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s Covid mystery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Japan’s Covid mystery

 LEE YOUNG-HEE
The author is a Tokyo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After writing an article about how Japan’s new Covid-19 cases decreased rapidly in just a month, I got many emails from the readers. They can be summed up as “It is obvious that Japan intentionally deceased the number of Covid tests to shift to a ‘Living with Corona’ policy” or “It costs as much as 200,000 won ($167) to get a PCR test in Japan. Do you still want to praise Japan when you know well the situation firsthand?”

They are partly right and partly wrong. It is true that it costs 200,000 won to get a PCR test in Japan if you get tested without symptoms. But if you have symptoms and the doctor recommends the testing, or if you had close contact with the infected, you can get tested for free. Since there’s no system for anyone to get tested for free, a number of asymptomatic patients likely exist.

The number of Covid tests increased to 170,000 a day in mid-August, when 20,000 new daily cases were found. Recently, the number of tests decreased to 30,000 to 60,000 a day, except for the weekend. The number of tests has certainly decreased, but in Tokyo, the positive testing rate, which soared to 24 percent in mid-August, dropped to 1.8 percent on October 5. The positive result rate per test dropped too dramatically to say that “positive cases decreased because people don’t get tested enough.”

The problem is that no one knows the reason for the surprising drop in positive cases. Medical experts concluded that Japan’s vaccination rate increased to 77.2 percent for the first dose and 62.3 percent for the second dose as of October 6; traffic in the evening also decreased due to the explosive spread after the Olympics; and there’s the weather factor, including a late rainy season.

When they are not enough to explain the trend, a novel theory also emerged. Some experts point to the “error catastrophe theory” by 1967 Nobel Prize winning chemist Manfred Eigen. Simply put, when virus replication exceeds a certain threshold, replication failure increases and the genes needed for their own survival are destroyed. As Delta variants rapidly spread in July and August, the “limit of error catastrophe” was hit, and the number of infected fell, they argue.

Even taking this theory into account, it is mysterious that the timing for virus’s extinction coincided with the change of Japan’s administration. The Fumio Kishida government’s Covid-19 policy seems to focus more on economic recovery than prevention of the spreading. But as the spread calmed for no clear reason, expert warnings against the next spread from unexpected variants or some mysterious factors should be noted.


일본 코로나19 숫자 '미스터리' 

이영희 도쿄 특파원
 
 
 
일본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감염자가 한 달 만에 10분의 1로 줄어들었다는 기사를 쓰고 독자 메일을 여러 통 받았다. 욕설을 빼고 순화하면 "'위드 코로나' 하겠다고 검사 수를 의도적으로 줄인 게 분명하다" "일본에선 PCR 검사에 20만원씩 든다는데, 현지서 상황 뻔히 알면서 그렇게 일본을 칭찬하고 싶냐"로 요약된다.
 
일부는 맞고 일부는 틀리다. 우선 일본에서 PCR 검사에 20만원 정도 드는 것은 맞다. 특별한 증상이 없는데 검사를 받을 경우다. 증상이 있어 의사가 검사를 권고하거나 밀접접촉자일 때만 무료 검사가 가능하다. 한국처럼 원하면 누구나 무료로 검사받는 시스템이 없으니 밝혀지지 않은 무증상 환자가 상당수 존재할 가능성은 높다.
 
검사 건수는 8월 중순 일일 감염자가 2만 명까지 나올 당시 하루 17만 건까지 늘었다가 최근엔 주말을 제외하면 3만~6만 건 정도다. 줄어든 건 맞지만 도쿄의 경우 8월 중순 24%까지 올라갔던 양성판정률이 10월 5일에는 1.8%였다. '검사를 안 해서 확진자가 준 것'이라기엔 검사 대비 확진율이 너무 많이 감소했다.
 
문제는 모두가 어리둥절한 정도로 확진자 수가 줄었는데 이유를 아무도 모른다는 데 있다. 전문가 의견을 종합하면 백신 접종률이 꾸준히 높아졌고(6일 기준 1차 72.2%, 2차 62.3%), 올림픽 이후 폭발적 확산에 위기감이 퍼져 저녁 인파가 줄었으며, 늦은 장마 등 날씨도 영향을 미쳤다는 것이다.
 
이것만으론 설명이 힘드니 어려운 이론도 등장했다. 일부 전문가들은 1967년 노벨화학상을 받은 만프레드 아이겐 박사가 발표한 '에러(error) 카타스트로프의 한계'라는 이론을 든다. 간단히 요약하면 바이러스 복제가 일정한 역치를 넘어서면 복제 실패가 늘어나 자신의 생존에 필요한 유전자까지 파괴해 자멸한다는 것. 즉 7~8월 급격하게 증식한 델타 바이러스가 '에러 카타스트로프의 한계'를 맞아 소멸하면서 감염자가 급감했다는 설명이다.
 
이를 고려해도 미스터리인 건 마침 바이러스가 소멸한 시기가 일본의 정권 교체기와 기가 막히게 겹쳤기 때문이다. 덕분에 새로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정권의 코로나19 정책은 '확산 방지'보다 '경제 회복'에 역점을 두고 있는 듯 보인다. 하지만 명확지 않은 이유로 감염이 진정됐듯, 또 예측하지 못한 변이 바이러스나 미지의 요소에 의해 다음 유행이 닥칠 것이란 전문가들의 경고에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이 미스터리의 끝이 해피 엔딩이기 위해선 지금 긴장을 풀어서는 안 된다는 이야기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