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 win more votes?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To win more votes? (KOR)

The government is dishing out budgetary spending ahead of the April 15 parliamentary election. Deputy Prime Minister for the Economy Hong Nam-ki said the government will spend a maximum of 62 percent of this year’s supersized budget of 512.3 trillion won ($429 billion) in the first half, with 37 percent doled out in the first quarter to create jobs. Advanced fiscal spending can help the economy and aggressive public spending in the early part of the year can stimulate the private sector. However, it remains skeptical if the spending plan has such an innocent design.

The massive expenditure scheme is concentrated in the first quarter ahead of the April election. Heedless spending could leave little for the second-half of the year.

Cash handouts are another worry. The government is offering to give away 1 trillion won to make temporary jobs for seniors during the wintertime and 90 trillion won to assist small merchants around the Lunar New Year’s holiday later this month. It will expedite the payment of 120 billion won child care allowances ahead of New Year’s holiday. It will also administer 81 percent of this year’s budget on public safety within the first quarter. Lee Hae-chan, chairman of the ruling Democratic Party, emphasized “speed” in budgetary spending during the first party-government meeting this year. It has only raised suspicions that tax funds are used to aid the ruling party’s win in the general election.

Whether the money will be wisely spent is also uncertain. The government has shortened its feasibility study on state infrastructure projects that take more than 10 months normally to seven months. Under the law, any public project costing more than 50 billion won requires a preliminary study on its feasibility. But the government has been exempting such studies.

At times of downturn, the role of fiscal expansion is necessary. But tax funds should be spent efficiently. This year’s budgetary plan had been rubber-stamped, with much spending with populist design. Of 512 trillion won in 2020 budget, 180 trillion won has been earmarked for social welfare. Over 25 trillion won was appropriated to create jobs — but mostly in producing temporary hires for senior citizens. Due to reduced tax revenue, the government must issue national bonds worth 60 trillion won this year. If they are aimed to buy votes with money, the country’s fiscal health is in a serious jeopardy.

JoongAng Ilbo, Jan. 10, Page 30

예산집행 속도전, 총선 겨냥한 매표 아닌가
총선을 앞두고 정부의 예산 풀기가 본격화되고 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어제 "상반기 조기집행 목표를 역대 최고 수준인 62%로 설정하고, 일자리 사업은 1분기 안에 37%를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예산 조기집행은 경기부양을 위해 유용한 카드임은 틀림없다. 효과적인 재정집행은 마른 우물에 마중물 붓듯 경제 현장에 피를 돌게 하는 효과가 기대된다. 그러나 최근 정부·여당의 예산 조기집행 계획은 그 내용에서 총선을 겨냥한 포퓰리즘이라는 의심을 사기에 충분하다.
62% 집행시기가 상반기라고는 하나 총선을 앞둔 1분기에 지출 계획이 집중돼 있다. 올해 예산이 크게 늘어나는 바람에 조기집행 규모는 300조원이 넘는다. 총선 전 무리하게 퍼붓다가 하반기 재정절벽이 올 가능성마저 제기된다. 지난해처럼 또 적자 국채를 발행해 추경을 편성하면 된다는 속셈인가.
조기집행 내역이 선심성 현금 살포가 주를 이루는 것도 문제다. 한겨울에 60세 이상 단기 일자리 사업으로 1조원을 풀고, 설 전후에는 소상공인 중소기업 자금지원 등으로 90조원을 푼다. 근로·자녀 장려금 1200억원도 설 전에 풀고, 국민생명 지키기 관련 예산의 81%도 1분기에 집행하기로 했다. 며칠 전 새해 첫 고위 당정청 회의에서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속도전'이란 표현까지 써가며 총선 전 예산 배정과 집행을 강조했다. 국민의 세금으로 조성된 예산이 정치적 목적에 이용되고 있다는 비판이 나올 수밖에 없다.
'일단 풀고 보자'는 식의 분위기에서는 예산 집행에 대한 효과적인 감시/견제가 제대로 작동하기 힘들다. 정부는 사회간접자본(SOC) 투자가 원활히 집행되도록 통상 10개월 이상 걸리는 공공기관 예비타당성 조사 기간을 7개월로 단축하기로 했다. 한푼도 허투로 쓰지 말아야 할 세금이 형식적이고 부실한 검토로 낭비되지 않을까 걱정이다. 500억원 이상 드는 사업은 예비타당성 조사를 받도록 돼 있지만, 현 정부 들어 예타 면제 사례가 이미 크게 늘었다.
재정 확대로 경제 침체를 극복하려는 노력은 필요하다. 그러나 꼭 필요한 곳에 필요한 만큼 쓰는 효율적인 집행이 돼야 한다. 지난해 말 여당이 일방적으로 통과시킨 올 예산안에는 가뜩이나 선심성 현금살포 성격의 복지항목이 가득하다. 예산 512조원 중 복지 예산이 180조원이나 된다. 25조원이 넘는 대규모 일자리 예산이 잡혀 있지만, 정부 정책이 노인용 단기 일자리만 늘렸다는 비판을 면하기 어렵다. 경기 악화로 세수가 줄어들면서 예산 마련을 위해 적자 국채 60조원을 발행할 판이다. 이런 마당에 총선용 매표(買票)라는 정권의 사(邪)까지 끼어서는 나라 살림이 꼴이 아니게 된다.

More in Bilingual News

No age is too old for a challenge (KOR)

Profound meaning of “diplomatic” (KOR)

A crisis of democracy (KOR)

Remaining independent (KOR)

Listen to the voice of the people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