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 ENGLISH] 비정규직, 정규직, 계약직, 자영업자 … 영어로 뭐라고 쓰지?

Home > Business > Economy

print dictionary print

[THINK ENGLISH] 비정규직, 정규직, 계약직, 자영업자 … 영어로 뭐라고 쓰지?

What are irregular workers?
비정규직, 정규직, 계약직, 자영업자 … 영어로 뭐라고 쓰지?
 
 
정규직과 비정규직은 영어로 뭐라고 쓸까?
 
사실 정규직과 비정규직을 부르는 영어 표현은 없다. 미국이나 영국에는 이런 개념이 없기 때문이다. 특히 비정규직이라는 개념이 낯설다.
 
한국에서 정규직은 계약직과 달리 고용 계약을 매년 새로 맺을 필요가 없으며, 국민연금·건강보험·고용보험·산재보험 등 4대 사회보험의 혜택을 받는다. 일단 정규직이 되면 해고가 쉽지 않기 때문에 근로자로서는 안정적으로 일을 할 수 있다. 정규직이 되면 법적으로는 60세 이상까지 일할 수 있다. 구체적인 정년은 회사마다 다르다.
 
하지만 미국이나 영국에서는 정년에 대한 개념이 약하다. 대부분 계약을 맺고 일을 한다. 정년이 있는 직종이 없는 것은 아니다. 교수의 경우 죽을 때까지 일할 수 있는 종신 재직권이 부여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를 테뉴어(tenure)라고 한다. 테뉴어는 정치계 등 요직의 임기를 지칭하는 말이기도 하다.
 
한국 소식을 다루는 영어신문인 코리아중앙데일리는 비정규직은 이레귤러 워커(irregular worker), 정규직은 레귤러 워커(regular worker)로 쓴다. 여기서 비정규직은 계약직인 contract worker, 혹은 contractor, 시간제 아르바이트 직원인 part time worker 등을 포함하는 개념이다. 정규직은 계약을 갱신할 필요가 없다는 의미에서 permanent worker나, 파트 타임으로 일하는 사람이 아니라는 의미에서 full-time employee로 쓰기도 한다. 문맥에 따라 다르게 표현한다.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s controversial employment action of turning contract workers into permanent workers to respect President Moon Jae-in's campaign pledge to make every public worker a full-time employee outraged the young who were stripped of opportunities to work for the highly-desired public enterprise.
- October 6, 2020, Korea JoongAng Daily 'The young perspective' 중에서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약속한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을 위해 인천국제공항이 계약직 직원들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이는 선호하는 공기업 입사의 기회를 박탈당한 젊은이들의 분노를 샀다.
 
 

 
 
 

Delivery wokers at a distribution center in Seoul. [NEWS1]

Delivery wokers at a distribution center in Seoul. [NEWS1]

서울의 한 물류센터에서 작업하고 있는 택배기사들. [뉴스1]
 
 
최근 택배 기사(delivery worker)들의 과로사가 잇따르면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택배 기사들은 특정 회사에 소속돼 일하는 employee가 아니라 개인 사업자, self-employed person이며 계약에 따라 일하는 contractor, contract worker다.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만큼 원하는 곳에서 일할 수 있다는 것은 장점이지만 휴가를 쓸 수도 없고 근로 조건 개선을 요구할 권리도 없다. 근로기준법의 적용을 받지 않는 특수형태근로종사자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로 택배 물량이 급증하면서 택배 기사들의 업무가 폭증하고 과로사가 잇따르면서 이들의 근로조건 개선 방안
이 발표되고 있다.
 
 
CJ Logistics plans to adopt fl exible working hours to reduce time on the job and to make sure workers don't deliver more than a reasonable number of packages per day. The company also plans to make sure that all of its delivery workers are registered for industrial accident insurance by the first half of next year and will support fees covering annual medical checkups. The government defines "essential workers" as those who work in occupations that provide key face-to-face services, including delivery workers, caregivers, street cleaners and workers in construction, manufacturing and logistics — occupations that have been in higher demand since the coronavirus pandemic.
- October 22, 2020. Korea JoongAng Daily 'CJ Logistics apologizes for the deaths of delivery workers' 중에서
 
CJ대한통운은 근무 시간을 줄이고 하루에 적정한 물량 이상을 배달하지 않도록 시간선택근무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이 회사는 또 내년 상반기까지 모든 택배 기사들이 산재보험에 가입했는지 확인하고 매년 건강검진 비용을 지원할 예정이다.
 
 

 
 
경제 용어 사전인 인베스토피아(investopia)에 따르면 self-employed person은 하나의 회사나 개인을 위해 일하는 직원과 대비되는 개념으로 독자적으로 일해서 생계를 꾸리는 사람을 말한다. 프리랜서나 계약직도 여기에 포함된다. (any person who earns their living from any independent pursuit of economic activity as opposed to earning a living working for a company or another individual (an employer). A freelancer or an independent contractor who performs all of their work for a single client may still be a self-employed person.)
 
한국에서 자영업자라고 하면 흔히 작은 가게를 직접 운영하는 사람들을 말하는데 이 역시 self-empoyed라고 쓸 수 있다. 미국에서는 가족이 운영하는 가게를 mom-and-pop이라고도 부른다. 단 프랜차이즈 가게가 아닐 경우에만 이렇게 부른다.
 
필수노동자라는 말도 있다. 영어로 essential worker다. 사회기능 유지를 위한 핵심서비스에 종사하며, 코로나19 상황에서 비대면 사회를 지탱할 수 있게 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해주는 사람들을 가리킨다.
 
 
 
The government defines "essential workers" as those who work in occupations that provide key face-to-face services, including delivery workers, caregivers, street cleaners and workers in construction, manufacturing and logistics — occupations that have been in higher demand since the coronavirus pandemic.
 
정부는 '필수노동자'를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 이후 수요가 더 많아진 택배기사, 돌봄종사자, 환경미화원, 건설·제조·물류 종사자 등 꼭 필요한 대면 활동에 종사하는 사람들로 정의했다.
 
 

 
 
Words & Expressions
 
- regular worker: 정규직 근로자
- irregular worker: 비정규직 근로자
- employee: 특정 회사나 사람에 소속돼 일하는 직원
- employer: 고용주
- contract worker, contractor: 계약직 근로자
- self-employed person: 자영업자
- freelancer, freelance worker: 프리랜서
- delivery worker: 택배 기사
- essential worker: 필수노동자
- mom-and-pop: (미국) 가족이 운영하는 작은 가게. 프랜차이즈 가게는 해당되지 않는다.
- tenure: 종신 재직권

More in Economy

Better to give property than to receive a big tax bill

Border restrictions drastically cut North Korea's trade

Central bank holds rates steady, adjusts up GDP forecast

Restaurant coupons to make a comeback as an app

[INTERVIEW] Korea Forest Service head sees huge opportunity in Indonesia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