunions on a regular basis is the first step toward the goal./ 이산가족 상봉의 정례화가 그 첫걸음이다/

주요 어휘
*Reunions of families separated : 이산가족 상봉
*take place : 개최하다
*marathon talks : 마라톤회담
*priceless present : 더할 나위 없는 선물
*land mine blasts : 지뢰 폭발
*stumbling blocks : 장애물
*down the road : 앞날에*long-range missiles : 장거리 미사일*nuclear test : 핵실험*Workers’ Party : 노동당*pushing ahead with : 밀어붙이다*working-level talks : 실무회담*make a provocation : 도발하다*international criticism : 국제적인 비난*practical matters : 현실적인 문제*one-time event : 일회성 행사*ticking fast : 시간이 빨리 가다*Candidness : 진정성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