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North Korea May Join the Asian Development Bank

May 07,2000

Efforts are currently under way by the Korean government to help North Korea join the Asian Development Bank (ADB). If North Korea decides to join the ADB, the capital-starved country might be accepted by the bank as early as next year.

Minister of Finance and Economy Lee Hun-jai formally asked the members of the ADB to support North Korea’s efforts to join the ADB at the bank’s meeting held in Chiang Mai, Thailand. Lee made the request in his keynote address on May 7 at the ADB‘s 33rd Annual Meeting of the Board of Directors.

Minister Lee remarked that in order to improve the overall situation on the Korean peninsula, a more active economic aid policy from the international community would be essential. Minister Lee said that he looked forward to international economic organizations, such as the ADB, to help North Korea rebuild its economy.

He said that South Korea will help the ADB in its efforts to increase the Asian Development Fund’s (ADF) financial resources. The ADF is a low-interest loan fund set up to help impoverished Asian countries, and North Korea will be first in line to receive monies from the fund should they decide to join the ADB.

In regards to the timing of North Korea‘s entrance into the bank, ADB Vice-president Shin Myung-ho said that the time is right for North Korea to join the multilateral institution. He said that he had been informed that the U.S. and North Korea were holding talks on the matter.

An official at the Ministry of Finance and Economy said that North Korea would be guaranteed long term, low-interest loans if they joined the ADB, but would have to follow the ADB‘s rules regarding such things as transparent economic policies and monitoring of how the funds are spent. The official added that to join the ADB, an average of three years are needed to make the final decision, but the government is working to pave the way for North Korea, so that the period can be shortened to as little as a year.

So if North Korea is successful in their talks with countries like the U.S. and Japan and apply to enter the ADB this year, North Korea should be able to enter as early as next year.

North Korea unofficially tried to enter the ADB in 1996, but their efforts proved fruitless due to the currency crisis that hit Asia in 1997.










북한 ADB 가입할 듯

북한의 아시아개발은행(ADB)가입을 돕기 위한 정부의 노력이 구체화되고 있다.이에 따라 북한이 가입을 신청할 경우 이르면 내년중 ADB 가입이 성사될 전망이다.  
 제33차 아시아개발은행(ADB)연차총회에 참석중인 이헌재(李憲宰)재정경제부 장관은 7일 기조연설을 통해 ADB 회원국들에 북한의 가입을 지지해 줄 것을 공식 요청했다.
 李장관은 “한반도 정세의 긍정적 발전을 위해선 국제사회가 북한에 대한 경제 지원에 보다 적극적인 자세를 취해야 한다”며 “ADB 등 국제기구가 북한이 국제금융사회에 참여하도록 돕는 방안을 적극 추진해줄 것을 희망한다”고 밝혔다.
 李장관은 또 “한국이 아시아개발기금(ADF)의 재원확충에 역할을 분담하겠다”는 입장을 표명했다.ADF는 ADB가 아시아 빈곤 국가들에 중점 지원하는 저리 자금으로,북한이 ADB에 가입하면 우선적으로 쓸 수 있는 재원이다. 
 이와관련,신명호(申明浩)ADB 부총재는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ADB 가입 분위기가 무르익고 있다”면서 “현재 북한과 미국 당국자간에 가입을 타진하기 위한 접촉이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재경부 관계자는 “북한이 ADB에 가입하면 낮은 금리의 장기 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혜택을 얻지만,투명한 경제정책 등 의무도 따른다”며 “아직 북한의 가입신청을 속단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이 관계자는 그러나 “북한이 일단 신청을 해오면 통상 3년 정도 걸리는 가입절차를 1년 정도로 단축할 수 있도록 회원국들의 지지를 받아두겠다는 게 정부 방침”이라고 밝혔다.
 따라서 북한이 미국·일본 등과 사전협의를 순조롭게 마치고,연내 가입신청을 해올 경우 이르면 내년중 가입이 성사될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북한은 지난 1996년에도 비공식으로 ADB가입 의사를 타진했으나,97년 아시아 외환위기 등으로 흐지부지됐었다.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