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joy the youngest day of your life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Enjoy the youngest day of your life

As the new year comes, Koreans grow a year older. We all grow older, not younger. Looking back, the only time that I liked getting older was when I became old enough to attend elementary school and when I turned 20. The weight of age becomes heavier as the number becomes bigger. As we reach new milestones, we are given new challenges and tasks. In my classroom, there was a sign, “The young become old soon. It takes a lot of time to learn something. We must not waste any time.” My teacher was right when he said, “It will be too late if you regret it later.”

What is age, and what does a new year mean? When we can barely take care of ourselves in this cold winter, why should we make new resolutions for our lives?

During a business trip to Papua New Guinea in the South Pacific a few months ago, I was surprised to find out that many people weren’t aware of the concept of age. It was just as amazing as the fact that it was not a resort island despite its location and the image from the name, and many of the 700 tribes have cannibal traditions. Located right below the equator, Papua New Guinea does not have spring, autumn or winter. It is always summer, and the season varies only depending on rainfall. Instead of farming, people rely on gathering and hunting, so the season does not matter to them. Since they don’t have the concept of a cycle of seasons and years, they don’t think about age. Instead, they have a rank within the tribe based on the order they were born in. They live an infinite cycle of daily routines. Per capita national income is about $2,000, but Papua New Guinea always ranks high on surveys of happiness.

It is easy to assume that everyone in the world is ringing in the new year, but it is not the case. In Muslim parts of the world, the year changed on Oct. 24 based on the Hijri calendar, where a year is about 10 days shorter than on the Gregorian calendar. This year, the new year was in mid-October. Muslims do not celebrate the New Year much. Eid al-Fitr, the breaking of the fast, is a more important celebration, and many consider it the beginning of a new year. Jews and Hindus also have different days for when the new year begins.

Even according to the solar calendar, the spring equinox, when the days become longer than the nights, marked the beginning of the year until 46 B.C. Emperor Julius of the Roman Empire moved it up by two months, and the northern hemisphere now celebrates the new year in the middle of winter. After all, ages, and the new year, are nothing special. They are just concepts. So we might as well enjoy the youngest day of the rest of our lives.

The author is a deputy national new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JoongAng Ilbo, Jan. 1, Page 31

by LEE SANG-EON


나이가 또 바뀌었다. 이 변화는 좌표축 오른쪽으로만 흐른다. 기억을 되짚어보면 국민학교 갈 나이가 됐을 때, 번듯한 스무 살 청년이 됐을 때를 빼곤 새 나이가 맘에 든 적이 없다. 나잇값의 무게는 숫자의 차 이상으로 불었다. 못 끝낸 발달과업 위에 늘 새것이 더해졌다. 학교 교실에 걸려 있던 ‘少年易老學難成 一寸光陰不可輕’(소년이로학난성 일촌광음불가경·소년은 빨리 늙고 학문은 이루기 어려우니 짧은 시간도 가벼이 여기지 말라) 글귀가 떠오른다. “이다음에 후회해도 소용없다.” 선생님 말씀은 언제나 진리다.
 도대체 나이는 뭐고, 새해는 또 뭐란 말인가. 한 몸 추스르기도 힘든 이 엄동설한에 왜 새 인생의 비장한 각오까지 품어야 하나.
 몇 달 전 남태평양 섬나라 파푸아뉴기니에 출장 갔을 때 나이에 대한 개념이 없는 사람이 많다는 사실에 놀랐다. 위치와 이름이 주는 이미지와 달리 번듯한 휴양지가 아니라는 것과 700여 개 부족 중 상당수에 식인(食人) 풍습이 남아 있다는 것만큼이나 신기했다. 적도 바로 아래에 있는 이 나라에는 봄·가을·겨울이 없다. 비가 더 오고 덜 올 때만 있을 뿐 늘 여름이다. 농작 대신에 채집·수렵에 의존해왔기 때문에 절기도 따로 없다. 계절 주기와 해(年)의 구분이 없으니 나이를 헤아리기 힘들다. 부족 내에 태어난 순서에 따른 서열만 있다. 어제가 오늘이고, 오늘이 내일인 무한 반복의 일상이 이어진다. 1인당 국민소득은 2000달러 안팎인데, 국민행복지수 조사에서 대개 우리나라보다 윗자리를 차지한다.
 우리가 새해를 맞이하니 온 세계가 다 그럴 것 같지만 실상은 아니다. 이슬람권에서는 지난 10월 24일(일부 지역에선 25일)에 해가 바뀌었다. 이슬람력(헤지라력)의 1년은 우리가 쓰는 양력(그레고리력)보다 한 해가 10일가량 짧아 올해는 10월 중순에 새해가 된다. 새해 첫날에 별 의미를 두지도 않는다. 무슬림들에게는 금식월인 ‘라마단’의 종료 축제일인 ‘이드 알피트르’가 오히려 한 해를 시작하는 때에 가깝다. 유대교, 힌두교 지역도 한 해가 시작하는 날이 각기 다르다.
 태양력의 세계에서도 기원전 46년 전까지는 낮이 밤보다 길어지는 춘분께가 한 해의 시작점이었다. 로마의 율리우스 황제가 이를 두 달여 당기는 바람에 북반구에서는 한겨울에 출발을 하게 됐다. 따지고 보면 나이, 새해 별것 아니다. 관념의 산물일 따름이다. 그러니 인생의 가장 젊은 날 오늘을 편하게 즐기시길.
이상언 사회부문 차장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