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itics on top of the world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Politics on top of the world

The Nepalese would call the Korean Peninsula hilly rather than mountainous, since they hail from a country surrounded by mountains with peaks over 6,000 meters (19,685 feet). Eight of the world’s 14 tallest mountains are in Nepal, including Mount Everest, the world’s highest point at 8,848 meters. The Himalayan mountain range along its northern border with Tibet is capped with snow year-round. On a clear day, the stupendous snow-topped mountains can be seen from anywhere in Nepal without the hassle of a climb. The entire country is a natural treasure.

Nepal is as rich in its cultural heritage as it is in geography. Lumbini, in the foothills of the Himalayas on the southern border with India, is the birthplace of Siddhartha Gautama, who later became known as the Buddha. Buddhists from around the world make pilgrimages there. Hindu temples are also peppered across the nation. The capital of Kathmandu, at an elevation of 1,500 meters, boasts architectural and cultural wealth from the monarchal period between the 12th and 18th centuries. Pashupatinath Temple, built in the fifth century, is one of the world’s oldest Hindu temples. The entire Kathmandu Valley, home to one of the largest congregations of historical monuments and shrines ever built, was named a Unesco World Heritage Site in 1979. Nepal possesses three other World Heritage Sites.

The country should be able to live off its remarkable natural and cultural heritage. But despite a robust tourism industry, the country is stuck in extreme poverty. Kathmandu, gateway to Nepal tourism, offers a terrible first impression, with dusty air and highly congested streets. Road signs and traffic lights are rarely obeyed. Cars, motorcycles and bicycles clunk and honk their way through the gridlocked lanes, skirting pedestrians, cattle, dogs and goats. Alleys and gutters are filthy with rubbish. Signboards sticking out from vertical poles add to the chaotic and unruly street scenes. On the whole, Nepal’s urban disposition presents a pitiful contrast to the country’s magnificent ancient treasures.

A land mass equivalent to two-thirds of the Korean Peninsula is one of the world’s most prized tourism destinations. But the population of 29 million lives on a paltry per capita income of $500 a year. The Nepalese blame politics for their hard lives. Nepal was a monarchy for most of its history, but became a multiparty democratic republic in 2008 after a decade-long civil war. The 601-seat assembly is divided among 25 political parties, a recipe for chaos. The Unified Communist Party of Nepal (Maoist) holds the largest number of seats, followed by the pro-democracy Nepali Congress and the Communist Party of Nepal (Unified Marxist-Leninist). Those three parties control 75 percent of the parliamentary seats, and wreak political havoc by eternally fighting with each other.

-ellipsis-


네팔 사람들 눈으로 보면 한반도엔 산이 없다. 그냥 언덕일 뿐이다. 그도 그럴 것이 높이 6000m이상의 산이 수천개란다. 세계 최고봉 에베레스트(8848m)를 비롯 8000m이상의 이른바 14좌중 8개 봉우리가 네팔에 있다. 중국 티벳지역과 국경을 이루고 있는 북쪽 지역은 전역이 1년내내 눈이 덮혀 있는 히말라야산맥이다. 힘들게 산속으로 들어가지 않더라도 날씨가 맑으면 네팔 지역 어디에서나 신비롭고 장엄한 설산을 바라볼 수 있다. 네팔 자체가 웅대한 자연관광지인 셈이다.

그뿐인가. 네팔 남부의 룸비니는 석가모니가 탄생한 곳이다. 그 성지를 순례하려고 전세계에서 불교도들이 몰려든다. 힌두교 사원도 곳곳에 널려 있다. 그중 수도 카트만두에 있는 파슈파티나트 사원은 세계 4대 시바사원중 하나다. 카트만두는 고지 1500m의 분지에 이뤄진 도시로 12~18세기 3개 왕조의 화려한 건축물들이 즐비하다. 유네스코는 1979년 이 분지 자체를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했다. 이곳을 포함, 네팔은 모두 4개의 세계 자연·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다.

관광자원만 파먹어도 떵떵거리고 잘 살 수 있는 천혜의 나라. 그러나 네팔은 그 훌륭한 자원들을 제대로 살려내질 못한채 가난에서 헤어나질 못하고 있다. 특히 관문인 카트만두의 먼지와 매연은 네팔을 찾는 관광객들의 첫인상을 찌푸려뜨린다. 중앙선은 있으나마나요, 신호등과 건널목도 없다. 시커먼 매연을 내뿜는 자동차와 오토바이·자전거가 뒤엉키고 사람들은 아무 곳으로나 건너다닌다. 가끔 소와 염소·개들까지 도로를 차지하는데 차들은 또 요란한 경적을 울려댄다. 뒷골목이나 개천은 쓰레기더미다. 빨래줄에 각종 물건을 매달아놓은 것 같은 네팔어(힌두어) 간판들 또한 어지럽다. 총체적으로 어수선하고 지저분하다.

한반도의 3분의 2쯤 되는 국토 전체가 최상의 관광자원으로 가득한 네팔. 그러나 인구 2900만명의 1인당 GDP가 500달러에도 못미치는 최빈국 네팔. 무엇이 잘못된 것일까. 네팔 사람들은 "정치가 문제"라고 입을 모은다. 네팔은 내전끝에 2008년 왕정이 무너지고 2원집정제의 민주주의 공화국으로 거듭났다. 그러나 601명으로 구성된 의회는 정당이 25개나 된다. 그러니 중구난방이다. 물론 제1당 마오이스트당을 비롯, 민주당과 막스·레닌당 등 의석의 75%를 차지한 주요 3개 정당이 정치를 주도하고 있지만 이들의 생각이 또한 극과 극이다.

-중략-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