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 ENGLISH] 나홍진 감독, 태국 반종 파산다나쿤 감독과 협업

Home > Entertainment > Movies

print dictionary print

[THINK ENGLISH] 나홍진 감독, 태국 반종 파산다나쿤 감독과 협업

Korean director Na Hong-jin, left, and Thai director Banjong Pisanthanakun. [SCREEN CAPTURE]

Korean director Na Hong-jin, left, and Thai director Banjong Pisanthanakun. [SCREEN CAPTURE]

한국 나홍진 영화감독과 태국의 반종 파산다나쿤 감독 [스크린캡쳐]
 
 
Director Na Hong-jin teaming up with Thai filmmaker Banjong Pisanthanakun
나홍진 감독, 태국 반종 파산다나쿤 감독과 협업
 
 
 
Korea JoongAng Daily 11면 기사
Thursday, September 24, 2020
 
 
 
Exciting news for moviegoers as the talk around the town is that Korean film director Na Hong-jin of the hit film “The Wailing” (2016) is teaming up with popular Thai filmmaker Banjong Pisanthanakun tocreate a new movie “Rangjong” (working title).
 
talk around the town: 장안의 화제
team up with: ~와 협력하다
working title: (제작중인 영화나 소설 등의) 가제
 
영화 팬들 사이에서 흥미로운 소식 하나가 장안의 화제다. 2016년 흥행작 ‘곡성’의 나홍진 한국 영화 감독과 태국의 유명 감독 반종 파산다나쿤 감독이 협력하여 새 영화 ‘랑종’(가제)를 만든다.
 
 
 
“Rangjong” means “psychic” in Thai.
 
mean: ~를 뜻한다.
 
‘랑종’이란 태국어로 ‘영매’를 뜻한다.
 
 
 
Fans of Na’s previous hit “The Wailing” have been highly anticipating his next movie and “Rangjong” arrives “just in time,” said the film’s distribution company Showbox on Wednesday.
 
highly-anticipated: 몹시 기대되는
just in time: 적기에
 
나홍진 감독의 이전 히트작 ‘곡성’의 팬들은 그의 다음 작품을 몹시 기대하고 있었고 ‘랑종’이 “적기에 도착한다”고 배급사 쇼박스가 수요일 전했다.
 
 
 
It added that “Rangjong” is Na’s “global project with the Thai director, who opened a new chapter in horror movies in Thailand.”
 
open a new chapter: 새로운 지평을 열다
 
또한 ‘랑종’은 “태국 공포 영화의 새 지평을 연 태국 감독과 함께하는 나 감독의 글로벌 프로젝트”라고 했다.
 
 
 
Pisanthanakun found early success in his 20s with his first two films “Shutter” (2004) and “Alone” (2007).
 
find early success: 일찍 성공을 거두다
 
파산다나쿤 감독은 20대에 첫 두 작품 ‘셔터’(2004)와 ‘샴’(2007)으로 일찍부터 성공을 거두었다.
 
 
 
His 2003 comedy romance film “Pee Mak” became the first movie in Thailand to attract 10 million viewers, earning him recognition as the country's star director.
 
earn recognition: 인정을 받다
 
그의 2003년 로맨스 코미디 ‘피막’은 태국 최초로 천만 관객을 동원하며 태국의 스타 감독으로 인정을 받았다.
 
 
 
The collaboration of the two popular directors has caught the attention of the film industry in other parts of the world too.
 
catch the attention: 이목을 집중시키다
 
이 두 유명 영화감독의 컬래버레이션은 세계 다른 지역 영화 산업의 이목도 집중시켰다.
 
 
 
French distributor The Jokers Films is reported to have already decided to distribute “Rangjong” in France.
 
report to: 알리다
 
프랑스 배급사 더 조커스 필름은 ‘랑종’의 프랑스 배급을 이미 결정했다고 알려진 바 있다.
 
 
 
The Jokers Films is one of the first distributors that highly praised Korean films like “Parasite” (2019) and “The Handmaiden” (2016) at the Cannes International Film Festival.
 
highly praise: 극찬하다
 
조커스 필름은 칸 영화제에서 ‘기생충’(2019)과 ‘아가씨’(2016) 등 한국영화를 극찬한 최초의 영화 배급사 중 하나다.
 
 
 
“Rangjong” is slated to hit theaters worldwide next year.
 
be slated to: ~ 할 계획이다
hit theaters: 극장에 개봉되다
 
‘랑종’은 내년 전세계 극장에 개봉될 예정이다.
 
 
 
번역: 임승혜 문화부 기자 [yim.seung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