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mocratic Party gains in popularity

Home > National > Politics

print dictionary print

Democratic Party gains in popularity

테스트

The Democratic Party and its chairman, Sohn Hak-kyu, saw their popularity skyrocket following the party’s victory in the April 27 by-elections.

On April 30, Hankook Research conducted a land-line phone survey of 800 eligible voters across the country on their feelings toward various political parties and leaders. The JoongAng Ilbo, YTN and East Asia Institute sponsored the survey.

Hankook Research found that Sohn’s hard-won victory in Bundang B District boosted his popularity.

While only 3.1 percent of respondents in March chose him as their favored possible presidential candidate, 11.5 percent selected him after the April by-election.

Of those surveyed, 32.1 percent now say that they support the Democratic Party over other political parties, a jump from just 22.2 percent of those surveyed in March.

The Grand National Party saw a modest dip in its popularity from 38.4 percent in March to 37.5 in April. There is now only a 5.4 percent gap in popularity between the Grand National Party and the Democratic Party.

The GNP saw the popularity of its potential presidential candidates sink after the by-elections.

Former Chairwoman Park Geun-hye still remains the most popular among possible candidates, despite a drop from 36.9 percent in March to 35.8 percent after the by-elections.

Sohn’s double-digit popularity ranking puts him in second place behind Park, followed by Rhyu Si-min, head of the People’s Participation Party.

While 10.6 percent of those surveyed in March marked Rhyu as their favorite potential candidate, only 7.1 percent did so in April.

“Voters in the by-elections have a strong tendency to engage in retrospective voting, which in this sense would be casting a ballot based on their own assessment of the current government,” said Jeong Han-wool, assistant dean at the EAI’s survey analysis department.

“But voters will engage in prospective voting [in the presidential race], in which voters decide what candidate to vote for depending on their distinct stances on issues and visions.”


By Shin Chang-woon [sharon@joongang.co.kr]


한글 관련 기사 [중앙일보]

손학규 12%, 유시민 7%…지지율 역전 ‘분당을 효과’

중앙일보·YTN·EAI 공동 여론조사

4·27 재·보선에서 한나라당이 패배하고 민주당이 승리한 이후 민주당 손학규 대표와 당 지지율이 급등했다. 민주당 지지율은 한나라당에 근접했고, 성남 분당을 국회의원 보선에 출마해 승리한 손 대표는 차기 대선 후보 지지율 조사에서 2위를 차지했다. 그런 가운데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한 지지율은 큰 폭으로 하락했다. 중앙일보와 YTN방송, 동아시아연구원(EAI)이 지난달 30일 한국리서치(대표 노익상)에 의뢰해 전국 성인 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정기 여론조사 결과다.

민주당 지지율은 3월 조사 때(22.2%)보다 10%포인트가량 오른 32.1%로 나타났다. 한나라당 지지율은 37.5%로, 3월(38.4%)과 큰 차이가 없었다. 민주당 지지율이 급상승한 건 중도성향의 응답자가 대거 민주당 손을 들어줬기 때문이다(중도파의 민주당 지지율 3월 21.9%→4월 38.0%).

손학규 대표의 분당을 승리는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를 제외한 차기 대선 주자들의 지지율을 흔들어 놓았다. 이번 조사에서 손 대표 지지율은 11.5%를 기록했다. 3월 조사의 3.1%에서 크게 상승한 것이다. 반면 박 전 대표를 제외한 다른 후보들의 지지율은 비교적 큰 폭으로 떨어졌다. 유시민 국민참여당 대표는 10.6%(3월 조사)에서 7.1%, 오세훈 서울시장은 8.1%에서 5.1%, 한명숙 전 국무총리는 6.4%에서 3.6%, 김문수 경기지사는 5.2%에서 3.2%로 각각 하락했다.

손 대표와 민주당 지지율의 급상승에 대해 이현우(정치학) 서강대 교수는 “민주당이 손 대표를 내세워 재·보선을 승리로 이끈 이후 반(反)한나라당·비(非)한나라당 성향의 침묵했던 범야권 지지층 다수가 손 대표와 민주당 지지로 흡수됐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박근혜 전 대표 지지율은 3월 조사 결과(36.9%)와 큰 차이가 없는 35.8%였다. 재·보선에서 민주당이 승리하고, 손 대표의 지지율이 크게 올랐음에도 박 전 대표의 지지율엔 변함이 없는 현상과 관련해 정한울 EAI 여론분석센터 부소장은 다음과 같이 분석했다. “재·보선에선 유권자들이 현 정부의 실적을 평가하는 회고적 투표(Retrospective Voting)를 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내년에 실시될 대선과 관련해 유권자들은 인물과 비전·가치 등을 중심으로 지지 의사를 나타내는, 즉 전망적 투표(Prospective Voting) 성향을 강하게 표출한다. 이명박 대통령과 한나라당에 실망한 상당수 유권자가 박 전 대표에 대해선 여전히 기대를 걸고 있다는 것을 뜻한다.”

이 대통령의 국정수행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은 35.1%로, 지난달 조사(44.6%)에 비해 10%포인트가량 떨어졌다. 2007년 대선 때 이 대통령을 지지했던 응답자 중 45%가 지지를 철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의 표본은 성·연령·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할당추출법으로 선정했다. 조사는 유선전화 RDD(임의번호 걸기)와 컴퓨터를 이용한 면접 방식으로 진행했다. 최대 허용 오차범위는 95% 신뢰 수준에서 ±3.5%포인트다(응답률 11.9%).

More in Politics

Conservative groups shift Foundation Day plans to drive-thru rally

Lawmaker forfeits PPP membership amid corruption allegations

Moon's UN speech falls flat

Moon proposes formally ending Korean War in keynote UN speech

Prosecutors raid homes of Choo's son and others implicated in scandal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