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st good manners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Just good manners (KOR)

SEO SEUNG-WOOK
*The author is the head of the JoongAng Ilbo Japan.

On Sunday, a road around Sendai Station in Miyagi Prefecture was packed with more than 100,000 people from all over Japan. They gathered to watch a parade in honor of Yuzuru Hanyu, who won his second gold medal in Men’s Free Skating at the 2018 PyeongChang Winter Olympics in Gangwon.

The parade, which was scheduled to begin at 1:30 p.m., created so much excitement that local hotels, restaurants were fully booked. Even beauty parlors with a view of the street had taken reservations.

The neighborhood was crowded with a number of his fans even a day before the event.
Many of them stayed up all night on the street to bag the best spot to see him. They spread mats on the ground and ate lunch boxes so as not to lose their places.

To make things more difficult, an unexpected heatwave hit the region. The temperature shot up to 29.9 degrees Celcius (85 degrees Fahrenheit), the hottest April in recorded history in Japan.

Hanyu’s fans struggled under the hot sun. “I cannot stand a moment without a parasol and a cold beverage,” one fan cried. In fact, each and every fan had various cold drinks in their hands.

The parade lasted for 40 minutes and came to a successful end with the crowd cheering loudly.The crowd went wild as the skater performed for them, mimicking his successful routing at PyeongChang.

Yet when all the fuss was over, the street was impeccably clean. After nearly 110,000 people gathered in a frenzied celebration, I could not see any waste scattered on the road. A total of 990 people — 460 volunteers and 530 officials from Sendai City and Miyagi Prefecture — were already standing by to collect trash as the parade came to a close.

But what they found was only a small amount of waste, containable in 12 plastic bags. It was a marvelous ending when we take into account all the lunch boxes and beverages that had been consumed in that neighborhood under the hot April sun.

Japanese media outlets linked the remarkable result to a campaign by Hanyu fans on social media platforms to “collect all your waste and take it home.”

On Hanyu’s social network platform, an avalanche of messages — including “fans, way to go!” and “We also must learn from it!” — were posted.

A Chinese internet site dealing with information about Japan also saw a post saying, “Hanyu’s fans are really different!”
The number of plastic bags left behind by 110,000 Japanese spectators shows that a nation’s etiquette and integrity can hardly be built overnight.

JoongAng Ilbo, April 25, Page 29

일본 피겨왕자의 퍼레이드…더 화제된 건 쓰레기
서승욱 일본지사장

지난 일요일인 22일 미야기(宮城)현 센다이(仙台)역 주변 도로는 전국 각지에서 몰려든 10만8000여명의 구름 인파로 발 디딜 틈이 없었다. 평창에서 동계올림픽 2연패에 성공한 일본의 ‘피겨 왕자’ 하뉴 유즈루(羽生結弦)의 카퍼레이드가 오후 1시 30분부터 예정돼 있었기 때문이다. 카퍼레이드 현장이 내려다보이는 호텔과 레스토랑, 심지어 미용실 예약까지 일찌감치 마감될 정도로 뜨거운 열기였다.
행사장 주변은 이미 전날 밤부터 북새통이었다. 하뉴를 조금이라도 가까이서 보고 싶은 수백명의 팬들이 좋은 자리를 잡기 위해 도로에서 밤을 지새운 탓이다. 이들은 돗자리를 깔고 도시락으로 식사를 현장에서 해결했다.
카퍼레이드 당일엔 기습적인 더위까지 센다이를 덮쳤다. 4월 기온으로는 관측 사상 최고인 29.9도까지 올라갔다. 팬들은 “양산과 음료수 없이는 조금도 버틸 수 없을 정도”라며 여기저기에서 아우성이었다. 실제로 몰려든 팬들의 손마다 각종 음료수가 들려있었다.
역 주변 1.1 km 구간에서 40여분간 진행된 카퍼레이드는 열광적인 분위기 속에서 성황리에 끝났다. 하뉴는 피겨 연기에서 보여줬던 깜찍하고 귀여운 포즈로 팬서비스를 했고, 팬들은 그의 일거수일투족에 환호성을 질렀다.
그런데 카퍼레이드만큼이나 화제가 된 건 11만명의 팬이 돌아간 뒤 거리의 모습이었다. 행사가 끝난 뒤 차도와 인도를 통틀어 쓰레기가 거의 떨어져 있지 않았다. 이날 행사장 주변에는 자원봉사자 460명과 미야기현ㆍ센다이시 직원 530명 등 모두 990명이 쓰레기 수거를 위해 대기 중이었다.
카퍼레이드 뒤 이들이 수거한 쓰레기를 전부 모았더니 90L짜리 사업자용 쓰레기 봉투 6개 분량에 불과했다. 45L짜리 가정용 봉투로 환산하면 12개에 불과했다. 전날 밤부터 도로에서 먹고 자다시피 했던 팬들의 열기,음료수 없이는 버틸 수 없을 만큼 가혹했던 봄 더위 등의 악조건을 고려하면 쓰레기양은 이례적으로 적었다.
일본 언론들은 "트위터를 통해 '행사 종료 뒤 쓰레기를 꼭 회수하자'고 제안하는 등 하뉴의 팬들이 사전에 분위기를 잡은 것이 영향을 줬다"고 분석했다. SNS엔 “바람직한 팬의 모습” “배우고 싶다”는 댓글이 많이 달렸다. 일본 관련 정보를 다루는 중국의 인터넷 사이트에도 “역시 하뉴의 팬은 다르다”는 글이 올라왔다고 한다.
11만명이 남긴 쓰레기봉투 단 6개는 품격이 하루아침에 만들어지지 않는다는 걸 보여줬다. 평소에 하지 않던 걸 갑자기 하기는 어려운 법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