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The Lessons of Solitude

Nov 21,2001

It was in 1968 that the chanson singer Georges Moustaki, then 33, sang about loneliness in the song "Ma Solitude."

"We spent countless nights together / Solitude is my friend / And it is a sweet custom. Like a faithful shadow / My solitude did not leave me for a moment / My solitude went with me everywhere in the world." Moustaki was an Egyptian-born Greek who went to France and led a lonely life among expatriates there. "I will never be alone with my solitude," he sang. He became a troubadour for the words that comforted the loneliness of that period's generation.

The American sociologist David Riesman wrote about alienation and isolation in the modern day industrial world. In his 1950 book "The Lonely Crowd," Mr. Riesman sorted character types into three categories. Tradition-directed people rigorously obey ancient rules and seldom thrive in modern, quickly changing societies. Inner-directed people live on the values and customs that they were taught by family in childhood. They tend to be confident and perhaps also rigid. Then there is the other-directed people who are flexible and willing to accommodate others to win approval; they want to be loved rather than esteemed, not necessarily to control others but to relate to them.

Mr. Riesman said other-directed people, who are the product of highly industrialized modern society, strive to be in tune with what others think and like and try to avoid isolation from them. But in doing so, other-directed types may face the inner isolation that contrasts with their outwardly sociable behavior and become part of the lonely crowd that people in modern society have come to represent.

The explosive spread of the Internet may be a representation that the solitude felt by modern day people, even in a crowd, has deepened that much more. The lonely crowd in the modern information age has become "the connected crowd that is also lonely." Today, Mr. Moustaki could very well be singing, "I will never be alone with my Internet."

There can be no meditation and reflection without solitude. Learning can come from contact with other people, but realization can come only from reflecting on that information. Confucius said, "Learning that is not accompanied by reflection can only be shallow in the insight."

Following another failed inter-Korean ministerial dialogue last week, Unification Minister Hong Soon-yong said, "I don't think I can discuss life with anyone who has not been through an inter-Korean dialogue." It may also be true that one cannot discuss life with anyone who does not enjoy solitude.



The writer is the international new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by Bae Myung-bok







고독

그리스 출신의 샹송 가수 조르주 무스타키가 '나의 고독(Ma Solitude) '을 처음 노래한 건 1968년이었다.

"그토록 숱한 밤을 함께 했기에 고독은 나의 친구며,달콤한 습관이 되었다네." 그의 나이 서른세살 때였다."충실한 그림자처럼 고독은 한 발짝도 내 곁을 떠나지 않아 이 세상 어디든 날 따라다녔다네."

이집트 태생의 그리스인으로 프랑스로 건너가 이방인들 틈에서 외롭게 살아온 그였다."고독과 함께라면 난 결코 외롭지 않다네." 68세대가 느끼는 고독감을 달래준 덕에 그는 일약 '노래하는 음유시인'이 됐다.

현대 산업사회에서 사람들이 느끼는 고립감을 미국의 사회학자 데이비드 리스먼은 '군중 속의 고독'이라고 불렀다. 50년에 출간한 『고독한 군중(The Lonely Crowd) 』에서 리스먼은 사회구조의 변화에 따른 세가지 타입의 서로 다른 인간유형을 제시했다. 전통과 과거를 행위모형의 기준으로 삼는 전통지향형, 가족에 의해 학습된 내면적 도덕과 가치관을 기준으로 하는 내부지향형, 동료나 이웃 등 또래 집단의 눈치를 살피며 그들의 영향을 받아 행동하는 외부지향형이 그것이다.

이중 고도 산업사회에서 탄생한 외부지향형 인간들은 타인들이 무슨 생각을 하고, 무엇을 좋아하는지에 늘 관심을 기울이며 그들로부터 격리되지 않으려고 애쓴다고 리스먼은 진단했다. 겉으로 드러난 사교성과는 달리 내면적인 고립감에 번민하는 고독한 군중이 바로 현대인의 자화상이라는 것이다.

인터넷의 폭발적 보급은 현대인이 느끼는 군중 속의 고독이 그만큼 심각하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도 있다. 정보화 사회에서 고독한 군중은 '접속된 군중(The Connected Crowd) '으로 변했다. 무스타키는 "인터넷과 함께라면 난 결코 외롭지 않다네"로 노랫말을 바꿔 불러야 할 판이다.

고독을 동반하지 않는 사색과 성찰은 없다. 배움은 접촉에서 오지만 깨달음은 사색에서 온다."사색이 없는 배움은 견식이 좁다(學而不思卽罔) "고 공자는 말했다.노랗게 쌓인 낙엽을 밟으며 고독한 사색에 잠기기 좋은 계절이다. 하루 중 잠시만이라도 접속에서 벗어나 감미로운 고독에 젖어볼 일이다.

지난주 실패로 끝난 남북 장관급 회담을 마치고 나오면서 홍순영(洪淳瑛) 통일부장관은 "앞으로 남북대화를 해보지 않은 사람과는 인생을 논하지 않겠다"고 말했지만 고독을 즐길 줄 모르는 사람과도 인생을 논할 일은 아니다.



by 배명복 국제부장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