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 ENGLISH] 한국여자배구의 오랜 염원, 두번째 올림픽 메달을 향해 도쿄로

Home > Sports > Volleyball

print dictionary print

[THINK ENGLISH] 한국여자배구의 오랜 염원, 두번째 올림픽 메달을 향해 도쿄로

The Korean national women's volleyball team celebrate winning the Asia qualifiers after defeating Thailand in straight sets on Jan. 12, 2020, in Nakhon Ratchasima, Thailand. [FIVB/YONHAP]

The Korean national women's volleyball team celebrate winning the Asia qualifiers after defeating Thailand in straight sets on Jan. 12, 2020, in Nakhon Ratchasima, Thailand. [FIVB/YONHAP]

한국여자배구 국가대표팀 선수단이 12일 태국 나콘랏차시마 꼬랏찻차이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아시아 대륙 예선, 태국과의 결승경기에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하고 시상식에서 환호하고 있다. [국제배구연맹/ 연합뉴스]  

 
 
 
Long search for second volleyball medal to continue in Tokyo
한국여자배구의 오랜 염원, 두번째 올림픽 메달을 향해 도쿄로
 
 
 
Korea JoongAng Daily 7면 기사
Wednesday, June 23, 2021
 
 
 
The Korean national women's volleyball team will be back in action on the big stage next month.
 
big stage: 올림픽 무대
 
한국 여자 배구 국가대표팀은 다음 달 올림픽 무대로 돌아온다.
 
 
 
Korea grabbed the sole Olympic berth at the Asia qualifiers in January, 2020 in Nakhon Ratchasima, Thailand, after outplaying Thailand in straight sets.
 
sole: 유일한, 단 하나의
Olympic berth: 올림픽 출전권
 
한국은 작년 1월 태국 나콘랏차시마에서 열린 아시아 대륙 예선에서 태국을 상대로 3-0으로 승리하며 걸려있던 단 한 개의 올림픽 출전권을 따냈다.
 
 
 
The women's volleyball team's Olympic debut was at the 1964 Tokyo Games, when volleyball first became an official Olympic sport. It was an inauspicious start and Korea had to settle for last place.
 
official Olympic sport: 올림픽 정식 종목
inauspicious: 상서롭지 못한
 
한국 여자 배구는 처음으로 배구가 올림픽 정식 종목이 된 1964년 도쿄 올림픽에 첫 출전을 했지만 첫 술에 배부를 수는 없었기에 꼴찌로 끝마쳤다.
 
 
 
But Korean volleyball gradually improved, finishing fifth at the following 1968 Mexico City Games and fourth at the 1972 Munich Olympics.
 
gradually: 점차
improve: 향상시키다
 
하지만 한국 배구는 그 다음 1968년 멕시코시티 올림픽에서는 5위, 1972년 뮌헨 올림픽에서는 4위를 기록하면서 점차 향상되는 모습을 보였다.
 
 
 
Korea's first-ever medal in volleyball came at the 1976 Montréal Summer Olympics, where the women's team won bronze.
 
first-ever: 사상 최초의
 
한국 배구 사상 첫 메달은 1976년 몬트리올 하계올림픽에서 여자 대표팀이 동메달을 따면서 나왔다.
 
 
 
Korea has qualified seven times since then — including at London 2012 and Rio 2016 — but has never managed to medal again.
 
qualify: 자격을 얻다
medal (동사): 메달을 따다
 
한국은 그 이후 런던과 리우 등 7차례나 출전 자격을 얻었지만 메달은 더 이상 추가하지 못했다.
 
 
 
Volleyball star Kim Yeon-koung, generally considered the greatest player in Korean volleyball history, played in London and Rio.
 
in history: 역사상
 
한국 배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로 여겨지는 배구스타 김연경은 런던 올림픽과 리우 올림픽에 출전한 경험이있다.
 
 
 
Kim was on particularly impressive form in London, where she received the MVP award and the Best Scorer titles while Korea finished fourth.
 
particularly: 특히
impressive: 인상적
Best Scorer: 득점왕
 
런던 올림픽에서 김연경의 활약이 특히나 인상적이었다. 김연경은 MVP상을 받고 득점왕에 올랐으며 한국은 4위를 차지했다.
 
 
 
Korea finished fourth at the London Games, losing to Japan in the bronze medal match, and fifth last time around in Rio, losing to the Netherlands.
 
bronze medal match: 동메달 결정전
last time around: 지난번
 
한국은 런던 올림픽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상대로 지면서 4위에 머물렀고, 지난번 리우 올림픽에서는 네덜란드에 패하면서 5위에 만족해야 했다.
 
 
 
Korea will need to finish the preliminaries within the top four to advance to the quarterfinals.  
 
preliminaries: 예선전
quarterfinals: 8강
 
한국은 이번 예선전에서 4위 안에 들어야 8강에 진출할 수 있다.
 
 
 
Korea will begin its hunt for that elusive second medal against Brazil at 7:40 p.m. on July 25.
 
elusive: 달성하기 힘든
 
한국은 7월 25일 오후 7시40분에 열리는 브라질전으로 좀처럼 잡히지 않았던 두번째 메달을 향한 사냥을 시작한다.

BY YUN SO-HYANG [yun.sohya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