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mocracy at stake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Democracy at stake (KOR)

The prosecution has announced that a number of aides to President Moon Jae-in are suspected of having methodically intervened in the Ulsan mayoral election last year. The announcement reminds us of authoritarian governments in our past. We learned an important lesson in the past that political power dominated by self-righteousness and arrogance will perish — or thought we did.

In a weekly meeting with Lee Seong-yun, head of the Seoul Central District Prosecutors’ Office, Prosecutor General Yoon Seok-youl instructed him to indict 13 Blue House staff — including Baek Won-woo, former presidential secretary for civil affairs, and Park Hyung-cheol, former anticorruption secretary — on charges of violating the Public Servants Election Act. Lee, who has been reluctant to indict them, could not help complying with the order from his immediate boss.

The question is why Moon’s aides were engrossed with helping the president’s close friend, Song Cheol-ho, win the mayoral race so ardently. The public suspects that Moon’s aides intervened in the election to demonstrate their loyalty to the president. Moon had said at one point, “My only wish is Song’s election as Ulsan mayor.”

What attracts our attention are the results of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s of Lee Kwang-cheol, a former secretary for civil affairs, and Im Jong-seok, Moon’s former chief of staff. Lee was arraigned Wednesday and Im plans to go to the Seoul Central District Prosecutors’ Office Thursday to answer questions from prosecutors. Attacking the prosecution’s probe for being a “politically-engineered” investigation, Im went on to claim that “some prosecutors, including Prosecutor General Yoon, are approaching the case with political purposes.” That is sheer sophistry.

The investigation will be handed over to new prosecutors after the reshuffle of the top law enforcement agency led by Justice Minister Choo Mi-ae. We urge a new investigation team to properly deal with the case. The public looks forward to seeing our democracy take a step forward. They don’t want to see a retreat of our democracy in the hands of another stubborn — and authoritarian-minded — government.

We also urge Choo to refrain from putting pressure on the prosecution. We vividly witnessed the surprising double standards shared by the self-proclaimed clean administration after the breaking of the scandal involving former Justice Minister Cho Kuk. The Blue House itself should be dirt-free as Moon repeatedly underscored in the past.

JoongAng Ilbo, Jan. 30, Page 30

청와대 참모들이 조직적으로 개입한 이유를 밝혀라
지난해 울산시장 선거에서 청와대 참모들이 조직적으로 개입한 혐의가 있다는 검찰 발표는 ‘민주화 이후의 민주주의’를 다시 한번 돌아보게 한다. 독선과 오만에 찬 정치권력이 절대권력으로 변할 경우 반드시 부패하게 된다는 역사적 교훈의 한 단면을 보여주기 때문이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어제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과의 주례회동에서 “백원우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과 박형철 전 반부패비서관 등 13명을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하라”고 지시했다. 그동안 기소에 소극적이었던 이 지검장도 윤 총장의 지시를 받아들일 수밖에 없었다고 한다.
이제 남은 의문은 왜 이들이 정치적·사법적 위험을 무릅쓰고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에 사생결단식으로 매달렸던가 하는 점이다. 국민은 문재인 대통령의 오랜 벗이었던 송 시장이 선거에 출마하고 당선되는 과정에 의구심을 갖고 있다. 청와대 참모들이 “나의 소망은 송 시장의 당선”이라는 문 대통령의 과거 발언을 의식해 충성경쟁을 하는 식으로 선거에 개입했는지를 의심하고 있다. 특히 '도대체 청와대의 어느 선까지 선거에 개입한 것이냐'는 궁금증이 꼬리를 물고 있다.
이런 정황을 종합할 때 이번 기소 대상에서 제외된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과 임종석 전 비서실장에 대한 조사 결과가 주목된다. 이 비서관은 어제 소환됐고, 임 전 실장은 30일 공개 출석 의사를 밝힌 바 있다. 당시 대통령 비서실 직원들의 연루 혐의가 상당 부분 드러났는데도 두달 전까지 비서실 운용을 책임졌던 임 전 실장이 “이번 사건은 수사가 아니라 정치에 가깝다”고 말한 것은 고위공직자로서의 올바른 자세라고 볼 수 없다. 그동안 검찰의 소환 요구에 응하지 않던 그가 “윤석열 총장 등 일부 검사들이 정치적 목적을 가지고 기획을 해서 짜맞추기를 하고 있다”고 비판한 것은 궤변으로 들린다.
남은 수사는 이번 인사로 교체되는 새로운 검사들이 담당하게 될 것이다. 사건을 맡게 될 이 지검장과 수사팀은 권력이 아닌 국민을 바라보고 수사에 임해줄 것을 촉구한다. 많은 국민은 촛불혁명을 통해 우리의 자유민주주의가 한 단계 더 발전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고집불통의 권위주의 정부가 우리 사회를 과거로 후퇴시키는 것을 더 이상 용납하지 않는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도 검찰 수사에 간섭하는 듯한 태도를 지양해 줄 것을 주문한다. 서울대가 교수직 직위해제를 결정한 조국 전 법무부 장관 가족 사건을 겪으면서 이 정부의 ‘내로남불’은 충분히 경험했다. 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청와대 사무실에 걸린 춘풍추상(春風秋霜)의 의미처럼, 스스로를 대할 때 법과 원칙에 따라 더 엄정히 처리하는 것이 공정과 정의일 것이다.

More in Bilingual News

An unseemly rush (KOR)

Bitter memories of big deals (KOR)

Mr. President? Hello? (KOR)

Courage to be candid (KOR)

Revamp the security lineup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