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브리핑] 잊을 수 없는, 아니 '잊히지 않을 계절' (An Unforgettable Season)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앵커브리핑] 잊을 수 없는, 아니 '잊히지 않을 계절' (An Unforgettable Season)

테스트





잊을 수 없는, 아니 '잊히지 않을 계절'(16.10.31)
An Unforgettable Season


뉴스룸의 앵커브리핑을 시작합니다.
This is today’s anchor briefing.

오고가는 사람들의 굳어진 표정, 거리의 공기는 어느새 을씨년스럽게 차가워졌습니다. 달력을 보니 오늘(31일)은 10월의 마지막 밤입니다.
The air has suddenly turned bitterly cold, and people are walking along the streets with long faces. Come to think of it, today (Oct. 31) is the last day of October.

*bitterly cold: 매섭게 추운 *long face: 시무룩한 얼굴


거리에서 혹은 라디오에서 오늘 한번쯤은 나왔을 이 노래, 바로 지금 이 시간을 노래하고 있군요. 1982년 발표된 이곡 '잊혀진 계절'은 까닭모를 쓸쓸함과 처연함으로 시대를 뛰어넘는 사랑을 받아왔습니다.

The famous song “Forgotten Season” by Lee Yong is about this dreary time of year, and has been much loved since its release in 1982.

*dreary: 음울한 *release: 발매


이날이 되면 찾는 사람들이 넘쳐나는 탓에 퀵서비스 오토바이를 타고 공연을 다녀야 한다는 가수 이용 씨의 이야기를 들은 적도 있습니다.

I even heard once that the singer had to rush to and from numerous shows crammed into one day, reflecting just how popular the song was.

*rush: 서두르다 *crammed: 가득 찬 *reflect: 나타내다, 반영하다


10월의 마지막 밤이 담고 있는 추억은 저마다 제각각일 것입니다. 사랑하는 사람과의 이별. 어느새 손가락 사이로 허무하게 빠져나가버린 젊음. 그래서 떨어지는 낙엽처럼 왠지 서글픈 마음들…

We all have different memories about the last day of October. Some reminisce parting with their past love, and some long the good old days of their youth. These memories add to the feelings we get from watching colored leaves fall from trees.

*reminisce: 추억하다 *part: 헤어지다 *moody: 서글픈 기분을 주는, 쓸쓸한


그러나 올해의 10월. 그리고 이 마지막 밤만큼은 어쩌면 모두에게 공통의 기억으로 남게 될 것만 같습니다.

But I believe this October, and its last day in particular, will leave us all with the same memory.

*in particular: 특히


오늘은 선출된 권력의 배후에서 그 많은 일들을 조종해왔다는 의혹을 받는 숨겨진 주인공이 베일을 벗고 대중 앞에 모습을 드러낸 날입니다.

Today (Oct. 31), the figure who’s suspected to have hidden behind the president to manipulate so many shady decisions, finally showed herself to the public.

*suspect: 의심하다 *hide behind: ~의 뒤에 숨다 *manipulate: 조종하다 *shady: 수상한 구석이 있는


베일을 벗었다고는 하지만 온통 얼굴을 가린 그녀가 정말로 감추고 있는 것은 무엇일까… 이미 그녀는 자신의 변호사를 통해서 던져진 의혹을 모두 부정한 바 있습니다.

But we could barely see her face so densely covered with clothes, and we can’t stop wondering what she’s really hiding. Through her lawyer, she’s already denied all suspicions cast upon on her.

*barely: 가까스로 *densely: 빽빽하게 *lawyer: 변호사 *deny: 부인하다 *cast: ~에 대해 의심을 불러일으키다


북새통을 이룬 검찰청 앞을 보면서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지켜보던 우리의 마음에 더해진 절망과 갈증. 그리고 참담함…지난 몇 주간 혼돈의 시간을 보내며 우리가 일제히 물었던 '왜' 라는 질문은 그래서 아직도, 아니 앞으로도 유효할 것 같습니다.

Somewhat lost and devastated, viewers gazed at the figure walking into the prosecutors’ office packed with people, waiting for the slightest answers. But even on that day, their question of “why” was still left unanswered.

*devastated: 엄청난 충격을 받은 *gaze: 응시하다, 바라보다 *prosecutors’ office: 검찰청 *slightest: 최소의


왜, 우리는 우리 자신이 책임질 수 없는 이 모든 괴로움을 감당해야 하는가.
왜, 우리의 민주주의는 뒷걸음질 쳤는가.

Why, are we forced to bear this pain which we did not cause? Why, has our democracy stepped backward?

*democracy: 민주주의 *step backward: 뒷걸음질 치다


그렇게 맞이한 10월의 마지막 밤. 그리고 1982년을 노래한 이제는 다 낡아버린 쓸쓸한 가을의 추억.

We greet the last day of October like this, on an autumn day when we used to sing sentimental songs in 1982.

*sentimental: 감정적인


그러나 2016년. 오늘의 가을은 그저 잊혀진 계절이 아니라 결코 잊을 수 없는, 아니 잊히지 않을 계절로 오래오래 기억될 것 같습니다.

But the autumn of 2016 will last for a long time, not as a “forgotten season,” but as an unforgettable season.

*unforgettable: 잊을 수 없는


오늘의 앵커브리핑이었습니다.
This is all for today’s anchor briefing.


October 31, 2016,
Translated & Edited by Shon Ji-hye, Brolley Genste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