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legram trafficker calls himself a ‘devil’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Telegram trafficker calls himself a ‘devil’

테스트

Cho Ju-bin, center, a suspected leader of a pornography ring that enslaved dozens of females, including children, faces reporters at the Jongno Police Precinct in central Seoul on Wednesday before being handed over to the prosecution. [YONHAP]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 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가운데)이 수요일 검찰로 송치되기 전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기자들 앞에 섰다. [연합]

Korea JoongAng Daily
Thursday, March 26, 2020<.b>


The suspected leader of a pornography ring that enslaved dozens of women, including children, faced the media at a Seoul police station Wednesday and said, “Thank you for stopping my unstoppable life as a devil.”

*pornography: 외설물, 포르노물
*enslave: 노예로 만들다

미성년자를 포함한 여성들의 성 착취물을 제작 유포한 주모자가 수요일 서울의 일선 경찰서에서 기자들 앞에서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Before handing him over to the prosecution around 8 a.m. Wednesday, officers from the Jongno Police Precinct in central Seoul allowed Cho Ju-bin, 25, to answer questions from the media.

*hand over: 넘겨주다, 이양하다

수요일 오전 8시쯤 검찰로 송치하기 전에 서울 종로경찰서는 텔레그램 ‘n번방 사건’ 주요 피의자 조주빈(25)을 취재기자들 앞에 세웠다.



Cho was arrested March 16 after a seven-month investigation into a series of chat rooms operated on the Telegram instant messaging app that offered videos of trafficked women and girls having sex and being raped.

*chat room: 대화방
*instant messaging app: 인터넷상에서 서로 즉시 메시지를 교환할 수 있는 앱
*traffick: 불법거래를 하다, 밀거래를 하다

경찰이 지난 7개월 동안 인터넷 메신저 프로그램 텔레그램에서 노예화한 여성들과 미성년자들의 성 착취물 영상을 유포한 대화방들을 수사한 끝에 3월16일 조씨를 체포했다.



His name in the chat rooms was “Baksa,” meaning doctor or guru in Korean.

*guru: 전문가, 권위자

대화방에서 조씨의 이름은 ‘박사’였다. doctor나 guru라는 뜻의 한국말이다.



Cho is accused of sex trafficking at least 74 victims, including 16 children and teens, producing illegal pornographic materials and distributing them for profit through the Telegram app from December 2018 through March.

*sex trafficking: 성적 인신매매
*pornographic material: 음란영상물

조씨는 2018년 12월부터 지난 3월까지 미성년자 16명을 포함해 최소 여성 74명을 협박해 성 착취물을 찍게 한 뒤 텔레그램을 통해 유포해온 혐의를 받고 있다.



A bandage was visible on Cho’s head Wednesday. Police said he tried to injure himself by hitting his head on a wall when he was in a bathroom.

*bandage: 붕대

조씨 머리에 반창고가 눈에 띄었는데, 경찰은 조씨가 화장실에서 머리를 벽에 찧는 자해소동을 벌였다고 말했다.



He was also wearing a neck brace. It was not clear if it was being used to treat an injury or whether the police wanted the suspect’s face to be fully visible to the media.

*neck brace: 목 보호대

조씨는 또 목에 보호대를 차고 있었다. 부상을 치료하기 위해 목 보호대를 찬 건지 경찰이 조씨의 얼굴을 취재진에게 잘 보이게 조치를 한 것인지는 불분명하다.



번역: 이무영 뉴스룸 국장(lee.mooyou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