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coffin with windows (KOR)

Home > 영어학습 > Bilingual News

print dictionary print

A coffin with windows (KOR)

 A man eats breakfast alone at a gosiwon, or a very small room rented out cheaply to students preparing for exams, on New Year’s Day in 2019. [JANG JIN-YOUNG]

A man eats breakfast alone at a gosiwon, or a very small room rented out cheaply to students preparing for exams, on New Year’s Day in 2019. [JANG JIN-YOUNG]

JANG JOO-YOUNG
The author is a national news editor of the JoongAng Ilbo.
 
“It was a space more the size of a coffin than a room,” wrote Park Min-gyu in his short story titled “Staying at Gap-eul Gosiwon” (2005), describing a gosiwon — a very small room rented out cheaply to students preparing for exams.
 
The protagonist doubles up with a friend after his father’s bankruptcy and then moves to a room in a gosiwon, paying 90,000 won ($75) a month. A few years later, the protagonist leaves the gosiwon, gets a job, and gets married. But even after time went by, the tough life became vivid through the choice of the word “coffin.”
 
A gosiwon is mostly made of small rooms of approximately 6.6 square meters (71 square feet). Related laws define gosiwon as facilities for students to study in sectioned rooms providing lodging.
 
However, times have changed and students now prefer pleasant studios rather than shabby gosiwon. Instead, gosiwon are now filled with socially disadvantaged groups.
 
According to a 2020 survey on living conditions of gosiwon and their residents, 2,010 households, or 55.3 percent, were people over 40, and 76.6 percent were men. Most of them did not have families, as 20.6 percent were divorced and 67.5 percent unmarried. Five percent were people with disabilities and 8.5 percent were financially insolvent.
 
It often leads to catastrophe when a fire breaks out in a gosiwon with tightly packed rooms. A fire at a gosiwon in Jongno-gu, central Seoul in 2018 left seven dead and eleven injured.
 
Damage was especially serious as most of the victims lived in rooms with no windows. Police investigations showed that the fire started from an electric heater used by a resident in his 70s. Outdated facilities with poor lighting and heating and no sprinkler system triggered the accident.
 
To prevent such disasters, Seoul revised its building and residential codes so that a window can be installed in each room. Also, a room should be at least 7 pyeong — or 9 pyeong if a bathroom is included.
 
It is a late, but just, decision. On top of this, policies on welfare in general, including support for gosiwon residents, must be reinforced.
 
If the authorities sit back after only making a few windows, gosiwon may become “coffins with a bit of natural light.”
 
 
 
고시원
장주영 사회에디터
 
“그것은 방이라고 하기보다는 관이라고 불러야 할 크기의 공간이었다.”  
 
소설가 박민규는 소설집 『카스테라(2005)』에 실린 단편 ‘갑을고시원 체류기’에서 고시원을 이렇게 묘사한다. 소설 속 주인공(나)은 아버지 사업부도로 친구집에 얹혀살다 월세 9만 원짜리 고시원으로 이사한다. 몇 년 뒤 주인공은 고시원을 나와 취업도 하고 결혼도 한다. 하지만 시간이 지났음에도, 고시원살이의 팍팍함은 ‘관(棺)’이라는 단어를 통해 또렷하고 선명하게 떠오른다.  
 
고시원은 대개 6.6㎡(2평) 내외의 작은 방으로 돼있다. 자는 시간마저 쪼개가며 공부하는 고시생들을 위한 곳이다. 법령에서도 ‘구획된 실(室) 안에 학습자가 공부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고 숙박 또는 숙식을 제공하는 형태의 영업(다중이용업소의 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령)’을 고시원업으로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시대가 변하면서 고시생들은 열악한 고시원보다 쾌적한 원룸을 선호한다. 대신 고시원은 취약계층으로 채워졌다. 고시원 거주 2010가구를 대상으로 한 ‘서울시 고시원 거처 상태 및 거주가구 실태조사(2020년)’에 따르면 40대 이상(55.3%)과 남자(76.6%)가 많았으며, 이혼(20.6%)이나 미혼(67.5%)으로 돌볼 가족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장애인(5%)과 금융채무 불이행자(8.5%)의 비율도 높았다.  
 
다닥다닥 방들이 붙은 고시원에서 불이 나면 참변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2018년 서울 종로구의 국일고시원에서 일어난 불로 7명이 숨지고 11명이 다쳤다. 사망자 대부분이 창문조차 없는 방에서 거주하면서 피해가 더 커졌다. 경찰 조사결과, 70대 거주자가 방안에서 사용하던 전기 히터에서 불길이 시작된 것으로 확인됐다. 채광과 난방이 열악하고 스프링클러조차 없는 낡은 시설이 사고를 키운 셈이다.  
 
서울시는 이런 참사를 막기 위해 7월부터 고시원의 최소 실면적 기준과 창문 의무설치 규정을 신설한 건축조례 개정안을 시행한다. 전용면적 7㎡ 이상(화장실 포함 시 9㎡ 이상)이어야 하고, 방마다 창문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늦었지만 당연한 결정이다. 여기에 더해 고시원 거주자의 자활 등 복지 전반에 관한 정책도 계속되어야 한다. 창(窓) 하나 냈다고 뒷짐지면, 고시원은 ‘볕 드는 관’이 될지 모른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s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What’s Popular No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