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takes are normal, responsibility critical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Mistakes are normal, responsibility critical

Those who know that I’ve lived in France assume that I know something about wine and expect me to help them select one. I pretend I am studying the wine list, but in fact, I am looking at the price. If I am the one paying for the meal, I generally choose a bottle priced in the 40,000 won ($35) range. If someone else is picking up the check, I choose something in the 50,000 won range. I know it is an unreasonable method; an informed consumer would consider not just the price, but also the quality and taste.

I’m not the only one who does this. According to sommeliers, the best-selling wines are about 20 percent less expensive than the one with the highest price or the ones that cost about 20 percent more than the cheapest wine. The well-heeled patrons think that they have chosen the best wine without being ripped off. Less affluent customers are satisfied that they did not get the worst one but still enjoyed a bottle at a low price. If groundless self-satisfaction is the standard of choice, it is also unreasonable.

Recently, I enjoyed reading Daniel Kahneman’s “Thinking, Fast and Slow.” The author is professor emeritus of psychology at Princeton University and a Nobel laureate. He rejected the basic premise of mainstream economics that says people make reasonable choices and argued that people have a strong tendency to make unreasonable decisions. He proved this and systematically theorized the behavior to become the founder of behavioral economics.

According to Kahneman, emotional and intuitive “fast thinking” overrides logical “slow thinking,” and most people end up making unreasonable decisions. Because of fast thinking, people get stuck in the fallacy of “what you see is all there is” and become slaves to optimism.

The illegal surveillance on civilians is the most controversial issue nowadays, and it is likely to have been a result of the unfounded optimism of fast thinking. They may have thought that the political situation could be stabilized with the power of loyal detached forces. If they had referred to the law and acted more prudently, the disturbance could have been prevented. No one is perfect. We all make mistakes. So the important thing is how we respond to mistakes. Some people acknowledge their mistakes and take responsibility, while others avoid them and try to hide. Some blame others in an effort to save their necks. The person who has to take responsibility needs to determine what the most reasonable response will be for him or her.


by Bae Myung-bok

*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당신은 그래도 프랑스에 살아 봤으니 와인에 대해 좀 알 것 아니냐”며 포도주를 고르는 나의 감식안에 기대를 거는 사람이 가끔 있다. 이럴 때면 와인 리스트를 꼼꼼히 살피며 제법 진지한 척 하지만 사실은 그게 아니다. 내가 쏘는 경우라면 4만원대, 남이 내는 경우에는 5만원대에서 대충 하나를 골라잡을 뿐이다. 현지 출고가를 생각하면 그 이상은 ‘돈짓’이라고 보기 때문이다. 불합리한 선택이란 걸 나도 잘 안다. 합리적인 소비자라면 가격뿐만 아니라 품질과 맛, 기호 등을 종합적으로 따져 선택의 폭을 넓힐 것이다.
하긴 나만 그런 건 아닌 모양이다. 포도주 선택을 도와주는 소믈리에들의 말을 들어보면 레스토랑에서 일반적으로 가장 잘 나가는 와인은 리스트에 적힌 최고가 와인보다 20% 정도 저렴하거나 가장 싼 것보다 20% 정도 비싼 와인이라고 한다. 돈 걱정 없는 손님은 바가지 안 쓰면서도 최상급 와인을 골랐다고 좋아하고, 지갑이 얇은 손님은 최대한 저렴하게 와인을 즐기면서도 최악은 피했다고 착각하기 때문이란 것이다. 근거 없는 자기만족이 선택의 기준이라면 이 또한 불합리하기는 마찬가지다.
최근 번역출간된 『생각에 관한 생각』이란 책을 흥미롭게 읽었다. 심리학자 출신으로 노벨경제학상을 받은 미국의 대니얼 카너먼 박사(프린스턴대 명예교수)가 작년에 쓴 책이다. 그는 인간은 합리적 선택을 하는 존재라는 주류 경제학의 기본 전제를 부정하고, 인간은 불합리한 결정을 하는 성향이 강하다고 주장한다. 그는 다양한 실험을 통해 이를 입증하고, 이론으로 체계화함으로써 ‘행동 경제학(behavioral economics)’의 대부가 됐다.
그에 따르면 감성적이고 직관적인 ‘빠른 사고(fast thinking)’가 논리적인 ‘느린 사고(slow thinking)’를 지배하면서 대부분의 인간이 불합리한 의사결정을 하게 된다고 한다. 빠른 사고 탓에 사람들은 ‘당신이 보는 것이 세상의 전부(What you see is all there is)’라는 ‘와이스티(WYSTI)의 함정’에 빠져 근거 없는 낙관주의의 노예가 된다는 것이다.


세상을 온통 시끄럽게 하고 있는 민간인 불법 사찰 파문도 빠른 사고가 낳은 근거 없는 낙관주의의 결과일 가능성이 크다. 충성심으로 무장한 별동대의 힘으로 정국을 안정시킬 수 있다고 봤을 수 있다. 법을 살펴가며 사려 깊게 행동했더라면 이런 풍파를 막을 수도 있었다. 세상에 완벽한 사람은 없다. 누구나 실수를 하고, 잘못을 저지른다. 문제는 그 다음이다. 실수와 잘못을 인정하고 떳떳하게 책임을 지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책임을 남에게 떠넘기고 뒤로 숨는 사람이 있다. 남을 끌고 들어가는 물귀신 작전으로 책임을 모면하려는 사람도 있다. 어느 쪽이 합리적인지는 책임질 사람이 판단할 문제다.



배명복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