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 fears the truth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Japan fears the truth

테스트

In 2010, the first monument dedicated to the comfort women victims in the United States was established at Palisades Park, NJ. On July 2, Hideki Ikejiri, a council member from Sakai in Japan’s Osaka Prefecture visited the memorial. He claimed that the comfort women were not forced into sex slavery and some of them willingly participated for money. But the situation changed when he visited the Palisades Park City Hall to protest the memorial.

Ikejiri argued that the comfort women issue is something that should be discussed before Korea and Japan. Palisades Park mayor James Rotundo said that they were talking about women who suffered, and the Japanese government must do something to console the victims.

When Ikejiri continued to make absurd argument, the mayor advised him to use the energy to fly to New Jersey to convince the Japanese government to resolve the issue.

Abe government’s verification of the Kono Statement has made it clear that Japan is working hard to cover up the truth of the wartime sex slavery. In 2012, the Korean Consulate General in New York had to act. The Japanese consul general offered to donate library books and trees to the city of Palisades Park in return for removing the monument. Liberal Democrat assemblymen visited the city hall and openly demanded removes the memorial. The act of Ikejiri, a local council member, illustrates that Japanese politicians are using all means available to lobby for the removal.

In the background is the sense of shame to have committed such barbaric brutality that no civilized nation would commit. Ikejiri said, “When my children or grandchildren visit America, they would be made fun of because of what the memorial plaque states.” Instead of repenting the shameful part of their history, Japan came up with an immature idea to deny it ever happening.

Dr. Arthur Flug, Executive Director of the Kupfeberg Holocaust Resource Center at Queensborough Community College in New York, sponsors an educational program teaching the truth about the comfort women issue to the students. He said that it was most important to let people know what happen. The students who learn about the truth would go around the society and spread the truth. In fact, Holocaust memorials and museums around the country constantly remind the visitors of Nazi brutality. Japan is afraid of the truth. That’s why it is so important to teach the people around the world and the young generation the brutality committed by Japan that the comfort women victims had to suffer.

JoongAng Ilbo, July 4, Page 29

*The author is a New York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BY LEE SANG-RYEUL













미국 뉴저지주 팰리세이즈파크 시엔 2010년 미국에서 처음 세워진 위안부 기림비가 있다. 2일(현지시간) 이곳에 일본 오사카 부 사카이 시의 히데키 이케지리 의원이 찾아왔다. 그는 기림비를 살펴본 뒤 “위안부들이 강제동원됐다는 것을 인정하지 않는다”며 “위안부 가운데는 돈을 벌기 위해 자발적으로 활동한 여성이 있다”는 망언을 쏟아냈다. 잠시 뒤 그가 위안부 건립을 항의하기 위해 방문한 팰리세이즈파크 시청사에서 상황은 반전됐다. “(위안부 문제는) 한국과 일본 양국간에 얘기돼야 할 문제다.”(이케지리)
“우리는 고통을 겪은 여성들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할머니들이 돌아가시기 전에 위로가 되도록 일본 정부가 뭔가 해야 한다.”(제임스 로톤도 팰리세이즈파크 시장) 그래도 이케지리가 궤변을 계속 늘어놓자 미국인 시장은 “이곳까지 온 그 에너지로 당신 나라로 돌아가서 당신 나라 정부가 이 문제를 해결하도록 설득해라”고 훈계했다. 아베 정부의 고노담화 검증에서 한층 분명해진 것처럼 위안부 문제의 진실을 어떻게든 가리려는 일본의 노력은 집요하다. 2012년엔 뉴욕 주재 총영사관까지 나섰다. 당시 일본 총영사는 위안부 기림비 철거를 조건으로 펠리세이즈파크 시에 도서관 서적과 나무 기부 등을 제안하는 꼼수를 부린 것이 알려져 망신을 당했다. 자민당 소속 중의원과 참의원들이 시 청사를 방문해 대놓고 기림비 철거를 요구하기도 했다. 시의원에 불과한 이케지리의 이날 행동도 일본 정치권이 벌이는 기림비 철거 총력전의 연장선상에 있는 것으로 봐야 한다. 그 배경엔 문명국가에선 있을 수 없는 만행을 저지른 데 대한 수치심이 깔려있다. 이케지리는 이날 “내 자식이나 손자가 미국에 왔을 때 기림비에 적힌 내용으로 웃음거리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부끄러운 역사를 반성하기 보다 없었던 일이라고 부인하겠다는 유치한 발상인 것이다. 이럴 때마다 떠오르는 것은 뉴욕 커퍼버그 홀로코스트 센터 아서 플루그 소장의 조언이다. 학생들에게 위안부 문제의 진실을 가르치는 교육 프로그램을 후원하고 있는 그는 "가장 필요한 것은 사람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리는 거다. 자라나는 학생들은 사회 각계로 퍼져 위안부 문제를 알리는 작은 군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세계 곳곳의 홀로코스트 뮤지엄들은 방문객들에게 나치의 유대인 대학살을 끊임없이 되새기는 역할을 하고 있다. 일본이 두려워하는 것은 진실이다. 더 많은 세계인들에게, 또 자라나는 세대에게 위안부 할머니들이 겪었던 일본의 만행을 제대로 가르치는 것이 그래서 중요하다.
뉴욕=이상렬 특파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