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tect North Korean defectors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Protect North Korean defectors

Nine North Korean defectors were handed over to North Korean officials in Laos before being deported back to their home country via China after they fled their motherland. The South Korean Embassy in Laos should be held accountable for their tragic journey back home. As it turns out, the embassy was only notified of their repatriation by the Laos government after the North Korean Embassy in the country lobbied hard to send them back to the North. Considering Pyongyang’s recent intensified clampdown on defection, the South Korean government should reinforce protection for North Korean defectors heading to the South to avert such misfortune in the future.

The defectors were reportedly arrested by Laos security authorities on May 10. Though the Laos government has customarily sent North Korean defectors to the South Korean Embassy there, it didn’t do so this time. Despite the Laos authorities’ promise on May 20 to deliver them to our embassy, it delayed their delivery before abruptly notifying the embassy that it deported all of them to China, where the defectors had resided. That suggests the strong possibility of North Korean authorities playing a role in the repatriation.

Since the Laos government made the unprecedented move, our embassy needs to figure out why. It seems, though, that the embassy simply watched them be repatriated. As a relatively large number of defectors moved together with local guides, their movements must have been detected quite easily which must have increased the possibility that the Laos authorities would inform the North Korean Embassy. But our embassy didn’t pay special attention to the alarming development.

Even though North Korean defectors have to risk their lives on a dangerous journey, they have not received any substantial help from the government except occasional assistance from brokers or human rights groups. As the safety of most North Korean defectors is not protected by international law, the government understandably has trouble addressing the issue. Yet this is not a reason to neglect them.

The government must devise positive measures to protect North Korean defectors who aspire to come to the South. As they are our citizens, as stipulated by the Constitution, authorities must protect their safety.

If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lone cannot solve the problem, the government should come up with other ideas. It must resolve the tragedy to help improve the human rights situation in the North even a little bit.


라오스 강제 추방 9명 북한 압송

현지 대사관 안이한 대응이 원인

브로커 등에만 의존하는 건 문제




‘꽃제비’ 출신 탈북자 9명이 라오스에서 체포된 뒤 북한측에 넘겨지고 이들이 중국을 거쳐 북한으로 압송된 사건이 발생했다. 이 사건은 라오스 주재 대사관의 안이한 대응 등 우리 외교관들의 실책이 큰 원인인 것으로 보인다. 라오스 주재 북한 대사관측이 ‘압송 작전’을 벌이는 동안 낌새조차 채지 못하다가 라오스 정부가 강제추방한 뒤에야 통보를 받는 무능함을 드러낸 것이다. 북한은 최근 2~3년 사이 탈북자 단속을 크게 강화하면서 국내 입국 탈북자수가 급감하는 상황이다. 언제든 이번과 같은 일이 벌어질 수 있음을 감안한 적극적인 탈북자 보호대책이 필요해졌다.


탈북자들이 라오스에서 체포된 것은 지난 10일이었다고 한다. 통상적으로 라오스 정부는 이들의 신병을 단기간 내에 한국 대사관측에 인도하는 것이 보통이었지만 이번엔 달랐다는 것이다. 지난 20일 인도할 의사를 밝혔던 라오스 당국이 3일 뒤 조금 더 시간을 달라고 했고, 27일에 전격적으로 강제 추방한 사실을 통보해왔다는 것이다. 이런 정황을 볼 때 북한측이 라오스 정부에게 탈북자들의 인도를 요청하고 이들의 출국을 준비한 기간은 20일 이후부터였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이처럼 라오스 정부가 탈북자 신병 인도를 늦추는 등 전례와 다른 움직임을 보였다면 현지 대사관이 그 이유를 파악해 보았어야 했다. 그런데 아무런 조치도 하지 않고 안이하게 기다리기만 하다가 북한으로 압송되도록 방치한 결과에 이른 것이다. 이번 경우는 비교적 많은 탈북자 9명이 안내인들과 함께 이동하다가 체포됐고 그 과정에서 북한측에 체포사실이 포착됐을 가능성이 많았다고 한다. 따라서 대사관측은 라오스 정부의 이례적 대처에 특별한 주의를 기울였어야 했다.


탈북자들이 국내로 들어오기까지의 과정은 생명의 위협을 무릅쓴 고난의 과정이다. 그런데도 이들은 국내 입국 과정에서 우리 정부의 도움을 거의 받지 못하는 게 현실이다. 대부분 브로커나 인권운동가들의 도움에 크게 의존하고 있다. 탈북자들이 국제법적으로 신분을 보장받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이어서 정부가 공식적으로 나서기 어려운 측면이 있기 때문일 것이다. 그렇더라도 정부가 이들을 보호하기 위한 노력을 게을리해도 좋다는 이유가 될 순 없다.


국내 입국을 희망하는 탈북자들을 보호하기 위한 정부 차원의 적극적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 그들도 헌법상 대한민국의 국민인 이상 정부가 그들의 안전을 지켜줄 의무가 있다는 점을 다시 한번 상기할 필요가 있다. 더 이상 현실적인 어려움을 핑계 삼아선 안 된다. 외교부만이 이 문제를 전담하도록 돼 있는 현 시스템이 불충분하다면 다른 방안을 마련하는 것도 적극 고려해야 한다. 목숨 걸고 국경을 넘은 사람들이 허망하게 강제 북송돼 처형되는 것을 방치해선 안 된다. 세계 최악이라는 북한의 인권상황을 조금이라도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이라는 관점을 가지고 접근해야 한다.

More in Bilingual News

No more ‘parachute appointments’ (KOR)

The grim reality of Covid control (KOR)

The question of pardons (KOR)

A grim warning from 10 years ago (KOR)

The Blue House must answer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