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K makes vow of 'unlimited' liquidity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BOK makes vow of 'unlimited' liquidity

테스트

Yoon Myun-shik, Bank of Korea's senior deputy governor, second from left, speaks at a press briefing Thursday in central Seoul. [YONHAP]

윤면식 한국은행 부총재(왼쪽에서 두 번째)가 목요일 중구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설명하고 있다.



Korea JoongAng Daily 1면 기사
Friday, March 27. 2020




Korea's central bank promised unlimited liquidity through repurchase operations for the next three months in an effort to keep the economy afloat through the coronavirus pandemic.

*unlimited liquidity: 무제한 유동성
*repurchase operation: 환매 조건부 채권 매매
*afloat: 부양

한국은행이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국내 경제 불안 해소를 위해 앞으로 3개월동안 환매조건부채권 매입을 통한 무제한 유동성 공급을 약속했다.



The bank has never made such a promise of an "unlimited" amount of money to financial companies, not in the Asian financial crisis in 1997 nor the global financial meltdown in 2008.

*financial meltdown: 금융위기

한국은행이 금융기관에 "무제한" 자금 공급을 약속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1997년 IMF때도, 2008년 국제금융위기 때도 이런 조치는 없었다.



At its regular monetary policy meeting Thursday, the Bank of Korea (BOK) committed itself to massive repurchase (also known as repo) agreements from April through June to meet the market's demand for liquidity.

*commit oneself: ~에 헌신하다
*market demand: 시장 수요

목요일 정기 금융통화위원회 회의에서 한국은행은 환매조건부채권을 4월부터 6월 말까지 시장 요구에 맞춰 대량 구매하겠다고 결정했다.



A repurchase agreement allows financial institutions to sell securities on the condition of buying them back at a later time, acting as short-term loans. The buyer puts up the securities as collateral until they are repurchased.

*on the condition of: ~를 조건으로
*short-term loan: 단기 대출
*collateral: 담보

환매조건부채권 매입은 금융사들이 채권 판매를 통해 자금을 공급 받는 단기 대출 형식으로 이루어진다. 돈을 갚을 때까지 매입자는 채권을 담보로 잡고 있으면 된다.



"It could be seen as a sort of quantitative easing," said Yoon Myun-shik, the bank's senior deputy governor, during a briefing Thursday.

*quantitative easing: 양적 완화

한국은행 윤면식 부총재는 브리핑을 통해 이번 방침이 "양적 완화"의 일종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Quantitative easing in the United States takes the form of direct purchases of securities, compared to the BOK's promise, which takes the form of lending. The U.S. Federal Reserve announced Monday it would purchase treasuries and mortgage-backed securities "in the amounts needed" to sustain the economy.

*direct purchase: 직접 매입
*sustain: 지탱

미국에서 이루어진 양적 완화는 직접 채권을 매입하는 방식이라면, 한국은행의 조치는 대출의 형태를 띠고 있다. 미국은 월요일 채권과 주택저당증권을 "필요한 만큼" 매매해 경제를 지탱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번역 : 진은수 경제산업부 기자 jin.eunsoo@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