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vamping overseas voting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Revamping overseas voting

Four years ago in April, 2012, Mr. Kim, a Korean national living in Canada, flew to Vancouver from Edmonton — farther than from Seoul to Beijing — to vote in the Korean general election. Voters were only allowed to register at polling stations at the time, as he spent about 500,000 won ($435) casting his ballot.

At the time, the Korean government’s budget to manage overseas voting was 29.3 billion won. Each ballot cost about 520,000 won. If a voter had to spend extra money for the trip, as in the case of Kim, one vote could cost as much as 1 million won.
In contrast, the expense for one vote in Korea for a general election is 12,473 won.

This is the result of low overseas voting turnout. During the last general election, only 56,000 out of 2.23 million eligible voters overseas — or 2.5 percent — cast ballots. It is no surprise that many say overseas voting is useless.

And yet, the practice of overseas voting cannot be simply abandoned as the voters do not hesitate to travel far distances to cast ballots. After the overseas voting period started on March 30, many such cases were seen once again. On April 2, six voters, including three monks, arrived together at the Korean Embassy in India. They were residents of Dharamshala, the home of the Dalai Lama, and they traveled more than 400 kilometers (249 miles) in 11 hours to cast their ballots.

The election authority is doing its best to improve low turnout. Twenty-five new polling stations were added for the upcoming election. And yet, many residents need to fly to reach voting stations in large countries such as the United States and Brazil. Although voters can now fill out voter registration forms through the Internet or by mail, they are still required to cast ballots at the polling stations. As a result, actual turnout may still be low despite an increase in the number of registered overseas voters.

So what should we do? Many experts say introducing an overseas voting system via mail and the Internet is the answer. By allowing voting from home, turnout can go up drastically.

But this has been barred by Korean politics’ tradition of fighting for the party’s own interest. Because Internet voting will likely draw many young voters, the ruling party fiercely opposes it. In contrast, the opposition parties protest voting by mail because it will likely heighten the turnout of older, conservative voters.

To change the overseas voting system, which can cost 1 million won per vote, the ruling and opposition parties must end their fight and make efforts to raise turnout. That is the least they can do to serve the 7 million Koreans living overseas, who are determined to make contributions to their homeland.

JoongAng Ilbo, Apr. 4, Page 31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NAM JEONG-HO

남정호 논설위원

딱 4년 전 2012년 4월 초, 캐나다 에드먼트의 교민 김모씨는 서울-베이징 간 보다 더 먼 밴쿠버까지 날아가 총선 투표를 했다. 당시에는 투표소에서만 유권자 등록이 가능했기에 그의 밴쿠버행은 두 번째였다. 이로인해 그는 자신의 한 표를 위해 적어도 50~60만 원은 썼을 거다.
당시 전체 재외선거 관리 예산은 293억 원으로 1표당 사용된 비용은 약 52만 원. 김씨처럼 개인 돈이 많이 들면 전체 비용은 100만 원을 훌쩍 넘는다.
이에 비해 국내에서의 1인당 총선 비용은 1만2473원. 예산만 치면 1인당 재외선거 비용은 국내의 42배다. 개인 지출까지 넣으면 100배 이상이 되는 경우도 적잖다.
이런 모순은 전적으로 해외에서의 낮은 투표율 때문이다. 지난 총선 때 223만 명의 해외 유권자 중 투표자는 5만6000명으로 2.5%에 불과했다. '재외선거 무용론'이 나오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하지만 수만 리를 마다 않고 투표장에 나타나는 교민들의 정성을 생각하면 그저 접을 일은 아니다. 지난달 30일부터 시작된 이번 재외선거에서도 감동은 이어졌다. 지난 2일 인도 뉴델리 한국대사관에는 3명의 스님을 포함, 교민 6명이 한꺼번에 나타났다. 이들은 인도 북부 다람살라의 교민들로 400Km 이상 떨어진 이곳까지 장장 11시간을 달려왔다.
당국도 투표율을 올리기 위해 애쓰고 있다. 해외 투표장이 너무 적다는 지적에 따라 이번 총선에선 25개를 늘렸다. 하지만 미국·브라질 같은 대국에선 여전히 비행기를 타야 하는 교민이 숱하다. 이번부터 인터넷과 우편을 통한 유권자 사전등록이 허용됐지만 아직도 투표만은 현장에서 직접 해야한다. 이 때문에 사전등록자 수는 확 늘었지만 막판 기권이 쏟아질 수 있다.
그럼 어찌해야 하나. 많은 전문가는 우편 및 인터넷 투표 도입이 해결책이라고 입을 모은다. 집에서 손쉽게 선거를 할 수 있게 함으로써 투표율을 획기적으로 올릴 수 있다는 얘기다.
하지만 이런 눈에 보이는 해결책마저 고질적인 당리당략이 막고 있다. 인터넷 투표는 야성이 강한 젊은이들이 애용할 공산이 커 여당 반대가 심하다. 반면 우편 투표는 보수적인 장노년 교민들의 참여를 높일 게 뻔해 야당에서 막는다.
지금처럼 한 표에 100만 원짜리 투표를 없애려면 여야가 투표율 제고를 위해 당리당략에서 초연해야 한다. 그것이 고국을 위해 헌신하려는 700만 교민에 대한 도리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