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reign art market sets the pace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Foreign art market sets the pace

테스트

Christie’s auctioneer Jussi Pylkkanen speaks about Pablo Picasso’s “Portrait of Angel Fernandez de Soto” during an auction in London on Wednesday, where the piece sold for over 34 million pounds. [REUTERS]
크리스티의 경매사 주시 필카넨이 지난 수요일 런던 경매에서 파블로 피카소의 “앙헬 페르난데스 데 소토의 초상화”에 대해 말하고 있다. 이 작품은 3400만 파운드가 넘는 가격에 팔렸다. [로이터]


The highlight of Christie’s London auction on Wednesday was Pablo Picasso’s “Portrait of Angel Fernandez de Soto” (1903). The work from the Spanish painter’s Blue Period depicts a young man with an absinthe glass. It was sold to an anonymous bidder for nearly 34.8 million pounds ($52 million), garnering the highest price of the night.

*anonymous bidder : 익명의 응찰자

23일 오후(현지시간) 열린 런던 크리스티 경매의 하이라이트는 압생트 술잔을 앞에 놓은 청년을 묘사한 블루 톤의 유화 한 점이었다. 파블로 피카소의 청색시대 작품인 이 ‘앙헬 페르난데스 데 소토의 초상화’(1903년)는 3476만 파운드, 우리 돈으로 약 620억원에 팔렸다. 그날 경매의 최고가였다.


The painting was sold by the musical theater composer Andrew Lloyd Webber to raise funds for his charitable foundation. Lloyd Webber said in an interview with the AP that he was pleased with the price, “especially in such austere times.” He had bought the painting for $29.2 million at a New York auction in 1995.

*charitable foundation : 자선재단
*austere times : (경제적인) 긴축 시기, 어려운 시기

이 그림의 원 소장자는 ‘오페라의 유령’ 등으로 유명한 뮤지컬 작곡가 앤드루 로이드 웨버. 자신의 자선재단 기금을 확충하기 위해 그림을 내놓은 그는 AP와의 인터뷰에서 “이런 어려운 시기에 3000만 파운드가 넘는 가격에 팔려서 기쁘다”고 밝혔다. 그는 이 작품을 95년 뉴욕에서 2920만 달러(지금 환율로 약 350억원)에 구입했다.

Although the oil painting “Nympheas (Water Lilies)” (1906) by the French Impressionist Claude Monet, which had been expected to garner up to 40 million pounds, failed to sell, the auction was still considered a success. The auction house sold 46 works of art, including Gustav Klimt’s “Portrait of Ria Munk III” and Vincent van Gogh’s landscape “Parc de l’hopital Saint-Paul,” for a total sale of 152.6 million pounds, setting a record for an art auction in London.

*Impressionist : 인상주의 화파, 인상주의자
*oil painting : 유화

비록 최고 700억원대에 팔릴 것으로 예상됐던 인상주의 대표화가 클로드 모네의 수련 그림은 유찰됐지만, 이 경매는 성공적으로 간주됐다. 구스타프 클림트의 여성 초상화, 빈센트 반 고흐의 풍경화 등 총 1억5300만 파운드어치의 작품이 팔려 런던 경매로는 역대 최대 판매를 기록했다.

“Foreign art markets have already almost completely recovered [from the aftermath of the 2008 global financial crisis],” said Jun Lee, chief executive officer of Seoul Auction, Korea’s biggest auction house. He said that because global stock markets and other financial markets are still moving slowly, capital is flowing in to art markets, especially for works by Impressionist and Modern artists who have proven to be competitive.

*aftermath : 여파
이학준 서울옥션 대표는 “해외 미술경매 시장은 이미 (금융위기 여파로부터) 거의 회복됐다고 본다”고 말했다. 주식시장 등 금융시장이 아직 지지부진한 와중에 갈 곳 없는 자금이 미술시장, 그중에서도 검증된 인상주의·근대미술 블루칩 작가들 작품에 몰리고 있다는 설명이다.

“Among blue-chip artworks, those that are relatively rare or new to the art market are in the limelight,” Lee said. “Monet’s Water Lilies probably failed to sell because a similar work was put up for auction not long ago.”

*blue chip : 주식시장의 대형우량주, 또는 기타 투자 시장에서 대형우량주에 비길 만한 것
*be in the limelight : 각광을 받다

그는 “블루칩 작가의 작품 중에서도 비교적 희귀하거나 시장에 새로 나오는 작품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며 “모네의 그림이 유찰된 것은 비슷한 작품이 얼마 전 다른 경매에 나왔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This is a common trend at recent auctions in Europe and the United States. At a Christie’s auction in Paris in the middle of the month, bidding on Amedeo Modigliani’s stone sculpture “Tete” continued for nearly 15 minutes, according to the auction house.

*auction house : 경매회사

이런 현상은 최근 열린 경매에서 공통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지난 14일 파리 크리스티 경매에서는 아메데오 모딜리아니의 돌 조각 ‘두상’(1910~1912년께 제작)을 놓고 응찰자들이 15분 가까이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JoongAng Daily 9면 기사 Tuesday, June 29, 2010


번역: 문소영 중앙데일리 문화생활스포츠팀장 symo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