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ials over ‘Top Gear’

Home > >

print dictionary print

Trials over ‘Top Gear’

BMW M6 Gran Coupe, Nissan GT-R and Bentley Continental GT V8S.

We’ve heard the joke about cars and men. Most men can identify the exact name of the model. They know that the BMW M6 Gran Coupe is completely different from the BMW M6 or the MBW M6 Coupe. But many women know them as “foreign cars.” They are considered to be relatively indifferent about the various models of cars.

Although we may not know the names of these exotic vehicles, it is still amazing to see a car running across the Australian meadow and driving 4,000 cows into a barn. A race on a mining road is also breathtaking.

“Top Gear” is a BBC television series about cars. The variety program is watched by 350 million people in more than 200 countries. The show is so widely popular that when a BBC reporter visited a remote village in Peru, the first thing that villagers asked him upon learning that he was from the United Kingdom was, “Who is the Stig?” - a reference to the show’s anonymous test driver in a helmet. The program made 180 million pounds ($265 million) in 2012 alone. In many countries, people associate the U.K. with “Top Gear.”

But recently, the BBC suspended broadcast of “Top Gear” because of a controversy over one of the hosts, Jeremy Clarkson. He is known for his tongue-in-cheek style of speech. Last weekend, he returned to his hotel after filming an episode and lost his temper when he could not order steak. At first, he was blamed for punching the producer.

When BBC executives learned of the incident, they canceled the show that was to be broadcast on March 13. Clarkson had already gotten an ultimatum for using a racial slur last year. While the BBC seemed ready to fire him, it is still contemplating what to do. Clarkson has been the face of “Top Gear” since 1988, aside from a few years when the show was off air.

Is the incident serious enough to fire him? Will “Top Gear” be the same without Clarkson? What if he starts a similar program on another channel willing to pay him handsomely? The BBC is the U.K.’s prestigious public service broadcaster, but Clarkson may be an even bigger and influential celebrity than the BBC itself. So should the BBC bear with Clarkson’s controversial behavior and consequent damage to its prestige? These are questions the BBC is considering.

We often have to choose between the lesser of the evils, and that’s the BBC’s dilemma is now.

*The author is a London correspondent of the JoongAng Ilbo. JoongAng Ilbo, March 14, Page 30

by KO JUNG-AE





BMW M6 그란 쿠페, 니산 GT-R, 벤틀리 컨티넨탈 GT V8S. 시중의 우스개가 떠오릅니다. 남자들은 정확한 이름을 댑니다. BMW M6 그란 쿠페는 BMW M6는 물론이고 BMW M6 쿠페와 전혀 다르다는 걸 아니까요. 여자들은 그저 ‘외제차’로 인식합니다. 여성들이 상대적으로 차에 무심하다는 걸 단순화한 유머입니다. 설령 이름을 모른들 이런 고급차들이 호주의 건조지대를 질주하며 4000마리의 소를 우리 안으로 몰아넣는 건 신기한 일입니다. 흙먼지를 일으키며 깎아지른 듯한 광산용 도로를 경주하는 건 어떻고요. 영국 BBC 방송의 ‘탑기어’입니다. 전세계 200여 개국에서 3억 5000만 명이 본다는 자동차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입니다. 인기가 실감이 안 난다고요? BBC 기자는 페루의 오지 잉카 마을 사람이 자신이 영국인인 걸 알자마자 “스티그가 누구냐”고 물었다고 했습니다. 스티그는 사실 헬멧을 쓴 채 등장하는 익명의 전문 드라이버입니다. 2012년에만 1800만 파운드(301억원)의 수익을 냈다고 하지요. 상당수 나라에서 영국하면 탑기어부터 떠올린다고 합니다. BBC가 이의 방영을 중단했습니다. 진행자 중 한 명인 제레미 클락슨 때문입니다. 현란한 언어로 구설수에 자주 올랐던 인물입니다. 지난 주말엔 촬영을 마치고 밤늦게 숙소로 돌아왔는데 따뜻한 스테이크를 먹을 수 없다는 이유로 노발대발했다고 합니다. 처음엔 프로듀서에게 주먹까지 날린 것으로 알려지기도 했습니다. BBC 수뇌부는 이 사실을 알게 되자마자 15일 방영부터 취소했습니다. 지난해 클락슨이 흑인을 비하한 단어(nigger)를 썼다는 게 알려졌을 때 “한 번 더 논란이 되면 자르겠다”고 최후 통첩했던 터입니다. 처음엔 바로 해고할 듯한 기세였지만 숙고에 들어갔습니다. ‘탑기어=제레미 클락슨’이어섭니다. 구설수로 몇 년 간 떠났을 때를 제외하곤 1988년 이후 줄곧 그랬습니다. 이번 논란이 그를 해고할만한 사안일까요? 그가 떠난 후에도 탑기어가 탑기어일 수 있을까요? 그가 돈을 싸 들고 구애해오던 상업방송사로 가 유사한 프로그램을 시작한다면? 세계적인 명성의 BBC이지만 클락슨은 이미 BBC도 어쩌지 못하는 세계적인 거물이 된 건 아닐까요? 그렇다면 BBC로선 앞으로도 계속될 클락슨의 구설도, 또 그에 따른 BBC 명성에의 흠집도 감내해야 한다는 의미일까요? BBC가 저울질 중인 질문들입니다. 우린 종종 차악을 두고 선택해야만 하는 상황에 처하곤 합니다. 지금 BBC가 바로 그렇습니다.

고정애 런던특파원

Related Stories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