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 ENGLISH] 여당이 추진하는 공정경제 3법이란

Home > Business > Economy

print dictionary print

[THINK ENGLISH] 여당이 추진하는 공정경제 3법이란

Ruling party leader Lee Nak-yon, third from right, poses with business leaders on Tuesday at the office of the Korea Employers Federation in Mapo District, western Seoul. [YONHAP]

Ruling party leader Lee Nak-yon, third from right, poses with business leaders on Tuesday at the office of the Korea Employers Federation in Mapo District, western Seoul. [YONHAP]

여당의 이낙연 대표(오른쪽에서 세 번째)가 화요일 서울 마포구 경총회관에서 경제계 대표들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연합]
 
 
 
Ruling party refuses to budge on business reform bills
여당이 추진하는 공정경제 3법이란
 
 
 
Korea JoongAng Daily 5면 기사
Tuesday, October 6, 2020
 
 
 
Lawmakers and business leaders have fallen out over the government’s move to introduce a set of rules aimed at tightening scrutiny of big corporations and hand more rights to minor shareholders and consumers.
 
budge : 약간 움직이다, 꼼짝하다, 의견을 바꾸다
reform bill : 개정안
fall out : 헐거워지다, 사이가 틀어지다
scrutiny : 정밀조사, 철저한 검토
shareholder : 주주
 
국회의원들과 경제계 리더들은 대기업에 대한 조사를 강화하고 소액주주와 소비자들에게 더 많은 권리를 주기 위한 법안들을 도입하려는 정부의 움직임에 이견을 보였다.
 
 
 
Ruling party leader Lee Nak-yon met the executives of major conglomerates to discuss the controversial bills that passed at a cabinet meeting back in August.
 
cabinet meeting : 국무회의
 
여당 이낙연 대표는 주요 기업들 임원들을 만나 지난 8월 국무회의를 통과한 논란이 많은 법안들에 대해 토론했다.
 
 
 
During his visit to the Korea Enterprises Federation (KEF), a business lobbying group, Lee talked to Sohn Kyung-shik, head of the federation, and representatives from Samsung Electronics, LG U+, Lotte, SK, Hyundai Motor and Hanwha Solutions.
 
lobbying group : 이익단체
 
그는 경제계의 이해를 대변하는 단체인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를 방문해 손경식 회장과 삼성전자, LG유플러스, 롯데, SK, 현대차, 한화솔루션의 임원들을 만났다.
 
 
 
Lee told the participants that the government's direction won't change, emphasizing that the laws are not intended to squeeze corporations.
 
이낙연 대표는 참석자들에게 법안이 기업들을 압박하려는 의도가 아니라는 점을 강조하면 정부의 방향은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Sohn, however, requested that adjustments or delays are needed since many companies already face a multitude of challenges associated with the coronavirus pandemic.
 
하지만 손경식 경총 회장은 많은 기업들이 이미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으로 인한 많은 어려움을 마주하고 있기 때문에 법안의 수정이나 연기가 필요하다고 요청했다.
 
 
 
The subject of debate is a package of revisions to the Commercial Act and the Fair Trade Act and the introduction of a new regulation to supervise financial companies without holdings units.
 
revision : 수정, 변경
 
논쟁의 주제는 상법 및 공정거래법 개정안과 지주 회사가 없는 금융 회사들에 대한 새로운 법의 도입이다.
 
 
 
One of the amendments to the Commercial Act aims to allow shareholders of a parent company to file a lawsuit against an affiliate when they hold more than 1 percent of the shares issued at the parent company.
 
file a lawsuit : 소송을 제기하다
parent company ; 모회사
 
상법 개정안 가운데 하나는 모회사의 주주들이 1% 이상의 주식을 소유하고 있을 경우 자회사에 소송을 걸 수 있도록 허용하도록 하는 다중대표소송제다.
 
 
 
Another revision ensures a separate nomination process for an auditor independent of the selection process for board members. Presently, an auditor is appointed from a pool of board members, a practice that the government says erodes transparency.
 
auditor : 감사
board member : 이사회 멤버
erode : 약화시키다
 
또 다른 개정안은 감사위원 임명 과정을 이사 임명 과정과 별도로 하는 것이다. 현재는 이사회 멤버들 중 한 명이 감사위원으로 임명된다. 정부는 이것이 투명성을 해친다고 말한다.
 
 
 
Of the revisions, one of the most controversial involves extending the so-called 3 percent rule that limits the voting rights of the largest shareholders to 3 percent. Currently, the regulation is applied when  selecting an auditor, but the proposal will extend the condition to nominations of board members.
 
개정안 중에서 가장 논란이 되고 있는 것 중 하나는 일명 3% 룰이다. 이는 최대 주주의 투표권을 3%로 제한하는 것이다. 현재는 이 룰은 감사위원을 뽑을 때 적용되는데 개정안에서는 이사회 멤버를 임명할 때까지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As for the Fair Trade Act, the proposal seeks to strip the Fair Trade Commission (FTC), an antitrust regulatory agency, of the exclusive right to launch investigation into certain business irregularities such as price rigging. Presently, only when the FTC has filed a complaint with the prosecution is an investigation launched into price-fixing cases.
 
antitrust : 반독점, 독점 금지의
irregularities : 부조리, 잘못
rig : 조작하다
file a complaint : 고소하다, 항의하다
price-fixing : 가격 담합
 
공정거래법에 있어서는 가격 조작 같은 기업 부조리에 대한 공정거래위원회의 수사 개시 독점권을 없애려고 하고 있다. 현재는 공정거래위원회가 검찰에 고소해야만 가격 담합에 대한 수사가 시작될 수 있다.
 
 
 
With the amendment, those affected by unfair business transactions can directly file a lawsuit with the court without reporting it to the FTC.
 
amendment : 개정
transaction : 거래, 매매
 
개정안에 따르면 불공정 기업 거래로 인해 피해를 입은 사람은 공정거래위원회에 알리지 않고도 법원에 직접 소송을 제기할 수 있게 된다.
 
 
 
Another regulation creates a new regulatory framework for financial companies without holdings units. Groups with two or more financial affiliates and over 5 trillion won ($4.3 billion) in assets are subject to the regulation.
 
affiliate : 계열사
 
또 다른 법안은 지주회사가 없는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규제의 틀을 제정하는 것이다. 2개 이상의 금융 자회사와 5조원 이상의 자산을 소유한 금융그룹은 그 규제를 따라야 한다.
 
 
 
번역:박혜민 경제산업부장 [park.hyemin@joongang.co.kr]

More in Economy

Moon commits Korea to carbon neutrality by 2050

U.S. bucks consensus and backs Yoo for WTO top spot

Follow me

Salaried and contract worker numbers fall in August

900 million won ain't what it used to be in property market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