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t carrying 13 Koreans disappears in Cambodia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Jet carrying 13 Koreans disappears in Cambodia

테스트

A charter jet carrying at least 20 people, including 13 South Koreans on a Hana Tour trip, disappeared yesterday in Cambodia, the Foreign Ministry said. All of the passengers are missing.
*charter jet: 전세 여객기
*missing: 실종된, 행방불명의
하나투어 여행사를 통해 관광에 오른 한국인 13명을 포함해 최소 20명의 승객을 태운 전세 여객기가 어제 캄보디아에서 사라졌다고 외교통상부가 밝혔다. 승객들은 모두 실종됐다.

The jet, carrying 13 South Koreans, three Czechs, and at least four Cambodian crew members, disappeared from radar while traveling between Siem Reap, the site of Angkor Watt, and the coastal resort of Sihanoukville, also a popular tourist site, according to Reuters. The plane took off at 9:52 a.m. yesterday (11:52 a.m. Korean time).
*take off: 이륙하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한국인 13명, 체코인 3명, 최소 4명의 캄보디아인 승무원들을 태운 여객기는 앙코르와트 사원이 있는 시엠리아프에서 유명 해안휴양지 시아누크빌로 이동하는 도중 레이다에서 사라졌다. 그 여객기는 어제 오전 9시52분(한국시각 오전 11시52분)에 이륙했다.

테스트

A Foreign Ministry official said last night that a Russian-made AN-24 plane belonging to PMT, a private Cambodian airline company, disappeared from radar in an area believed to be 130 kilometers (81 miles) south of Phnom Penh.
*Russian-made: 러시아제
외교통상부 관계자는 어젯밤 캄보디아 민간항공사 PMT 소속의 러시아제 AN-24기가 프놈펜 남쪽 130 킬로미터(81마일) 지점 부근에서 레이다에서 사라졌다고 말했다.

Kim Hui-seon, an official with Hana Tour, which arranged the travel of the South Koreans to Cambodia, said the tourists left Korea on Saturday for a four-night, six-day trip to Cambodia. One South Korean tour guide was in the group.
*four-night, six-day trip: 4박6일 관광
탑승 한국인들의 캄보디아 관광을 주선한 하나투어 여행사의 김희선씨는 그 관광객들이 4박6일 일정으로 토요일에 한국을 떠나 캄보디아로 향했다고 말했다. 한국인 관광가이드 한 명도 그 관광객들과 함께 있었다.

테스트

A Russian-made AN-24 plane like the one that crashed in Cambodia. 캄보디아에서 추락한 것과 같은 기종의 러시아제 AN-24기.

"We have dispatched our tour guides in the country to the area in question to gather more information. We have also alerted the family members, but can not say the exact location of the passengers because we do not have that information yet," Kim said.
*in question: 문제의
“관련 정보를 더 수집하려고 현지 관광가이드들을 사고추정 지역으로 보냈습니다. 가족들에게도 사고소식을 알렸으나, 승객들이 정확하게 어디에 있는지는 말씀드릴 수가 없습니다. 우리도 아직 아는 바가 없습니다.”고 김희선씨가 말했다.

The list of Korean passengers that Hana Tour released yesterday included the name of KBS reporter Cho Jong-ok, 39, and three members of his family, Ahn Hyeon-gi, a public affairs official of KBS, said yesterday.
어제 하나투어가 공개한 한국인 승객들의 명단에는 KBS기자 조종옥(39)씨와 그의 가족 3명도 포함돼 있다고 KBS 홍보담당 안현기씨가 어제 말했다.

The cost of the tour was 599,000 won ($646) for an adult. According to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more than 30,000 South Koreans have visited Cambodia during the past two years, drawn in part by the low price.
관광비용은 어른 1인당 59만9천원(646 달러)이었다.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지난 2년 동안 3만 명 이상의 한국인이 캄보디아를 방문했는데, 저렴한 관광비용이 부분적으로 이에 작용했다.

Hana tour guides on the ground told the company the thick jungle made the search more difficult. Company officials said all South Korean tourists had insurance of 100 million won each. The Foreign Ministry said a fact-finding delegation from the diplomatic mission to Cambodia will be dispatched to the site where the plane disappeared.
*on the ground: 현장에서, 그 자리에서
*fact-finding:현지조사의, 진상조사의
울창한 밀림이 수색을 더 어렵게 한다고 현지 하나투어 가이드들이 회사에 전했다. 하나투어 여행사 관계자들은 한국인 관광객들은 모두 각각 1억원의 여행자 보험을 들었다고 말했다. 외교통상부는 캄보디아 주재 한국대사관 직원들을 현지조사팀으로 여객기가 실종된 장소로 급파할 것이라고 밝혔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