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by bump gives politicians a boost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Baby bump gives politicians a boost



A nation’s first family is always at the center of public attention. When a president or a prime minister succeeds in building up his image as a reliable husband and father, he almost always wins the public trust. Many say that the 36-year-old womanizer John F. Kennedy decided to marry Jacqueline Bouvier, ending his golden bachelor life, because of his political ambitions. To build up his image as a trusted family man, he needed an elegant, classy wife. Jackie, with her outstanding fashion sense and fluent French language skills, became a tremendous political asset for him. Their beautiful daughter and son also provided a picture-perfect image, helping their father’s popularity soar.

There is no better joy in a family than having a child. A queen’s pregnancy, in the past, was the most celebrated event of all. In the modern world, a royal pregnancy and child birth are still big news. When Britain’s Princess Diana and Japan’s Princess Masako had their babies, the world watched the events with great interest.

Yet, it is very rare for a first lady to become pregnant, because presidents are often seasoned politicians. Since the United States Constitution was signed 222 years ago, only two first ladies gave birth during their husband’s term - Kennedy’s wife and the first lady of 22nd President Grover Cleveland.

Cleveland’s story is rather unique. He became president when he was a 48-year-old bachelor. He fell in love with his ex-girlfriend’s daughter, 21-year-old Frances Folsom, and married her a year after their courtship. Although his ex-girlfriend was angry that he did not propose to her, she eventually permitted the marriage.

The pregnancies of the two first ladies were celebrated by the nation and their husbands’ popularity skyrocketed. Unfortunately, Jackie’s second son Patrick died two days after his birth. On the other hand, Esther Cleveland was a healthy baby. Americans were extremely happy about the birth and Esther became the most popular girl’s name of the time.

French President Nicolas Sarkozy’s wife, Carla Bruni, is reported to be pregnant. Some even say the pregnancy was a planned political maneuver ahead of next year’s presidential election, though it is undoubtedly great news for Sarkozy. And yet, the forecast for his re-election is not sanguine because of the economic crisis, so it remains to be seen whether Bruni’s pregnancy will have a positive effect on his chances in the race.

*The writer is a senior international affairs reporter of the JoongAng Ilbo.

By Nam Jeong-ho

기획임신

국가 정상의 가족, ‘퍼스트 패밀리(First Family)’는 늘 관심의 초점이다. 그래서 대통령·총리가 믿음직한 남편과 아빠의 이미지를 심는데 성공하면 전폭적인 신뢰를 얻기 마련이다. 36세의 바람둥이 존 F 케네디가 황금 같은 독신생활을 버리고 재클린과 결혼한 것도 정치적 야심 때문이라는 게 정설이다. 믿음직한 가장의 이미지를 쌓기 위해 기품 있는 아내가 절실했다는 거다. 빼어난 패션감각을 자랑했던 재클린은 불어까지 능숙하게 구사하며 남편의 큰 정치적 자산이 됐다. 천진난만한 아들·딸도 백악관에서 뛰놀며 영화처럼 예쁜 장면을 연출, 아빠의 인기를 치솟게 했다.

가정사에서 자식 얻는 것만큼 큰 기쁨도 없다. 여염집도 그럴진대 과거 왕조의 승계를 뜻했던 왕비의 잉태는 경사 중 경사였다. 하여 조선시대 때 비빈(妃嬪)이 임신하면 본인은 물론 처소 담당 내관·상궁·나인까지 상을 내렸다.

절대왕정이 사라진 요즘도 왕실의 임신과 출산은 주요한 뉴스거리다. 비운의 영국 전 왕세자비 다이애너와 외교관 출신의 일본 왕세자비 마사코가 아이를 갖고 낳을 때마다 그랬다.

반면 대개 원숙한 정치인이 대통령이 되는 탓에 퍼스트 레이디가 임신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다. 222년간 대통령 44명을 배출한 미국에서도 기껏 두 번이다. 22대 글로버 클리브랜드와 35대 케네디 대통령의 부인이 그 주인공들이다. 클리브랜드가 재임 중 딸을 갖게 된 사연은 특이하다. 48세 독신남으로 취임했던 그는 옛 여자친구의 딸에게 마음을 빼앗겨 1년 후 25년 차이가 나는 21세의 프랜시스 폴섬과 결혼한다. 사별한 여자친구는 자신에게 청혼하지 않은 데 분개했지만 결국 마음을 풀고 딸의 결혼을 허락했다 한다.

어쨌든 두 젊은 영부인의 임신은 큰 경사로 여겨졌고 남편들의 인기도 덩달아 올랐다. 불행히도 재클린이 낳은 둘째아들 패트릭은 이틀만에 숨진다. 반면 클리브랜드의 딸 에스더는 전국적인 관심 속에서 무사히 태어났다. 이에 미국인들이 얼마나 기뻐했는지 그 이후 에스더란 이름은 딸을 낳은 부모 사이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렸다.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의 아내 카를라 부루니가 임신했다는 소식이다. 내년 대선을 염두에 둔 기획 임신이란 얘기가 돌 정도로 사르코지에겐 큰 호재가 분명하다. 그럼에도 경제난 등으로 그의 재선을 낙관 못할 처지라 부루니의 잉태가 얼마나 위력을 발휘할지는 지켜봐야 할 듯하다.

남정호 국제선임기자

More in Bilingual News

Fearing the jab (KOR)

Passion versus numbers (KOR)

Hong learns a lesson (KOR)

Corruptive private equity funds (KOR)

The BAI’s independence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