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titutional censorship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Institutional censorship (kor)

JUNG HYO-SIK

*The author is a Washington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It may be an infringement of academic freedom. Whether it was started by the Blue House or the National Assembly, that is how some Americans view the attempt to influence the leadership of the U.S.-Korea Institute (USKI) at Johns Hopkins School of Advanced International Studies (SAIS). They ask why the liberal administration censors the academic position of an American institute. Regardless of their liberal and conservative tendencies, experts feel the same way about the issue.

Frank Jannuzi, the president of the moderate Mansfield Foundation, tweeted on April 7 that it was deplorable that the donors to an academic institute targeted certain scholars with their donations and directed policy positions. He claimed that he supported USKI chairman Robert Gallucci and SAIS dean Vali Nasr for defending academic freedom.

Joshua Stanton, a lawyer with a hawkish view on North Korea, wrote on his blog, One Free Korea, that Korea’s liberal government was trying to censor the North Korea policy debate in America. Stanton wrote, “Paradoxically, USKI is best known for publishing the reliably soft-line, anti-anti-North Korean, pro-‘engagement’ 38 North blog. It’s the last outlet you’d think Moon Jae-in’s people would mess with.” He continued, “But the principle at stake here transcends ideology,” and, “Presumably, this is a threat to prosecute the columnist for criminal libel or sue for defamation.” He also argued, “If Mr. Gallucci’s letter to President Moon doesn’t have the desired effect, perhaps his next letter should be to the Attorney General.”

If the National Assembly started it as the Blue House explained, it is doubtful how much information on USKI was available to push for the departures of the chairman and vice chairman. I am not sure whether the USKI website and 38 North blog were checked for reports and activities. If the controversy continues, the public diplomacy network that cost 20 billion won ($18.8 million) in 12 years will be blown away, and Washington experts may look on the Korean government with prejudice.

There is a solution. The National Assembly’s policy committee can follow the supplementary opinion on the Korea Institute for International Policy (KIEP), which doled out funds to USKI, when the 2018 USKI budget was passed in September 2017. It stated that the USKI organization should reshuffle and a transparency reinforcement plan be prepared, and by March 2018, the results should be reported. The National Assembly may decide to continue contributions by evaluating the USKI outcomes.

On the infringement of academic freedom, procedure and method issues, it would be wise to apologize to Gallucci and the USKI staff.

JoongAng Ilbo, April 10, Page 29

“미국 싱크탱크 검열하려는 한국 진보 정부”
정효식 워싱턴 특파원
한마디로 학문의 자유 침해다. 발단이 청와대든, 국회든, 미국 존스홉킨스대 국제대학원(SAIS) 한미연구소(USKI)의 인적청산 시도와 예산중단 사태를 보는 미국의 시각은 그렇다. 진보 정부가 왜 미국 연구소의 학문적 입장을 검열하느냐는 반응까지 나왔다. 보수ㆍ진보적 성향과 관계없이 전문가들은 이 원칙에 대해선 목소리가 같다.
워싱턴 내 온건한 협상파로 꼽히는 프랭크 자누지 맨스필드재단 대표는 7일 트위터에 “학술기관의 기부자가 자신들의 기부금을 갖고 특정 연구자들을 목표로 삼고, 정책적 입장을 지시하려고 한 건 개탄스러운 일”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나는 학문적 자유를 지키기 위해 로버트 갈루치 USKI 이사장과 발리 나스르 SAIS 학장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대북 강경파인 조슈아 스탠턴 변호사는 자신의 블로그 ‘프리 코리아’에 “한국의 진보 정부가 미국에서 대북정책 논쟁을 검열하려 한다”며 장문을 글을 썼다. 스탠턴은 “역설적으로 USKI가 운영하는 북한전문 블로그 38노스는 확실히 온건한 입장이고 반(反) 반북적이며, 친포용주의쪽”이라면서 ”문재인 정부 인사들의 반발을 살 매체와는 거리가 멀다“고 지적했다. 그는 특히 “지금 위험에 처한 건 이데올로기를 초월한 원칙의 문제”라며 “미국 내 공공정책 토론의 독립성에 대한 심각한 위협이자 불법”이라고 했다. 또 “갈루치 이사장은 문 대통령에게 편지를 보낼 게 아니라 미국 법무장관에 편지를 써야 한다”고 주장했다.
청와대 주장대로 시작이 국회라면 USKI에 대해 얼마나 알고 소장ㆍ부소장의 퇴진을 밀어붙였는지 의심스럽다. USKI나 38노스 사이트에 들어가 보고서나 활동내역을 봤는지는 말할 것도 없다. 사태가 계속되면 12년간 200억 원을 투입한 공공외교 네트워크를 날리는 건 물론, 워싱턴 전문가들이 한국 정부 돈은 무조건 색안경을 쓰고 볼 가능성이 크다.
해결 방법은 있다. 국회 정무위가 지난해 9월 2018년 USKI 예산안을 의결하며 KIEP에 붙인 부대의견(“USKI 조직 개편 및 투명성 강화 방안 등을 마련해 2018년 3월까지 조치해 결과를 보고하고, 국회는 정기국회에서 USKI 운영 성과를 평가해 출연금 계속지원 여부를 결정한다”)대로 하면 된다. 불거진 학문 자유에 대한 침해와 절차ㆍ방법상 문제는 갈루치 이사장이나 USKI 직원들에게 깨끗이 사과하는 게 현명한 처신이다.

More in Bilingual News

Stop attacks on Yoon (KOR)

Power corrupts (KOR)

Who hampers the investigation? (KOR)

Fearing the jab (KOR)

Passion versus numbers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