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Beware the 'Super Individual'

Sept 17,2001

On November 4, 1979, a gang of militant Islamic students loyal to the Ayatollah Khomeini stormed the American embassy in Teheran, Iran's capital. They seized 66 Americans and held them hostage. The Ayatollah then took over the hostage situation.

President Jimmy Carter noted in his diary two days later that what his nation was dealing with were impossible lunatics, but lunatics with religious faith.

One of the lunatic referred to by President Carter was Khomeini, who, after a 15-year exile in Paris, returned to Iran and was instantly installed as the country's undisputed leader. Khomeini was, in effect, Iran.

The World Trade Center, which was ravaged by terrorist attacks Tuesday, was also the site of an earlier terrorist act, on February 26, 1993. Six persons died in that bombing and more than 1,000 were injured. The mastermind of the bombing, Ramzi Yousef, who was 25 at the time, said later that he had planned the explosion at one of the twin towers that would begin a domino effect and topple nearby buildings, killing at least 250,000 people. In a 17-minute diatribe before his sentencing, a defiant Yousef said, "Yes. I am a terrorist and I am proud of it."

The Americans were the first in history to practice terrorism, Yousef said in court. He mentioned the nuclear bombs dropped on Hiroshima and Nagasaki that killed "tens of thousands of women and children." He then spoke of Agent Orange, a chemical used during the Vietnam War, and the economic sanctions that he said were killing Iraq and Cuba. "You are murderers and liars," he said.

Brushing aside Yousef's twisted logic, observers instead took notice of Yousef's actions, whereby with just a few people, he tried to take on a superpower that the United States is. Here, Yousef was an individual.

The author of the book on globalization "The Lexus and the Olive Tree," Thomas Friedman, would term individuals like Yousef as "super individuals." He noted that a super individual, filled with terrible anger and hatred, can single-handedly shake the foundation of a country's national security and disrupt the lives and wealth of people to the roots.

Hitler and Stalin had to take control of a regime before they were able to go around ravishing the world, Friedman said. But in today's world, that kind of absolute political and military control as a means is not necessary, he said.

Is Korea safe from acts of massive violence? Well, ours is a country in which bridges and large buildings have collapsed all on their own. We can perhaps put off worrying about "super individuals" for some time.



The writer is a deputy political new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by Noh Jae-hyun







슈퍼 개인

1979년 11월 4일 이란의 미국대사관이 무장한 군중에게 점거 당했다. 미국인들이 인질로 잡혔다. 이슬람 지도자 호메이니는 무장세력을 옹호하고 나섰다.

지미 카터 당시 미국 대통령은 11월 6일자 일기에 이렇게 썼다. "미치광이들과 교섭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일이다. 그러나 그 미치광이들은 종교적 신념을 갖고 있었다. "

카터가 '미치광이' 라고 불렀던 호메이니는 오랜 망명에서 귀국해 국가권력을 장악한 실질적인 통치자였다. '호메이니=이란' 이었다.

사흘 전 비행기를 이용한 테러로 대참사가 빚어진 뉴욕의 세계무역센터 빌딩은 1993년 2월 26일에도 폭탄테러를 당했다. 6명이 숨졌고, 1천명 이상이 다쳤다. 아랍인 람지 아메드 유세프(당시 25세) 가 주범이었다.

유세프는 무역센터의 두 건물 중 하나를 폭탄으로 쓰러뜨려 이웃건물과 충돌시킴으로써 무려 25만명을 살해할 계획이었다. 그는 법정에서 작전이 빗나간 것을 아쉬워하며 미국을 겨냥해 열변을 토했다.

"당신들이야말로 인류 역사상 최초로 테러리즘을 도입한 사람들이다. 히로시마.나가사키에 핵폭탄을 투하해 수만명의 여자와 아이들을 죽였고, 고엽제로 베트남 양민들을 학살했다. 나아가 경제제재라는 새로운 양민학살 기법까지 개발해 이라크나 쿠바 같은 나라에 35년 이상 적용하고 있다. 당신들은 도살꾼.거짓말쟁이에 위선자들이다. "

전문가들은 유세프의 어설픈 궤변보다는 그가 단지 몇명만을 규합해 초강대국을 상대하려 했다는 점에 주목하고 경악했다. 이 경우 '유세프=개인' 이었다.

『렉서스와 올리브나무』의 저자 토머스 프리드먼은 유세프 같은 인간을 '슈퍼 개인(super-individual) ' 이라고 명명했다. 걱정스러운 것은 슈퍼 개인이 엄청난 증오를 품으면 국가안보나 국민의 생명.재산을 들었다 놓을 수 있는 시대라는 점이다. 미국의 오만한 태도가 이들의 잘못된 신념을 부추기는 면도 있다.

"히틀러나 스탈린은 세계를 절단 내기 전에 먼저 국가에 대한 통제권을 획득해야 했다. 그러나 지금은 그럴 필요가 없어졌다" 고 프리드먼은 지적했다. 지구촌 구석구석 연결된 통신망, 소형화.경량화한 핵무기 등 호재(好材) 는 널려 있다. 한국은 안전할까. 굳이 테러를 하지 않아도 백화점이나 다리가 '저절로' 무너지는 나라니까 이런 걱정은 나중에 해도 괜찮은 것일까.



by 노재현 정치부차장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