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데일리

A Litigious Society

Oct 30,2001

One of the characteristics of ancient Rome was its well-developed laws, which in turn contributed to the substantial improvement of civil rights. However, as time went by, even trivial conflicts between neighbors turned into lawsuits, and lawyers' arguments in courtrooms took the course of corruption when people started employing measures that could never be considered fair. In the beginning, Roman emperors had full authority to make decisions, but later, defense counsels' pleadings were followed by the rulings of as many as 180 juries in civil lawsuits. Pleading skills that could command audiences and juries was a necessary requirement for first-class lawyers to win a case. Added to any trial were the spectators mobilized by plaintiffs and lawyers. These onlookers in the courtroom usually brought strong emotions and excitement to the proceedings.

Many historians such as Edward Gibbon have speculated on the causes of the demise of the Roman Empire, but the Japanese historian Masataka Kosaka looked at Rome's loss of competitiveness and social evils from legal perspectives in his book, "Thinking at the Turning Point of History."

Lawsuits are common in the United States. Various economic activities and every little thing in daily life are executed through lawsuits. Because the United States is a country built by heterogeneous groups of people, Americans chose the universality of law and ethical standards as principles to lead a complex society. However, when economic power weakens and social disorder occurs, members of a society never fail to bring even slight matters to court, which is a pathological phenomenon. In the late 1980s, Paul Kennedy expressed his concern over the decline of the United States in his book, "The Rise and Fall of the Great Powers," and the book gave rise to a view whether the negative aspects of the later period of ancient Rome, with its rampant lawsuits, had reappeared in the United States.

These days, a word mentioned frequently is "sue." As more people demand transparency in the market economy, a number of executives of companies have become targets of lawsuits. Shareholders and investors no longer forgive mistakes made by executives. Reporters are on alert to guard against libel and misreporting.

Recently, however, excessive lawsuits between politicians do not seem to have any logic or a sense of shame. It is even difficult to predict where lawsuits and countersuits, and attacks and defenses by the ruling and the opposition parties will lead. It is worrisome that these could result in the pathological phenomenon of everyone filing a lawsuit on the slightest provocation.



The writer is an editorial writer of the JoongAng Ilbo.


by Choi Chul-joo







소송사회

로마제국 시대의 특징 가운데 하나는 각종 법률이 발달해 시민의 권익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데 있다. 그러나 세월이 흐르면서 이웃간의 자질구레한 시빗거리들이 소송으로 번지고 변호사들의 법정 변론조차 타락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더 이상 공정하다고 할 수 없을 정도의 수단이 동원되면서부터였다. 처음 얼마 동안은 황제가 모든 권한을 가지고 결정을 내렸으나 민사재판 등에서는 변호사의 변론이 끝난 후 1백80명이라는 다수의 심판원이 판결을 내렸다.

심판원과 청중을 사로잡을 수 있는 변론기술이야말로 사건을 승소로 이끌어 가는 일류 변호사의 필요조건이었다. 그래서 어느 시기부터는 소송 당사자나 변호사가 몰래 동원한 박수부대가 등장해 '감격과 흥분'을 연출했다

로마제국의 멸망 원인은 에드워드 기번 등 여러 역사학자들의 연구서에 자세하게 지적돼 있으나 일본인 고사카(高坂正堯) 는 『문명이 쇠망할 때』라는 저서에서 로마의 경쟁력 상실과 병폐를 이상과 같은 법적현상에서 들여다보았다.

소송사회라면 역시 미국을 손꼽을 수밖에 없다. 각종 경제행위뿐만 아니라 크고 작은 일상사들이 소송을 통해 처리되는 문화다. 이질적인 다수의 민족이 모여 건설한 국가이기 때문에 보편성을 갖는 법과 윤리체계를 세워 복잡한 사회를 이끌어 가는 기둥으로 삼았다. 그러나 경제력이 약화되거나 사회적 혼란이 야기될 때 '하찮은 일'까지 법정으로 몰려가는 병리현상이 어김없이 나타났다.

폴 케네디가 1980년대 말 『대국의 흥망』에서 미국의 쇠락을 우려했을 때 로마제국의 말기에 나타났던 소송사회의 어두운 측면이 미국에 다시 나타난 게 아닌가 하는 시각이 고개를 들었다.

요즘 우리들의 대화에서 자주 오르내리는 단어가 '수(sue:소송제기) '다. 시장경제의 투명화가 요구되면서 적지않은 기업체 임원들이 소송의 표적이 되었다.

주주나 투자가들은 임원들의 실책을 용서하지 않겠다는 분위기이다. 언론사 기자들도 행여 오보나 명예훼손혐의로 고소.고발당하지 않을까 신경을 곤두세우며 취재일선에 나서고 있다.

그러나 최근에 남발되고 있는 정치인들의 송사는 염치도 없고 논리도 없는 것처럼 보인다. 폭로전에 가담한 여야가 순서를 바꾸어 가며 공격과 방어를 되풀이하는 소송 공세가 어떤 사회현상을 빚을지 예상조차 하기 어렵다.

그것이 진정으로 국민이 요구하는 정치 시스템의 구조조정으로 이어지지 못한 채 툭하면 소송이나 제기하는 병리현상을 빚지 않을까 걱정된다.



by 최철주 논설위원실장







dictionary dictionary | 프린트 메일로보내기 내블로그에 저장