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th Park, gender is always an issue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With Park, gender is always an issue

Is Park Geun-hye a male or a female? Obviously, the former head of the Saenuri Party’s emergency council is a woman, and the question not only is foolish but could also be very rude. However, I am not talking about her gender. Rather, I want to discuss femininity and masculinity. Moreover, the new leadership of the Saenuri Party is made up of pro-Park members, and Ms. Park has secured solid and extensive influence. According to the JoongAng Ilbo, Park’s approval rating, 51.9 percent, has surpassed that of Professor Ahn Cheol-soo, thanks to the quagmire the Unified Progressive Party has created. I wonder how her femininity, or masculinity, will be displayed in the presidential campaign.

Interestingly, neither the media nor feminist groups link Park Geun-hye with gender issues. Ten years ago in 2002, when Park’s influence was considerably weaker, the feminist circles and civil groups made a big deal out of Park Geun-hye as a woman. A progressive female journalist ignited controversy by openly declaring her support for Park. She raised a provocative question, “Why don’t the feminist groups exercise their voting rights based on the interests of women?” The discussion was heated, as others followed with support and criticism. However, it did not develop any further.

Park frequently mentioned former British Prime Minister Margaret Thatcher in the past. Thatcher was the first female to become the Prime Minister of Great Britain and served for 11 years. When Thatcher was leading Britain, children asked, “Dad, can a man also become the Prime Minister?” Thatcher rose to the top in the thoroughly male-driven politics by displaying both femininity and masculinity as necessary. She was attacked by both patriarchal men and feminists. She wished to be thought of as a politician who was more capable than her male counterparts. French President Francois Mitterrand described Thatcher as having “the eyes of Caligula and the mouth of Marilyn Monroe.” She did not include a female member in her cabinet and remained the only woman in the government.

My guess is that people don’t want to measure Park in terms of mere femininity as she is very powerful and there are many serious issues. However, it is regrettable that the gender issue and gender policy of the presidential hopeful is treated lightly. If female and male candidates battle in the upcoming presidential election, there should be more active and extensive debate over gender issues.

*The autho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Noh Jae-hyun

박근혜 전 새누리당 비대위원장은 여성일까 남성일까. 물론 엄연히 여성인 박 의원에게는 우문(愚問)이자 실례일 것이다. 그러나 여성·남성이 아니라 여성성(性)·남성성을 말하는 것이라면 턱도 없는 질문은 아니다. 더구나 새누리당 새 지도부가 친박계 일색으로 구성됨으로써 박 의원은 일찍이 구경 못해본 장악력을 확보했다. 어제 중앙일보에 따르면 박 의원은 통합진보당이 분탕질 친 덕까지 챙겨 안철수 교수를 훌쩍 넘는 51.9%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그의 여성성 혹은 남성성이 대선 국면에서 어떻게 발휘될지 궁금한 것이다.
신기하게도 언론도 여성계도 박 의원을 좀체로 젠더(성)와 연결 짓지 않는 분위기다. 딱 10년 전인 2002년 박 의원의 힘이 지금보다 훨씬 약했던 때 여성계와 시민사회가 이 문제로 한동안 들끓었을 뿐이다. 진보 성향의 한 여성언론인이 사실상 박근혜 지지를 선언해 촉발된 논란이다. 그는 “여성진영이 왜 여성의 이해관계에 기반해 참정권 행사를 하지 않느냐”라고 도발적으로 문제 제기를 했다. 다른 이들의 지지·비판이 거듭되면서 논쟁이 달아올랐다. 그러나 그것으로 끝이었다.
요즘은 복지국가론으로 방향을 돌린 듯하지만 과거 박 의원은 마거릿 대처 전 영국총리를 자주 입에 올렸다. 영국 최초로 여성 총리에 올라 11년 반 동안 자리를 지킨 대처다. 대처 시절 아이들은 “아빠, 남자도 총리가 될 수 있어요?”라고 물었다고 한다. 그는 철저한 남성 위주의 정계에서 자신의 남성·여성성을 적절히 구사해 정상에 올랐다. 그 탓에 가부장적 남성층과 페미니스트 양쪽에서 공격받았다. 정치 입문 초기에는 여성을 주제로 한 행사조차 참석하기 꺼렸고, “나는 여성해방운동에 빚진 게 없습니다”라고 말한 적도 있다. 남성보다 능력 있는 정치인으로 부각되길 원했다. 타임스지 기자가 대처를 “그들 가운데 가장 뛰어난 남성”이라고 묘사한 이유다. 총리가 된 후에는 내각에 여성을 포함시키지 않았다. 홍일점이길 원했던 것이다. 반면 필요할 때 가정주부·간호사·교사 등 여성적 이미지를 연출함으로써 남성과 차별화하는 데 성공했다. 이런 대처를 프랑수아 미테랑 당시 프랑스 대통령은 “칼리굴라의 눈과 마릴린 먼로의 입술을 가졌다”고 평가했다(박지향, 『대처 스타일』).
짐작컨대 박근혜 의원은 지금 힘이 아주 센 데다 사회엔 다른 굵직한 현안들이 많기 때문에 한낱(?) 여성성으로 잴 때가 아니라고들 생각하는 것 같다. 페미니스트 대다수가 진보 성향이라 박 의원을 아예 논외로 치는 분위기도 있는 것 같다. 그렇더라도 아쉽다. 유력한 대선 주자인 박 의원의 젠더 문제와 젠더 정책이 작은 일일까. 만약 이번 대선에서 남성·여성 후보가 대결하게 된다면 좀더 활발하게 논쟁을 벌였으면 좋겠다.

노재현 논설위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