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at to do for our aging society?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What to do for our aging society?

I went to Japan for a short vacation, and just as I was approaching downtown Tokyo from Narita Airport, the news ticker on the train indicated that Sharp had marked the biggest deficit in its history. In the 2011 fiscal year, the company’s deficit is expected to be 290 billion yen ($3.78 billion). Sharp is not the only Japanese company that is struggling. Panasonic’s deficit of 700 billion yen is also the largest in its history, and Sony will likely have a deficit of 220 billion yen by the end of next month.

Partly because of the news Tokyo seemed gloomier than usual. Recently, the University of Tokyo’s Earthquake Research Institute announced that there is a 70 percent chance that an earthquake with a magnitude of 7.0 or higher will strike the capital region in the next four years. I was already anxious before the trip because of the possibility that Mount Fuji would erupt. On Feb. 3, the second day of my trip, 20,000 people participated in large-scale earthquake drills near Tokyo Station, Shinjuku Station and Ikebukuro Station.

I was at Shinjuku Station, where I boarded the train to the resort town of Hakone. The restroom on the train was clean and spacious, but the position of the emergency alarm caught my eye. On trains in Korea, the alarm button is usually located at chest height. But on the Japanese train, it was only 20 centimeters (7.9 inches) from the floor so that a stroke victim could reach it in case of a fall. That may reflect the measures taken as Japanese society ages.

Korea is also becoming an aging society. Japan’s working-age population, composed of people ages 15 to 64, began to shrink in 1995. Korea’s working-age population is expected to peak in 2016, four years from now.

As of 2010, there were 6.6 people of working age supporting one senior citizen. But by 2030, the ratio of working-age people to senior citizens will be three to one, and by 2040, it will be two to one. Eventually, it will be one to one. But seniors are not the only ones that need support. People who work are also responsible for feeding and raising children.

I am in my 50s now, and it is very scary and worrisome to think that this could be my future when I get old. When politicians make rosy promises for hefty welfare plans, I wonder whether they consider what will happen 20 or 30 years later. Unlike the forecast for earthquakes in Japan, predictions about the aging of Korean society are not likely to be wrong.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Noh Jae-hyun


휴가를 이용해 며칠 일본에 다녀왔다. 나리타 공항에서 도쿄 시내로 들어가는 열차 내 전광판에서 ‘샤프, 사상 최대 적자’라는 뉴스 자막이 계속 흘러나왔다. 2011 회계연도 적자가 2900억엔에 달할 전망이라는 소식이었다. 샤프뿐인가. 파나소닉도 7000억엔 적자로 역대 최악일 것이고, 소니도 다음달 말까지 2200억엔 적자가 예상된다고 했다. 그래서 갖게 된 선입견 탓인지 몰라도 도쿄의 분위기는 우울해 보였다. 도쿄대 지질연구소가 “수도권에서 규모 7.0 이상의 지진이 4년 내 일어날 확률이 70%”라고 발표한 탓도 있을 것이다. 후지산 폭발설까지 등장한 판에 속없이 관광을 떠나도 괜찮은지 왠지 찜찜하긴 했다. 여행 이틀째인 3일엔 도쿄역•신주쿠역•이케부쿠로역 주변에서 2만명이 참가한 대규모 지진 대비 훈련까지 벌어졌다. 신주쿠역에서 휴양지로 유명한 하코네로 가는 특급열차. 내부 화장실은 깨끗하고 널찍했다. 볼일을 보던 중 무심코 비상벨 위치에 눈이 쏠렸다. 우리나라 열차에도 비상벨이 있지만 대개 서있는 사람 가슴께 높이다. 하코네행 특급열차 화장실 비상벨은 바닥에서 불과 20㎝ 높이였다. 왜 하필 여기에? 라고 의아해 하다가 깨달았다. 바닥에 쓰러진 상태에서도 누를 수 있도록 배려한 것이었다. 뇌중풍(뇌졸중)이나 심근경색으로 고꾸라지면 도로 일어서기 힘들다. 기어서라도 벨을 누르라는 뜻 아닐까. 노인대국 일본의 경험이 빚어낸, 고통스러운 세심함이다. 따지자면 우리 앞길도 험하긴 마찬가지다. 일본은 1995년 생산가능인구(15~64세)가 줄기 시작했다. 한국은 4년 뒤인 2016년 이 인구가 정점에 이른다. 이듬해부터 내리막길이다. 아직은 생산가능인구 6.6명이 노인 1명을 부양(2010년)하고 있으니 ‘헹가래’형(型) 인구구조다. 배구팀 하나가 노인 하나가 떠받치는 모양새이니 그나마 다행이다. 급속한 노령화로 2030년에는 생산가능인구 3명이 노인 1명을 부양하는 ‘기마전’형으로 바뀐다. 2040년은 2명에 1명꼴이므로 그나마 기마전도 끝이다. 좀더 지나면 생산가능인구 하나하나가 각자 노인 하나씩 무동 태우고 다니는 ‘목말’형이 될 것이다. 신드밧드의 어깨 위에 올라타고 앉아 아무리 해도 떨어지지 않는 『천일야화』(아라비안나이트)속 노인이 남의 일처럼 여겨지지 않게 된다. 게다가 부양할 사람이 노인 뿐일까. 15세 미만 아이들도 먹이고 키워야 한다. 이런 일들이 지금 50대인 내가 노인이 됐을 때 벌어진다고 생각하면 끔찍하고 심란하다. 정치권에서 물쓰듯 공약을 내놓을 때마다 과연 20년•30년 후를 얼마나 내다보고 떠벌리는 약속인지 의심이 간다. 일본의 지진 예측과 달리 우리 사회의 노령화 추이는 빗나갈 확률조차 거의 없는데 말이다. 노재현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