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 sets the right example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Japan sets the right example (KOR)

CHOI JI-YOUNG

*The author is an industrial news reporter of the JoongAng Ilbo.

Losers envy the winners, and right now, Korea should be envious of Japan. The Japanese economy is far more active than the Korean economy. While a week-long vacation may not be enough to understand Japan, I am so envious of Japan that I constantly talk about it.
It took 20 to 30 minutes to check in at hotels in popular tourist cities like Kyoto because there were so many guests. Restaurants, even ones not listed on Tabelog, a restaurant review site, were filled with patrons.

In fact, according to the Japanese National Tourism Organization, the number of foreign visitors to Japan last year was a record-breaking 28.7 million. It is a 19.3 percent increase from the previous year and highest since the Japanese government began releasing incoming tourist statistics in 1964. The number of Korean visitors to Japan jumped 40 percent, but visitors from other countries like Russia (40.8%), Hong Kong (21.3%), Indonesia (30%), China (15.4%) and Vietnam (32.1%) also increased.

The increase of tourists also helped an already active domestic economy. The Nihon Keizai Shimbun newspaper reported on April 16 that the average wage increase at a major Japanese company was the highest in 20 years. 246 companies offered average increases of 2.41 percent, the highest since 1998.

The average monthly wage increase was 7,527 yen ($70), first to go over 7,500 yen in 20 years.

It is notable that it wasn’t a few large manufacturers that raised wages. Non-manufacturing and service businesses are short of workers and are aggressively increasing their wages.

The non-manufacturing sector’s wage increase rate was the highest since 1997 at 2.79 percent, higher than the manufacturing sector’s 2.27 percent increase. The number of jobs for each job seeker in February was 1.58, the highest in 44 years. The job-to-applicant ratio was 3.85 in the service and hospitality industry.

Japan has clearly entered the good cycle of an economic upturn with wage increases. Unlike in Korea, where the government raised the minimum wage by 16.4 percent and encouraged employers to offer contract workers regular employment, companies are voluntarily raising wages in Japan.

The Nihon Keizai Shimbun claimed that the biggest wage increase in 20 years was not created by the government, but due to competition for workers due to a shortage of labor. The Korean government should pay attention to Japan.

JoongAng Ilbo, April 20, Page 20

20년 만에 최고 임금, 부럽다 일본 근로자들
최지영 산업부 기자

‘부러우면 지는 건데’ 요즘 일본은 너무 부럽다. 경제 하나는 한국보다 훨씬 활기차게 돌아가고 있다. 일주일 휴가로 일본을 속속들이 어찌 파악하겠느냐마는 부럽다 보니 자꾸 일본 얘기를 하게 된다. 직접 가 본 관광지 편의점들은 계산하느라 줄까지 한참 섰다. 교토 등 인기 관광지 호텔은 숙박객이 많아 체크인하는 데만 20~30분씩 기다려야 했다. 굳이 타베로그(일본의 맛집 랭킹 사이트)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나온 음식점이 아니더라도 손님이 꽉꽉 찼다.
실제 일본 관광국에 따르면 일본을 찾은 전체 외국 여행객이 지난해 사상 최고인 2869만900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보다 19.3% 늘어난 것으로, 일본 정부가 방일 관광객 통계를 발표하기 시작한 1964년 이후 최다 수치다. 한국인(전년보다 40.3% 증가)만 많이 간 게 아니다. 러시아(40.8%), 홍콩(21.3%), 인도네시아(30%), 중국(15.4%), 베트남(32.1%) 등 어느 한 국가에 쏠림이 없이 고루 늘었다.
관광객 증가는 안 그래도 활기차게 돌아가는 내수에 큰 힘이 되고 있다. 니혼게이자이 신문은 지난 16일 "일본 주요 기업의 올해 임금 인상률이 20년 만에 최고"라고 보도했다. 246개 주요 기업들을 조사해 봤더니 올해 평균 임금 인상률이 2.41%로 1998년 이후 가장 높았다는 것이다. 월 평균 임금 인상액도 7527엔(약 7만4000원)으로 20년 만에 7500엔을 넘어섰다.
내수·관광 등의 호황으로 과거 소수 대형 제조업체들이 주도하는 일본의 그간 임금 상승 관행이 바뀌었다는 점이 특이할 만하다. 일손이 모자란 비제조·서비스업 기업들이 적극적으로 임금 인상에 나서고 있다는 분석이다. 비제조업 임금상승률(2.79%)은 97년 이후 최고로, 이 부문 임금상승률이 제조업 임금상승률(2.27%)을 웃돌았다. 올 2월 일본의 구직자 1인당 일자리수(유효구인배율)는 1.58배였다. 44년 만에 최고다. 이에 더해 접객업 등 서비스업 분야 유효 구인배율은 3.85배였다. 한 사람당 3.85개의 일자리가 기다리고 있는 흐뭇한 상황이다.
일본은 경기 호조와 임금 상승이 선순환하는 구조로 확실히 진입했다. 최저임금을 한꺼번에 16.4% 올리고, 비정규직을 정규직화하는 등 정부가 팔 걷어붙이고 나선 한국과 달리 일본은 기업들이 스스로 임금을 올리고 있다. 니혼게이자이는 “이번 20년 만의 최대 임금 인상률은 정부의 인상 요청 때문이 아니라 일손 부족과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인재 확보 경쟁에 따른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국 정부에 하는 말처럼 들린다.

More in Bilingual News

Stop the crusade (KOR)

Will investigations continue? (KOR)

Choo must resign (KOR)

No trust, no tools (KOR)

Retract the suspension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