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 ENGLISH] 카카오가 네이버를 제치고 시가총액 3위에 올랐다

Home > Business > Industry

print dictionary print

[THINK ENGLISH] 카카오가 네이버를 제치고 시가총액 3위에 올랐다

Kakao's character Ryan [JOONGANG PHOTO]

Kakao's character Ryan [JOONGANG PHOTO]

 
 
 
Kakao edges out Naver to become No. 3 on bourse
카카오가 네이버를 제치고 시가총액 3위에 올랐다  
 
 
 
Korea JoongAng Daily 4면 기사
Wednesday, June 16 2021
 
 
 
For the first time, Kakao's market capitalization surpassed Naver's, ranking third on the Kospi Tuesday.
 
edge out: 경쟁에서 이기다, 순위로 올라서다
market capitalization: 시가총액 (market cap)
surpass: 넘어서다
bourse: 주식시장
 
지난 화요일 카카오의 시가총액이 사상 처음으로 네이버를 넘어서며 코스피 3위에 올랐다.
 
 
 
Kakao’s shares hit a record high of 144,500 won Tuesday, bringing its market cap to 64.1 trillion won compared to Naver’s 63.6 trillion won.
 
share: 주식
 
카카오의 주가는 화요일 14만4500원으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시가총액은 64조1000억원으로 네이버의 63조6000억원을 앞질렀다.
 
 
 
Kakao's stock was on a winning streak for seven straight trading days, boosting its share price by 14.6 percent from June 7 to Tuesday.
 
stock: 주식
streak: 연속, 줄같이 기다란 자국을 내다
trading day: 거래일
boost: 북돋우다
 
카카오의 주가는 7 거래일 연속 상승했으며 지난 6월 7일 이후 14.6% 상승했다.
 
 
 
During Monday’s trading, the operator of Korea’s most used messenger app, KakaoTalk, saw its market cap race ahead of Naver's at one point but retreated back to fourth place by the end of session.
 
messenger: 전달자
ahead of: ~앞에, ~보다 앞선
retreat: 후퇴하다
 
전날인 월요일 거래에서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쓰는 메신저 앱 카카오톡을 운영하는 카카오는 장중 한 때 네이버의 시가총액을 앞질렀지만 장 막판에 다시 4위로 내려갔다.
 
 
 
Kakao’s shares' performance is impressive especially considering the market cap gap it had with Naver until a few months back.
 
몇 달 전까지의 네이버와 시가총액 격차를 고려하면 카카오의 주가 실적은 특히 더 인상적이다.
 
 
 
In late December, Kakao was the ninth largest company on the Kospi bourse, and Naver was the sixth. Its market cap was 34.4 trillion won compared to Naver’s 48 trillion won.
 
지난해 12월 카카오는 코스피 시장 9위였으며 네이버는 6위였다. 네이버의 시가총액은 48조원이었고, 카카오의 시가총액은 34조4000억원이었다.
 
 
 
Both companies' shares have done well this year Combined, they added 44 trillion won to their market caps, rising above LG Chem and Samsung Biologics. Now, the two IT leaders only have memory chip makers Samsung Electronics and SK hynix ahead of them.
 
두 회사의 주가는 올해 좋았다. 두 회사의 시가총액은 총 44조원이 증가하며 LG화학과 삼성바이오로직스를 넘어섰다. 이제 이 두 IT 회사 앞에는 반도체 제조업체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뿐이다.
 
 
 
Naver started out as an internet portal while Kakao began as a messenger service. But today, a lot of their businesses overlap in ecommerce, fintech and media content like webtoons.
 
overlap: 겹치다
fintech: 금융을 뜻하는 finance와 기술 technology의 합성어로 금융과 IT의 융합을 통한 금융과 산업의 변화를 가리킨다
 
네이버는 인터넷 포털로, 카카오는 메신저 서비스로 시작했다. 하지만 이제는 e커머스, 핀테크, 그리고 웹툰 같은 미디어 콘텐트 등 많은 비즈니스들이 겹친다.
 
 
 
This year, Kakao’s market cap jumped 86 percent from Dec. 30 to Tuesday, while Naver’s grew 32 percent.
 
지난해 12월 30일부터 지난 화요일까지 올해 카카오의 시가총액은 86%, 네이버의 시가총액은 32%가 상승했다.
 
 
 
On April 15, Kakao instituted a five-to-one stock split which slashed the company’s stock price from around 550,000 won to 110,000 won. This made its shares more accessible to individual investors, who have driven the stock market's growth during the pandemic. From mid-April, Kakao’s stock price jumped 20 percent.
 
institute: 도입하다, 시작하다
five-to-one stock split: 5분의1 주식분할
 
4월 15일 카카오는 5분의1 주식분할을 해서 약 55만원이던 주가가 11만원이 됐다. 덕분에 코로나19 사태 이후 주식 시장의 성장을 이끌었던 개인 투자자들의 접근이 더 쉬워졌다. 지난 4월 중순부터 카카오의 주가는 20%가 상승했다.
 
 
 
Analyst Sung Jong-hwa of eBest Securities points out that both companies did good jobs in their respective businesses but Kakao was the one that aggressively boosted shareholder value.
 
respective: 각각의
shareholder value: 주주가치
 
이베스트투자증권 성종화 애널리스트는 두 회사가 모두 사업 경영을 잘했지만 카카오가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더 공격적이고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였다고 말했다.
 
 
 
“The evaporation of the market cap gap between the two comes from decisions made in platform strategy,” Sung said. “Kakao made a bold move to establish an internet-only bank [in 2016] and recently, has been spinning off affiliates, pushing efforts to take some of them public.”
 
evaporation: 증발, 소멸
affiliate: 계열사
 
성 애널리스트는 “양사 시가총액 격차 증발의 원인은 플랫폼 사업관련 전략의 차이에 기인한다"며 “카카오가 인터넷전문은행 사업 참여에 대한 과감한 의사결정, 플랫폼 중심 신사업들의 분사, IPO 추진"을 감행했다고 말했다.
 
 
 
번역:박혜민 경제산업부장  [park.hyem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