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ter not to harp on being special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Better not to harp on being special

테스트

High-end marketing strategies are especially effective for baby products. Imported strollers priced at more than 1 million won, or $926, are very popular, and high-end wet wipes - 10 times more expensive than regular brands - are favored by some savvy parents. The “royal baby” products used by the British royal family are also popular. Call it VIB marketing - “Very Important Baby.”

Even goods that are not on a luxury level target the belief that “my child is special.” With the low birth rate, most families have one or two children, making the babies especially precious. Parents want to spare other expenses to make sure their children get to enjoy the best they can afford.

The trend is not limited to marketing. When parents look at their children, they always assure them that they are special. They seem to believe that positive reinforcement is the best approach to parenting. As the saying goes, compliments can make whales dance, right?

Carol Dweck, a Stanford University psychology professor who studies the adverse impact of compliments, says not all praise is bad. But telling a child they’re smart, talented and brilliant can be problematic.

By commenting on innate gifts children are born with, parents might make their children feel pressured by expectations and the children might feel frustrated when they cannot meet them.

Also, when kids are praised for intelligence or other gifts, they can think that competency is predetermined and may not be prepared to overcome hardships. It is like repeating the mantra, “You are special.” In contrast, it helps to praise efforts. Then children will believe that they become better by striving for something and studies have shown that their abilities actually improve.

A bigger problem with the widely used “special” parenting ideology is that it makes children disrespect the lives of those less-than-special. Most people, including parents, live ordinary lives, and they themselves are probably ordinary.

I have “threatened” my child that if he didn’t study hard, the best job he would be able to find would be as a grocery cashier. Every day, I told him that he was special, talented and smart, and I believe he will be successful someday.

In a way, life as a parent may be about accepting the ordinariness of their child whom they hoped to be special. But rather than thinking everyone is special and extraordinary, the world would be a far better place if people, both special and ordinary, didn’t consider ordinariness to be unworthy. Then every one of us can live a special life in a special world.

*The author is a culture and sport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By Yang Sung-hee















고가 마케팅 전략이 잘 먹히는 곳 중 하나가 유아용품 시장이다. 백만원대 수입 유모차가 인기를 끄는가 하면 최근에는 보통 물티슈보다 열배 비싼 '청담동 물티슈'도 등장했다. 영국 왕가에서 사용하는 ‘로열베이비’ 제품들도 인기란다. ‘내 아이는 특별하다’는 ‘VIB(Very Important Baby)’ 마케팅 제품들이다. 굳이 명품이 아니어도 유아용품 광고는 대부분 ‘내 아이는 특별하다’는 믿음을 파고든다. 저출산 시대, 하나 둘 뿐인 아이가 소중하고 특별하지 않을 리 없다. 부모는 명품 인생이 아니라도 자식은 명품 인생을 살게 하고픈 욕심에 허리끈을 졸라맨다. 마케팅만의 문제도 아니다. 부모들이 자기 아이들을 바라보는 시각, 양육관과도 통한다. 늘 ‘넌 특별한 아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는다. 부모의 긍정적 지지야 말로 최고의 양육 태도란 확신과 함께다. 칭찬은 고래도 춤추게 하지 않는가 말이다. 그런데 미국 스탠포드대 심리학과 캐롤 드웩 교수는 ‘칭찬의 역효과’에 주목한다. 물론 모든 칭찬이 나쁘다는 것은 아니다. “넌 똑똑해. 넌 재능있어. 넌 머리좋아”같은 칭찬이 문제다. 타고난 재능을 칭찬하면 아이는 오히려 그런 주변의 기대를 강박으로 느끼고 그에 부합하지 못하는 데서 좌절을 느낀다는 것이다. 또 지능과 재능을 칭찬받으면 ‘능력은 태어날 때 정해진 것’이라는 생각에 도전 정신이나 실패를 극복하는 힘이 줄어들어 결국 능력이 저하된다는 분석이다. 아마 ‘넌 특별하다’고 주문처럼 되뇌는 것도 비슷할 것이다. 반면 노력과 과정을 칭찬하는 방식은 도움이 된다. 그런 칭찬을 받으면 아이는 ‘노력하면 능력이 나아질 수 있다’는 믿음을 갖게 되고, 실제로도 능력이 향상된다는 것을 실험으로 입증해냈다. 사실 현대 부모에게 일반화된 ‘넌 특별한 아이’라는 양육 이데올로기의 더 큰 문제는, 특별하지 않은 평범한 삶을 아주 하찮은 것으로 받아들이게 한다는 것이다. 부모를 포함해 대부분의 사람들이 살아가며, 심지어 아마도 아이가 장성해 십중팔구 그렇게 살아갈 평범한 삶 말이다. 예전에 누군가도 썼지만 나 역시 “공부를 열심히 안하면 나중에 마트 계산원 밖에 못 된다”며 아이를 ‘협박’한 적이 있다. “넌 특별하고 똑똑하고 재능 있고 머리 좋으니 나중에 잘 될 거라 믿는다”는 말을 격려랍시고 매일 해대기도 했다. 어찌보면 부모의 삶이란 특별할 줄 알았던 제 아이의 평범성을 받아들이는 과정일 수 있지만, 모두가 특별하게 되는 것보다 특별한 사람이든 평범한 사람이든 평범성을 하찮지 않게 여기는 세상이 훨씬 더 좋은 것 아닌가. 그게 아마도 진짜 특별한 삶, 진짜 특별한 세상 아닌가 한다.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