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verhaul the SOFA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Overhaul the SOFA




As crimes committed by soldiers of the U.S. Forces in Korea continue to occur, Korean people are starting to ask for changes in the Status of Forces Agreement, which was signed by both governments in 1966 and enacted a year later. The demands are getting louder, particularly after a strong backlash against sexual assaults on high school girls by U.S. soldiers in Dongducheon, Gyeonggi.

As a result, the U.S. forces and the U.S. government are responding quite sensitively to the situation - including the resumption of night curfews for soldiers - because they know that such crimes can damage the amicable relations between the two allies. Our government is also busy preparing measures to deal with the situation by establishing a task force supported b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and Trade, the Ministry of Justice,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the Combined Forces Command, the National Police Agency and the Prime Minister’s Office.

But civic groups, including Women Corea, a national coalition championing women’s rights, criticize those moves as being too cautious. They argue that a fundamental solution can only be found when the two governments completely overhaul the SOFA. They cite Article 5 of Clause 22 in particular, which strictly prohibits our police from detaining suspects for interrogation before the prosecution indicts them, even when they commit a felony such as murder, burglary or rape. Because of the article, our police have a lot of trouble in the early stages of investigations, and that usually leads to light punishments for very serious crimes.

In fact, the SOFA has been improved considerably after some clauses were amended both in 1991 and 2001. Yet privileges are still being granted to U.S. forces in Korea. It is internationally accepted that soldiers stationed overseas should be dealt with differently from the average local citizen. Still, we believe it is time for both sides to consider revising Article 5.

The long and deep ties between Korea and America, primarily based on our security alliance, have been further extended into the economic realm as a result of the U.S. Congress’ swift ratification of the Korea-U.S. Free Trade Agreement.

The strategic importance Korea represents to the U.S. and its other allies is growing faster than at any other time. It’s not desirable for Korea and the U.S. to see a recurrence of shameful crimes by U.S. soldiers without knowing how best to deal with them. The stronger the ties, the more flexible both sides should be able to be.

한미동맹 심화 발맞춘 SOFA <주둔군지위협정> 개정 검토를

주한미군 병사에 의한 범죄가 잇따르면서 한미주둔군지위협정(SOFA) 개정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높다. 특히 최근 동두천과 홍대 앞에서 벌어진 여고생 성폭행 사건은 영화 ‘도가니’로 촉발된 장애인 대상 성범죄 규탄 분위기와 맞물리면서 파장이 이어지고 있다. 주한미군과 미 정부 당국은 주한미군 병사에 의한 범죄가 한미관계에 악영향을 미칠 것을 우려해 신속히 사과하고 주한미군 병사들의 야간통행 금지를 다시 실시하는 등 민감하게 움직이는 모습이다. 정부도 13일 외교통상부·법무부·국방부·한미연합사·경찰청·총리실 실무자들로 ‘주한미군 관련 태스크 포스(TF)’를 구성하는 등 미군 범죄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그러나 전국여성연대 등 시민단체들은 SOFA 규정을 개정하지 않는 한 근본적인 대책이 되지 못한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살인·강도·강간 등 중(重)범죄를 저지른 미군에 대해서도 우리 검찰의 기소 전 단계에선 구금을 하지 못하게 돼 있는 SOFA 22조 5항이 초점이다. 이 때문에 우리 경찰에 의한 초동수사가 어려움을 겪기 때문에 중범죄를 저지른 미군에 대한 처벌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는 주장이다.

SOFA는 여러 차례 개정과정을 거치면서 불평등 논란을 촉발하는 조항들이 상당수 개선돼 왔다. 동시에 주한미군에 대해 신분상 특혜를 주는 조항들이 남아 있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해외 주둔 군인의 신분에 대한 처우는 현지 국민들과는 일정한 차이를 두는 관행도 국제적으로 널리 인정되고 있다. 그렇더라도 22조 5항은 개정을 적극 검토할 때가 됐다고 본다.

한미동맹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을 계기로 안보동맹에서 경제동맹으로 차원을 높이게 됐다. 또 한국은 미국의 많은 해외동맹국가들 사이에서도 전략적 중요성이 갈수록 높아지는 시점이다. 한국 역시 미국과의 동맹이 갖는 전략적 의미가 갈수록 커지는 상황이다. 그런데도 한국 국민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사건들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해 동맹관계가 손상되는 일이 빈발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 동맹이 심화되는 만큼 동맹을 관리하는 능력도 높아져야 한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