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 influence-peddling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No influence-peddling (KOR)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into suspicions around a private equity fund the family of Justice Minister Cho Kuk placed 1.4 billion won ($1.2 million) into is nearing a climax after prosecutors arrested Cho’s first cousin once removed who is believed to have the key to the mystery around the exclusive fund. The relative was arrested as soon as he arrived from the Philippines Saturday morning. Although he had no title in the fund, he drew hefty money from the Cho family and called up the fund’s legitimate CEO to ask him to lie about the financing, according to a leaked recorded tape.

Cho and others in the ruling party continue to raise voices for reform in the prosecution as if to discourage the investigation. Cho Jeong-sik, the policy head of the ruling Democratic Party (DP), claimed that the leaked information suggests political meddling by the prosecution and demands reforms of the top law enforcement agency through the Ministry of Justice.

The ministry said it was seeking revisions in the act so as to restrict public releases of the suspicions on the accused. Cho’s wife coincidentally wrote on Facebook that her rights of defense had been “seriously impaired” because of the leak of the taped conversation before its authenticity and context had been verified. The prosecution denied it was connected to the leak to the media. But the ruling party pressed on with the offensive as if to push the prosecution into a corner.

On the day his relative was arrested, Cho went to Busan to pay tribute to a former prosecutor who took his own life in 2016 under excess pressure from his bosses. Cho said he would uphold the deceased’s wishes and reform the recruitment, promotion and training system of the prosecution. He also vowed to toughen internal inspection and ordered that ideas be sought from reform-minded prosecutors like Lim Eun-jeong on the direction of reforms. Lim, who had to endure suspension and demotion for “insubordination” to the prosecutorial command, had accused the prosecution of an “excessive” investigation of Cho’s wife in order to cover up their own follies.

The synchronized movements from the ministry and ruling party can be suspected as an attempt to derail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A civic group has filed a complaint with the prosecution against the deputy justice minister and a senior head of the ministry over their attempt to exclude Prosecutor General Yoon from the investigations into Cho’s case. If the prosecution leaves any doubts in their investigations, the ruling party could be faced with serious public backlash.

JoongAng Ilbo, Sept. 16, Page 30

검찰 개혁 빙자한 수사 무력화 안 된다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이 14억원을 투자한 사모펀드의 운용사(코링크PE)를 실질적으로 운영한 조 장관의 5촌 조카가 지난 14일 새벽 검찰에 체포되면서 검찰 수사가 정점을 향하고 있다. 사건의 ‘키맨’인 그는 펀드 자금 흐름과 관련해 “이거는 같이 죽는 케이스”라고 말한 녹취록이 공개되기도 했다. 조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와 법원의 발부 여부는 모든 의혹의 실체적 진실을 규명하는 분수령이라는 게 법조계의 시각이다.
그런데, 이 중차대한 국면에서 조 장관과 여권이 앞다퉈 검찰 개혁에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어제 “검찰의 정치적 개입 내지는 수사 기밀 유출 문제는 검찰과 법무부 내에서 자체 개혁을 통해 보완ㆍ개선해야 한다”면서 당ㆍ정 협의를 예고했다. 법무부는 피의사실 공표 제한 등의 훈령을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공교롭게도 최근 조 장관 부인은 SNS에 “진위와 맥락이 점검되지 않은 녹취록으로 인해 저의 방어권이 심각하게 침해되고 있음에 대하여 강력한 항의를 표명한다”고 썼다. 검찰은 유출 의혹을 부인했지만, 여당은 검찰보다는 피의자 쪽에 힘을 실어주며 검찰의 힘을 빼는 모양새다.
조 장관이 조카 체포 당일인 추석 다음 날 부산 기장군에 있는 고 김홍영 전 검사의 묘소를 참배한 것도 의도가 불순해 보이는 행보다. 고인은 2016년 상관의 폭언과 과다한 압박감 등을 견디지 못하고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조 장관은 “검사 선발, 승진, 교육에 대해 재검토하라는 것이 고인의 요청이라고 생각한다”며 검찰 내부 문화와 인사 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에 앞서 조 장관은 법무부의 인사ㆍ감찰권 강화를 강조하며 “임은정 검사를 비롯한 검찰 내부의 자정과 개혁을 요구하는 많은 검사들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라”는 지시도 했다. 임 검사는 “조 장관의 부인이라 오해를 사지 않기 위해 더 독하게 수사했던 것이라면 검사의 범죄를 덮은 검찰의 조직적 비리에 대한 봐주기 수사라는 오해를 사지 않기 위해 그 부인보다 더 독하게 수사해야 하는 게 아닌가”라고 주장했다.
미리 짜놓은 듯 맥락이 맞아 떨어지는 법무부와 여권의 움직임은 자칫 개혁을 빙자해 수사를 무력화하려는 시도라는 의심을 받을 수 있다. 어제 한 시민단체는 검찰총장을 수사에서 배제하자고 검찰에 제안한 법무부 차관과 검찰국장을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고발했다. 불공정과 특혜 의혹에서 불거진 이번 사태가 수사 과정에서도 같은 의심을 남긴다면 그 후폭풍은 감당하기 어려울 것이다.

More in Bilingual News

Korea’s unique health insurance plans (KOR)

Arrogance on display (KOR)

Going against the Constitution (KOR)

Agility in the office (KOR)

Praising themselves to the sky (KO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