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rus claims victim, cases double in 1 day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Virus claims victim, cases double in 1 day

Korea JoongAng Daily
Friday, February 21, 2020


테스트

Quarantine officials disinfect the Shincheonji church in Daegu on Thursday as dozens of churchgoers were confirmed infected with the novel coronavirus. [YONHAP]

신천지 교인 수십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이 확인된 목요일 보건소 관계자들이 신천지 대구교회 주변을 소독하고 있다. [연합]



Korea has suffered its first fatality from the new coronavirus out of China, and cases doubled in a single day to 104 Thursday.

*fatality: 사망자, 치사율

중국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 감염 첫 사망자가 나왔고, 확진자가 목요일 하루 만에 두 배로 늘어나 누적 환자가 총 104명이 됐다.



Health officials announced 53 new infections Thursday, 51 from the country’s southeastern Daegu and North Gyeongsang regions and two from Seoul in what the government declared “the beginning of community transmissions in limited scope.”

*infection: 감염 *community transmission: 지역사회 감염

보건당국은 목요일 추가 확진 환자가 53명이고, 이중 51명이 대구 경북 지역에서 발생했고, 2명은 서울에서 발생했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제한된 범위 내에서 지역사회 감염이 시작됐다”고 발표했다.



One patient who died at a mental hospital in North Gyeongsang Wednesday was posthumously confirmed a coronavirus patient Thursday, officials at the Korea Centers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KCDC) said, though it was not immediately known whether the virus led to his death.

*mental hospital: 정신병원 *posthumously: 죽은 뒤에, 사후에 *immediately: 즉시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경북 청도 소재 정신병원에서 수요일 사망한 한 환자는 사후 검사 결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로 목요일 확진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코로나바이러스가 사망원인인지는 곧바로 확인되지 않았다.



Further studies were said to be ongoing. It was the first time in Korea that a coronavirus patient died.

추가 조사가 진행되고 있다. 한국에서 코로나 환자가 사망한 첫 사례이다.



Similar to the spike on Wednesday, many of the latest infections were linked to a church run by the Shincheonji religion, a controversial Christian sect, in Daegu visited twice by Patient No. 31 this month. The close proximity at which worshippers sit beside each other during services seems to have facilitated the spread, health authorities said.

*controversial: 논란이 있는 *proximity: 근접

수요일에 감염 확진 환자가 갑자기 증가한 것과 비슷한 양태로 추가 감염자들은 대부분은 논란이 많은 기독교 분파인 신천지 교회와 관련이 있다. 31번 환자가 이달 들어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두 번 참석했다. 보건당국 관계자들은 예배 중 신도들이 서로 가까이 앉아 있어서 바이러스 감염을 확산시켰을 것 같다고 말했다.



Vice Health Minister Kim Gang-lip said Thursday in a press briefing that the virus was starting to spread in local communities in “limited scope,” an escalation from the first phase of the virus when patients were normally infected on a foreign trip or through contact with people from abroad. Kim vowed to respond to such an escalation by revising the government’s countermeasures.

*escalation: 단계적 확대, 증가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은 목요일 브리핑에서 “제한된 범위 내에서” 지역사회 감염이 시작됐다고 말했다. 지역사회 감염은 외국에서 감염된 사람과 접촉하거나 외국여행에서 감염자들이 발생하는 첫 번째 단계보다 더 심각해지는 단계이다. 김 차관은 정부대책을 강화해서 지역사회 감염 단계에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