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me shines on SHINee as it plays Abbey Road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Fame shines on SHINee as it plays Abbey Road

테스트

More than 800 European fans assemble in front of Abbey Road Studios in London on Sunday to catch a glimpse of the Korean pop group SHINee. SHINee was the first Asian pop group to perform at Abbey Road Studios. [YONHAP]


LONDON - Korean boy band SHINee put on a show at a famed recording studio here Sunday ahead of the release of their first Japanese single this week.

In the latest sign of the growing popularity of Korean pop music, or K-pop, the five-man group was greeted by hundreds of fans from Britain and other nations at Abbey Road Studios.

The Beatles recorded albums there in the 1960s and named their 1969 album “Abbey Road,” after the street where the studio is located.

SM Entertainment, the Korean company that manages the group, said SHINee are the first Asian artists to perform live at Abbey Road Studios, joining global greats such as Stevie Wonder, Bryan Adams, Coldplay and Robbie Williams.

SHINee was among the Korean pop acts who performed in two sold-out concerts in Paris earlier this month. SM organized that event.

The company’s Facebook page (www.facebook.com/smtown) had announced the schedule for the Abbey Road performance last Friday and uploaded a promotional video.

Messages from SHINee fans flooded Facebook demanding that the concert be broadcast live on SM’s Facebook page and that the group be made available to meet fans after their performance.

The agency selected 44 fans in a lottery and invited them to the show.

Those who couldn’t get inside the studio crowded Abbey Road and chanted the names of the group members while singing and dancing to SHINee songs blasted from boom boxes. SHINee is set to release their single “Replay” in Japan on Wednesday. EMI Music Japan uploaded the music video of “Replay” on its YouTube channel in May.

SHINee drew about 24,000 fans at their first Japanese concert last December in Tokyo.


Yonhap

한글 관련 기사 [일간스포츠]
샤이니, 비틀즈 성지를 ‘K-POP’ 함성으로 물들여

영국 런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 "위 원트 샤이니!"가 울려퍼졌다.

지난 19일 영국 런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샤이니가 일본 데뷔 쇼케이스를 가졌다. 현장에 800여명의 유럽 팬들이 운집해 애비로드 일대가 마비되는 사태가 벌어졌다. 이날 라이브 공연은 미디어와 음악관계자들을 위해 마련된 것으로 팬들에게는 공개되지 않는 행사였다. 하지만 유럽 각지에서 몰려든 팬들은 오전 9시부터 스튜디오에 몰려들어 '위 원트 샤이티(We want SHINee. 우리는 샤이니를 원해요)'외쳤다. 이날 유럽 팬들은 멤버 이름과 응원문구를 한글로 적은 플래카드, 태극기 등을 흔들며 샤이니의 노래를 합창했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팬들로 인해 마비가 된 스튜디오 앞을 지나가던 현지 주민 차량들도 경적을 울리며 호응을 보내, 마치 거리 축제를 연상시키는 분위기가 연출되기도 했다"면서 "샤이니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위해 스튜디오 앞에 나와 손을 흔들며 감사 인사를 해 분위기는 절정에 달했다"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샤이니의 애비로드 스튜디오 쇼케이스는 유럽에서 대세로 떠오른 K-POP 인기를 보여주는 의미있는 이벤트로 평가 받고 있다. 애비로드 스튜디오는 비틀즈가 녹음한 스튜디오. 앨범 '애비로드(Abbey Road)'의 재킷 사진으로 '비틀즈의 성지'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지금까지 스티비 원더·브라이언 아담스·콜드플레이·로비 윌리암스 등 세계적인 팝스타들이 라이브 공연을 펼친 장소이기도 하다. 소속사측은 SMTOWN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smtown)을 통해 샤이니의 애비로드 쇼케이스 관련 현장 사진들을 올려 전세계 팝팬들의 눈길을 사로 잡을 것으로 보인다.

샤이니는 영국 런던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 펼친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7월 초부터 도쿄·오사카·나고야·후쿠오카·삿포로 등 일본 전국을 순회하는 '샤이니 재팬 데뷔 프리미엄 리셉션(SHINee JAPAN DEBUT PREMIUM RECEPTION)' 라이브 이벤트를 가진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