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ace for a lack of vaccines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Brace for a lack of vaccines (KOR)

 Concerns about the discrepancy over supply and demand for Covid-19 vaccines and their efficacy are deepening at home and abroad. The Korea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Agency (KDCA) must take a prudent approach before distributing vaccines to the people and make all information public.

Under criticism for its relative unpreparedness for vaccine procurement,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hurriedly struck deals with global pharmaceutical companies late last year to purchase 76 million doses, including its preordered 20 million doses from Novavax. Given the government’s schedule to inoculate people starting mid-February, there seems to be no major problem with the vaccination schedule.

But alarms are ringing with concerns of short supplies in Europe, which began inoculating citizens from the end of last year. According to Bloomberg, only 2.7 percent of the French, 2.6 percent of the German and 2.3 percent of the Italian population has been vaccinated more than once. If such a slow pace continues, it could take up to seven years for humanity to form herd immunity.

The low rate of inoculation in the European Union mostly results from a critical dearth of vaccines. The EU reportedly preordered 1.45 billion doses, but only 12.9 million have been distributed to its member nations. A high-ranking EU official admitted its mistake of underestimating the difficulty of mass-producing the vaccines.

After Moscow first approved Sputnik V, the first registered coronavirus vaccine, Western countries ridiculed it and distrusted vaccines from China’s Sinopharm and Sinovac. But those European countries are planning to import the vaccines from Russia and China on the condition that they disclose information on clinical tests. Such a dramatic turnaround represents their desperation.

Another question involves the effectiveness of vaccines. Our government plans to inoculate people aged 65 and over with AstraZeneca vaccines despite controversy over its inefficacy among that age group from this month. A review committee from the Ministry of Food and Drug Safety recommended the government make a prudent decision on the vaccine. Research by the University of Oxford showed the limited efficacy of AstraZeneca vaccines against a variant first found in South Africa. A total of nine people have been infected from that strain of the virus in Korea as of Jan. 6.

Concerns about a global lack of vaccine supplies and their effectiveness is deepening. The government must tread carefully and mend its policies if necessary.


백신 부족과 효능 우려에 정부 대책있나

코로나19 백신을 놓고 국내외에서 수급 불안과 효능 우려가 여전히 가시지 않고 있다. 질병관리청은 최근 국내외에서 백신을 둘러싸고 제기되는 의구심을 가볍게 여기지 말고, 투명하고 정확하게 정보를 국민 앞에 공개해야 한다.

백신 수급 오판으로 홍역을 치른 정부는 5600만 명분의 구매 계약을 지난해 말까지 체결했다. 노바백스 선구매 물량(2000만 명분)을 포함하면 모두 7600만 명분을 확보했다. 2월 중에 접종을 시작하겠다는 정부 발표대로라면 수급에 문제가 없는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지난해 말부터 일찌감치 접종을 시작한 유럽에서 최근 백신 수급 차질로 접종 속도가 크게 떨어지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1회차 이상 백신을 접종받은 인구 비율은 프랑스 2.7%, 독일 2.6%, 이탈리아 2.3%로 저조하다. 이처럼 백신 접종 속도가 늦어지면서 전 세계적인 집단면역 상태(인류의 75%가 항체 형성)에 도달하려면 7년이 걸릴 것이란 우울한 전망도 나온다.

유럽연합(EU) 회원국들의 백신 접종률이 낮은 이유는 물량 부족 때문이다. 유럽질병예방통제센터(ECDC)에 따르면 당초 EU는 14억500만 회분 백신을 선구매했는데 지금껏 회원국에 배분된 물량은 고작 1287만7000회분이다. EU 고위 관리는 "백신의 대량생산이 어렵다는 점을 과소평가했다"며 정책 판단 실수를 인정했다.

국제사회는 러시아가 지난해 8월 세계 최초로 '스푸트니크V' 백신의 사용 허가를 내주자 조롱했고, 그 후 중국 제약사인 시노팜과 시노백이 백신을 내놓자 불신했다. 그런데 백신 부족으로 인해 접종 속도가 떨어지자 유럽 국가들은 그동안 무시했던 중국과 러시아 백신이라도 도입할 움직임을 보인다. 실제로 EU 측은 중국과 러시아가 임상시험 정보를 공개하면 조건부 판매 승인을 내줄 수도 있다는 입장으로 선회하고 있다. 그만큼 백신 수급이 절박하다는 의미다. 한국 정부도 유럽의 이런 움직임을 주시하면서 '플랜B'를 검토할 만하다.

백신 효능도 여전히 논란이다. 지난달 28일 정부가 발표한 접종 계획에 따르면 '65세 이상 고령층 물 백신' 논란이 제기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화이자 백신에 이어 이달 중에 고령층에 접종하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중앙약사심의위원회는 지난 5일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65세 이상 접종에 대해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자문했다. 또 영국 옥스퍼드대학의 임상시험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남아공 변이 바이러스 억제 효과가 제한적인 것으로 드러났다. 6일까지 한국에서 확인된 남아공발 변이 바이러스는 9건으로 늘어 그만큼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이래저래 세계적으로 백신이 부족한데 제대로 확보할지 걱정이고, 효능도 우려된다. 정부는 전 세계 동향을 면밀히 살피고, 필요하면 기존 대책을 손질하기 바란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