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Jong-un’s fragility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Kim Jong-un’s fragility

Jang Song-thaek, North Korea’s No. 2 man and uncle to Kim Jong-un, was executed in an unusually public and hurried way. The dramatic event perfectly captured the reign of terror of the dynastic rule for three generations, and at the same time, the fragility of the fledgling Kim regime. State media reported that Jang, vice chairman of the paramount National Defense Commission, had confessed to multiple counts of felonies - including treason - by exploiting his authority over military and economic policies to steal power from his nephew. The execution took place only four days after Jang was publicly declared a traitor to the state at a Worker’s Party meeting. A U.S. State Department spokesman observed that the public execution of a member of the top political elite was “another example of the extreme brutality of the North Korean regime.”

The brutal ousting would suggest both the young ruler’s need to consolidate his grip and the inherent vulnerability of inherited power. It may show that Kim felt so threatened and insecure about his single-man leadership that he had to resort to such an extreme measure against a member of his own family. In the seven-page report released by the Korean Central News Agency, Jang was said to have built a “little kingdom” of his own and was planning a military coup to overthrow his nephew. That also suggests a growing resentment of the third-generation leader among the party, military and government.

The announcement said Jang confessed he wanted to fan resentment in the military and society toward the government for failing to restore the crumbling economy or improve the poor state of the people’s lives. He wanted to ascend to power when the economy went totally bankrupt and the state was nearing collapse by concentrating resources in the divisions and economic institutions he had power over. It shows that even Jang had doubts about his own regime’s viability.

The young leader’s demonstration of the politics of terror may help him solidify his power by eliminating some immediate rivals. But it could be a prelude to a very bloody purge as Jang’s followers are estimated to reach 20,000 to 30,000. All of Kim’s hidden opponents aren’t likely to easily accept their defeat. Kim Jong-un’s extreme measures to strengthen his grip could only end up making his status more insecure. That is why most experts think Kim Jong-un has gambled too rashly. It appears that Kim is capable of doing anything to protect his blood crown. Our government must be very scrupulous and ready for possible drastic developments in North Korea.




북한이 장성택 전 국방위원회 부위원장을 전격 처형했다. 북한은 그제 특별군사재판을 열어 장성택에게 국가전복음모죄를 적용해 사형을 선고하고, 즉시 집행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어제 보도했다. 노동당 정치국 확대회의에서 ‘반당·반혁명 종파분자’로 낙인 찍혀 현장에서 체포된지 나흘만이다. 미국 정부가 논평에서 언급한대로 북한 정권은 장성택의 속전속결식 처형을 통해 ‘극단적 잔학성(extreme brutality)’의 극한을 보여줬다. 공포가 김씨 왕조 체제를 지탱하는 기제임을 만천하에 확인시켰다.
장성택의 충격적인 처형은 김정은 1인 지배체제를 확고히 하려는 의도로 보이지만 역설적으로 김정은 체제의 취약성을 방증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백두 혈통’에 대한 도전은 추호도 용납되지 않는다는 확실한 본보기를 보여주지 않으면 안 될 정도로 김정은 유일 영도체제가 아직은 불안정한 상태라고 볼 수 있는 것이다. 이는 북한이 공개한 판결문에서도 확인된다. 판결문은 장성택이 내각 총리에 오른 뒤 군대를 동원해 정변을 일으켜 최고 권력을 탈취하려는 음모를 꾸몄고, 본인도 이를 시인했다고 밝혔다. 김정은 체제에 불만을 가진 세력이 당과 군, 내각에 걸쳐 광범위하게 존재하고 있음을 시사하는 것이다.
뿐만 아니라 위기 상황을 자인한 꼴이 됐다. 판결문에 따르면 장성택은 “나라의 경제 실태와 인민생활이 파국적으로 번지는데도 현 정권이 아무런 대책도 세우지 못한다는 불만을 군대와 인민이 품게 하려고 시도했다”고 자백했다. 또 “경제가 완전히 주저앉고 국가가 붕괴 직전에 이르면 내가 있던 부서와 모든 경제기관들을 내각에 집중시키고 내가 총리를 하려고 했다”고 진술했다. 김정은 체제의 실질적 2인자였던 장성택조차 북한 체제의 지속 가능성에 의문을 품었다는 뜻이다.
김정은의 극단적 공포정치가 당장은 권력 강화에 도움이 될지 모르지만 심각한 부작용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숙청 위기에 몰린 장성택 세력만 2만~3만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생명이 위협받는 막다른 상황에 몰리면 극단적 선택도 마다하지 않는 것이 인간이다. 이들 모두가 자신을 향해 날아오는 칼날을 순순히 받아들일 것으로 보긴 힘들다. 체제 공고화를 위한 김정은의 선택이 오히려 체제 불안을 증폭시키는 역효과를 낳을 수 있는 것이다. 김정은이 제 발등을 찍는 위험한 도박을 했다고 보는 이유다.
장성택이 체포될 때만 해도 설마 고모부를 처형까지야 하겠느냐는 관측이 많았지만 완전히 빗나갔다. 서른 살 지도자가 이끄는 김정은 체제에서는 상궤(常軌)를 벗어난 어떤 일도 가능하단 얘기다. 피바람이 촉발하지 모르는 급변사태부터 관심의 외부 전환과 대내 결속을 노린 대남·대외 도발까지 정부는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주변국과 긴밀히 협의하며 철저하고 치밀하게 대비해야 할 것이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